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0-11-04 14:22
[세계사] 선사시대에 대한 선입견을 깨는 고대유물들
 글쓴이 : 화마왕
조회 : 789  

구석기 하면 떠오르는 것은? 돌도끼 원샷으로 짐승 때려잡는 우가우가 원시인. 그런데, 구석기에 대한 선입견을 깨는 유물과 유적들이 발견되었다..

 

1. 데니소바 동굴 유적(Denisova Peshchera, 5만년 전)

알타이 산맥의 데니소바 동굴에서 45,000~50,000년 전 타조알로 만든 장신구들이 출토되었다.(2016) 타조알을 mm 단위로 가공해서 만든 유물들은 구석기시대에 대한 기존에 인식을 바꿀 수 있는 증거다. 지금까지 정밀한 세공기술은 신석기시대에 진입해서야 발달할 수 있다고 보았다.


1604402203.jpg

image01.png


더구나 타조알 재료는 데니소바 동굴에서 훨씬 멀리 떨어진 시베리아나 몽고 지역에서 유입된 것으로 추정되며, 이것은 구석기시대에도 전문 장인과 교역, 장거리 이동이 있었다는 사실을 보여준다.

 

"우리가 이 구슬들에 대해 알지 못하는 것이 알고 있는 것보다 훨씬 더 많다. 예를 들어, 우리는 구슬이 어디서 만들어졌는지 모른다. '한 가지 버전은 이 알 껍데기가 이곳에서 제조된 구슬로 대바이칼이나 몽골에서 수출되었을 수도 있었다는 것이다. 또 다른 가능성은 구슬이 다른 곳에서 구입되어 교환으로 알타이 산맥으로 배달되었다는 것이다. 어느 쪽이든, 그것은 당시 데니소바 동굴 사람들의 기술이 진보했고 외부 세계와 매우 잘 확립된 관계를 가지고 있었음을 보여준다." - 노보시비르스크 고고학 및 민족학 연구소 막심 코즐리킨 연구원(Maksim Kozlikin)

1604402203 (1)1.jpg


재미있는건 데니소바 동굴에서 발견된 구슬은 홍산문화 흥륭와 시대(BCE 6200~5400)의 옥기(옥결)를 떠올리게 한다는 것..

 

 

2. 러시아 숭기르 유적 (Sungir, 2만년 전)

24천년 전 숭기르 유적에서 10, 13살 소년이 매장된 무덤을 발견했는데, 무덤에는 1만개 이상의 매머드 상아 구슬, 20개 이상의 완장, 300개 이상의 뚫린 여우 이빨, 16개의 상아 매머드 창, 조각된 예술품, 사슴 뿔 등 각종 부장품으로 가득했다. 아이들은 가느다란 무덤에 서로 머리를 맞대어 매장되었다.


1604402203 (2)1.jpg


이와는 대조적으로 더 좋은 신체 능력을 가졌을 약 40세의 남자 유골도 발견되었는데, 아이들의 부장품보다 훨씬 적었다. 따라서, 아이들은 지도자의 자녀들로 추정하며 약 24천년 전에 이미 상당히 높은 문화 수준에 도달했고 사회적 계층 구조가 형성되어 있음을 알 수 있다.


1604402203 (1).jpg

정확한 답이 무엇이든 간에, 숭기르의 아이들은 3만 년 전의 사피엔스가 우리의 DNA뿐만 아니라 여타 인간이나 동물 종의 행동 패턴을 훌쩍 넘어서는 높은 수준의 사회정치적 코드를 발명할 능력을 갖추고 있었음을 말해주는 가장 훌륭한 증거다.” - 유발 하라리, 사피엔스

 

석기시대에 대한 역사를 다시 써야하는건 아닐까? 이것도 봐주세요 2020 개천문화축제 http://www.daehansarang.org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안매운라면 20-11-04 18:05
   
뭐 지금도 한쪽에선 달을 가고 화성을 가도 다른쪽에선 우가우가 하고 있어서..
 
 
Total 18,69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0487
18588 [기타] 1920년대 우리말 발음은 지금과 얼마나 달랐을까 (5) 관심병자 11-30 769
18587 [중국] 중국이 문화를 훔치는 이유중에 제일 근거있다고 생… (4) 대충123 11-30 1383
18586 [기타] 표음/표의라는 카피짝퉁어를 쓰면 안 되는 이유 (23) 탄돌2 11-29 794
18585 [기타] 국사 교과서 국민대토론회 | 고구려 수도 및 고려 국… 관심병자 11-29 547
18584 [기타] 한국에 대한 중국의 거짓뉴스 (4) 관심병자 11-29 978
18583 [한국사] 추적!! KBS 역사스페셜 환단고기 (15) 스리랑 11-26 2160
18582 [기타] 거북선 앞 무인…이순신 초상 복원 실마리? (3) 관심병자 11-24 2696
18581 [일본] 조선 통신사들은 일본에서 어떤 요리를 먹었을까? (1) mymiky 11-24 1702
18580 [기타] 미국인들이 만든 한국 드라마에 관한 미드 관심병자 11-23 1667
18579 [기타] 마오쩌둥의 망고.... 망고하나로 전 중국이 발칵 뒤집… 관심병자 11-23 1211
18578 [기타] 로또님께 문의드립니다 (4) 감방친구 11-22 564
18577 [한국사] 기후 변화와 고려말 조선초 영토 변화 보리스진 11-22 1008
18576 [한국사] 압록(鴨渌)과 압록(鴨綠)의 차이점 (짧은 한자 풀이 … (10) 보리스진 11-22 695
18575 [한국사] 광개토대왕의 고구려, 근초고왕 근구수왕의 백제 전… (22) 고구려거련 11-22 1435
18574 [기타] KBS 역사스페셜–무사시노의 개척자, 약광과 1799인의 … (1) 관심병자 11-21 844
18573 [세계사] 아시아 각국의 갑옷 그림 mymiky 11-21 1540
18572 [기타] 남한산성은 함락되지 않았다 (9) 관심병자 11-21 1127
18571 [한국사] 궁금한거 있습니다 (4) 지누짱 11-21 364
18570 [한국사] 미국에서 찾은 최초의 태극기 도안 mymiky 11-21 952
18569 [세계사] 태극기는 중국인이 디자인했다?(중국의 세뇌방식) (18) 섬나라호빗 11-20 1385
18568 [기타] "서해의 독도 격렬비열도, 중국이 16억에 사려 했다".. (2) 스쿨즈건0 11-20 1128
18567 [중국] 시진핑의 어설픈 중화사상과 동북공정의 부메랑 역… (1) artn 11-20 859
18566 [다문화] 고려인들이 만든 극동 러시아 요리들 mymiky 11-19 1397
18565 [중국] 중국산 벡신 안전하니 안심하고 맞으라고 ? 너나 맞… artn 11-19 796
18564 [중국] 중국은 왜 걸신들린 문화 불모국이 되었나 ? (1) artn 11-19 857
18563 [기타] KBS HD역사스페셜 – 고려 충선왕, 티베트로 유배된 까… (1) 관심병자 11-18 951
18562 [중국] 삼겹살은 중국 고유의 전통음식 (8) 즈비즈다 11-17 287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