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0-12-11 15:46
[한국사] 일본은 무슨 근거와 배짱으로 신라와 발해에게 거만하게 갑질을 한 것인가요?
 글쓴이 : 밑져야본전
조회 : 957  



“일본 조정은 대외관계에서도 신라를 하위에 놓는 외교형식을 고집하였다. 일본의 자존 의식은 신라에 대한 상국 의식으로 표출되었다. 신라 사신이 가져온 선물을 제후국이나 지방에서 바치는 조공으로 간주하였다. 이는 곧 신라의 사신을 제후국의 조공사로 간주하려는 것이었다.”


“ 752년 발해 사신이 발해 문왕의 국서를 들고 일본을 찾았는데, 국서에 신하를 칭하지 않아 일본이 예에 어긋난다며 화를 낸 탓이었다”


고립된 섬나라인 일본은 도대체 무슨 이유와 근거로 이렇게 신라와 발해에게 자신들이 상국이라는 식으로 갑질을 한 것인가요?


당나라가 황제국을 칭하는 것은 이해가 됩니다. 넓은 영토,풍부한 자원,인구,선진문물 등 그야말로 대국이기 때문에 주변 국가들한테도 자기들이 그런 대우를 받을 만한 소스가 있죠.


반면 일본은 지리적으로 봤을 때 딱히 가진 것도 없는 변방의 섬나라잖아요. 
즉, 자기들이 외교적으로 아쉽다면 아쉬울 입장인데, 어떻게 된게 자신들보다 국력이 약하지도 않고 지리적으로도 유리한 신라와 발해한테 느닷없이 번국의 태도를 취하라고 합니다. 상식적으로 가진 것 없는 입장에서 취할 태도가 아니지요. 이런 비상식적인 일본의 태도에 대해 조금이라도 설명가능한 부분이 있나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mymiky 20-12-12 00:03
   
쉽게 말하면ㅡ 누구나 자기집 안방에선 여포가 되는 법입니다

일본은  (섬)이란 지리적 요인이  더해져,  그 생각이  강해진거

대륙권 나라들은 주변나라들과  어울려사니 서로 비교도 되고, 싸우기도 하면서
자기 객관화가 되는 반면ㅡ

일본은 누가 터치해주지 않으니... 
상대적으로 섬 안에서 자기 중심적인 생각만 강해진거죠
지누짱 20-12-12 10:28
   
일도안사님 견해를 따라 봅니다
1. 견해 : 일본은 자체 통일정권이 없이 초기 가야정권에서 광개토대왕 남진후 백제망명정권으로 최초 통일정권이 성립함. 이후 다시 백제를 수복하여 백제왕이 일본을 통할하였으나 백제 멸망후 일본이라는 새로운 나라로 새출발하여 한국사에서 떨어져나감. 더 확장한다면 여러번의.부여멸망후 난민들이 세운 백제이기에 일본도 부여의 일파가 세운 나라임.
2. 해석 : 백제지방에서 일본국가로 새출발했지만 본질은 부여의 후계인지라 고구려나 신라에 대해 종주국행세를 하려고 한 것으로 보임. 그뒤에는 일본열도인들의 세계가 되어 완전히 한국사에서 분리됨
워해머 20-12-12 17:11
   
그걸 거만하다고 하는 것 자체가 이상한 거 아닌가요? 고구려가 중국에 세게 나가면 그게 거만한 건가요? 당대 중국 황제 입장에선 거만해 보였겠지만요. 일본은 적당히 멀리 대륙과 바다를 사이로 떨어진 섬이라는 지리적 이점을 이용하여 자신들의 목소리를 최대한 낸 것이죠.
 
 
Total 18,78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3838
18732 [중국] 장백산과 백(두)산 백랑수 02-08 507
18731 [한국사] 장건은 실크로드 개척한적 없다. 마한의 속국 월지국… (9) 일서박사 02-08 510
18730 [중국] 황하 2 - 백랑수와 요동군 (4) 백랑수 02-07 316
18729 [중국] 비록 황하를 변조하였지만 란하만큼은 정확하게 묘… (6) 백랑수 02-06 628
18728 [한국사] 역사연구자에게 가장 무서운 것 (6) 감방친구 02-06 677
18727 [중국] 공산이란 니것도 내것 내것도 내것 (2) 윈도우폰 02-06 367
18726 [중국] 욕심많은 중국을 풍자하는 밈 mymiky 02-06 776
18725 [중국] 필명 감방친구의 `수리.지리와 대체로 일치한다`는 … (12) 백랑수 02-05 662
18724 [중국] 헐! 지도가 올라갔네요 (9) 백랑수 02-04 1267
18723 [중국] 황하潢河(중국 중원 지역을 흐르는 황하黃河가 아님) (20) 백랑수 02-04 674
18722 [한국사] 중국 파오차이에는 없는 세가지 ㅡ 김치와 어떻게 … (2) mymiky 02-04 712
18721 [한국사] 산동백제에 대한 본인의 의견 요약 정리 (6) 감방친구 02-03 730
18720 [중국] 란하 (3) 백랑수 02-03 439
18719 [기타] 동이족의 어원이 미얀마 모심는 도구 "동" 에서 유래… (22) 조지아나 02-01 1740
18718 [기타] 하지메 마시떼.. 여긴 뭔 얘기하는 곳인가요? (34) 연산한주먹 01-31 1589
18717 [한국사] 고조선 삼위산이 감숙성이라는 이지린 주장의 고고… (6) 일서박사 01-31 682
18716 [기타] 동아시아 최강 명품정권.. (7) 도다리 01-31 1527
18715 [한국사] 산동백제에 대해서 ㅡ 국산아몬드님께 답변 (28) 감방친구 01-30 828
18714 [일본] 트로트 엔카 아류설.. (28) 삐릉 01-30 726
18713 [한국사] 철종시대의 비선실세였던 의외의 인물 ㅡ 관기출신 … (1) mymiky 01-30 633
18712 [기타] 미얀마의 음식문화 - 파오차이(김치), 막걸리, 술떡, … (7) 조지아나 01-30 715
18711 [기타] 일본 벛꽃기원은 한국의 왕벛꽃, 일본 흑우도 한국… (6) 조지아나 01-30 663
18710 [기타] 패권전쟁..21세기 최대 현안이자 최대 위협요소 (4) 도다리 01-29 798
18709 [기타] 우리말 바람과 風의 상고음 (1) 감방친구 01-28 706
18708 [한국사] 일도안사님 책이 절반도 안 팔렸다는 사실은 충격입… (2) 감방친구 01-28 604
18707 [중국] 중국이란 (7) 윈도우폰 01-27 788
18706 [한국사] 이덕일 박사의 유튜브 강의에 대한 비판 (8) 감방친구 01-27 67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