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0-09-26 20:23
[한국사] 한반도사람이 중국하고 국경을 맞댄적은 있지만 한족하고 국경을 맞댄적은 없죠
 글쓴이 : 녹내장
조회 : 818  

중화인민공화국이 생기기 전까지는 말이죠.

실제로 수천년을 이웃하고 살아서 그리고 한국에 중국계 성씨들도 있고해서 한족이 한국인 유전자에 큰 지분이 있는 것으로 생각하지만 사실이 아닙니다.

요하문명에서 발견된 인골에서 추출한 유전자를 가지고 중국인과 한국인과의 관계성을 조사한 적이 있는데.. 중국인은 40%정도의 친연성이 나왔고, 한국인은 60%정도의 친연성이 나왔죠. 요하문명을 만든 사람들과의 유전적 관계도 한국인이 중국인보다 휠씬 더 가깝습니다.

실제로 만주에 한족들이 살기 시작한 게 다들 알다시피 여진족이 청나라를 세우고 터전을 중국 본토로 옮기면서 만주가 비게되었고 그 틈을 비집고 들어간 게 한족하고 조선인이죠. 이때부터 만주에 한족들 숫자가 많아지기 시작한겁니다. 근데 이 한족들도 순수한족인지 한족에 동화된 북방계 민족인지는 모를 노릇입니다.

하여간에 명나라 시절도 한족은 만주에 없었죠. 청나라, 금나라, 원나라 같은 나라들이 중국은 맞지만 한족들이 세운 나라는 아니잖아요.

한나라가 좀 애매한데... 한나라가 고구려와 전쟁도 하긴했지만.. 한족이 만주나 한반도로 이주했다는 이야기는 못들었네요.

고려시대 왕건도 자기는 중국의 어느 황제 자손이라고 구라를 쳤다던데. 역사학자들은 다들 구라라고 하잖아요. 실제로 한반도가 중국의 문화의 영향을 많이 받긴했죠. 유교나 불교, 각종 복식과 음악 등등.. 그렇다고 한족이라는 사람을 수입한 적은 없습니다.

tv에 공자님 후손이라고 공씨들이 모여서 제사지내고하는 것을 보여준 적도 있긴했지만.. 그 사람들 유전자를 분석하면 과연 얼마나 한족 유전자가 남아있을까요? 저의 개인적 소견으로는 공자도 북방계 유전자가 강한 한족으로 보이지만... 순수한 의미의 한족하고는 다르다고 봅니다.

민족이라는 것이 혈연뿐 아니라 문화, 언어같은 것들의 총합이라고 하던데. 그런 의미에서 한반도가 중국하고 국경을 맞댄적은 있어도 수천년동안 한족하고 국경을 맞댄적은 최근에 중화인민공화국이 생기기 전에는 없었습니다.

그리고 역사적으로도 한족이 대량으로 한반도로 이주했다는 이야기는 못들어봤습니다. 오히려 중국인에게 한국인의 유전자가 섞인 적은 많습니다만, 한국인에게 한족의 유전자가 섞인 경우는 거의 없습니다.

한반도가 문화적 영향이야 중국쪽에서 많이 받았지만, 혈통적 영향은 거의 받지 않았습니다. 뜨문뜨문 보이는 중국계 성씨는 그냥 무시해도 될 수준이라고 봅니다. 그 사람들이 실제로 중국계인지도 모를 노릇이구요. 족보가 없었던 사람들이 많으니. 가짜 족보알죠? 다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눈틩 20-10-05 16:49
   
한족은 항상 오래 가지 못해 분열하거나
타이민족의 침입에 지배받았죠.

중공이 정권을 세운지 100년이 되지 않아
아직은 초창기이긴 하지만

역사는 반복된다고 본다면,
100년, 200년 후에 어떻게 될지 아나요?

미리 대비를 해야합니다 ㅎㅎ
 
 
Total 18,47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4365
18479 [기타] 고려 초 신라 말의 북쪽 경계? (1) 관심병자 03:49 194
18478 [한국사] 북한에 있는 고구려 주몽 무덤은 가짜죠? (1) 예왕지인 03:21 114
18477 [한국사] 해외에서 보는 아요이계는 한반도인+백월계 (3) 예왕지인 00:28 194
18476 [세계사] 비옥한 초승달 지대 (5) 탄돌2 10-31 220
18475 [세계사] 사하공화국에 사는 야쿠트족 (2) 예왕지인 10-30 820
18474 [세계사] 한국 일본 중국 전통의상 차이점 (9) 예왕지인 10-30 1417
18473 [중국] 중국 공산주의의 가장 큰 문제점 (3) 녹내장 10-29 659
18472 [기타] 다시 한번 말씀드리지만 어그로에게 댓글 주지마세… (4) 감방친구 10-29 306
18471 [한국사] 금나라의 출자에 대해서(ft. 흑수말갈) (14) 감방친구 10-29 555
18470 [한국사] 속말갈갈 vs 흑수말갈 (18) 예왕지인 10-29 543
18469 [한국사] 조선 초기의 청자들 mymiky 10-29 358
18468 [중국] 항미원조 주장이 가능하다면 항중원미 차원도 가능… 윈도우폰 10-28 440
18467 [북한] 김정은식 반성정치.. (5) 돌통 10-27 470
18466 [기타] 왜의..김정은.시진핑 사랑. 도다리 10-27 343
18465 [기타] 코카콜라를 대신해 독일이 만든 환타이야기 관심병자 10-27 886
18464 [한국사] 역사속의 진정한 알맹이 정신문화 스리랑 10-25 487
18463 [기타] 조선의 암흑기 관심병자 10-25 720
18462 [한국사] 학자들은 정조의 우상화를 경계해야 한다 (1) mymiky 10-24 826
18461 [한국사] 재독학자가 본 조선후기 ㅡ 정조는 사실 폭군이였다? (2) mymiky 10-24 854
18460 [중국] 중국의 충격적인 625 교육 (4) mymiky 10-24 986
18459 [한국사] 식민사학자들의 등쌀에 쫒겨나다시피한 김용섭교수 (4) 스리랑 10-23 1006
18458 [한국사] '한국사의 숨은 신' 김용섭 연세대 명예교수 … (2) 지골 10-22 746
18457 [기타] '낙랑' 이라고 써놓은 유물은 한사군과는 관… (2) 관심병자 10-22 770
18456 [기타] 인도네시아 찌아찌아족 홀로 가르치고 있는 한글 교… 관심병자 10-22 681
18455 [중국] 명나라 역사 영토 (11) 예왕지인 10-22 1642
18454 [북한] 역사적 사료) 스티코프의 비망록..03편 ~시리즈 돌통 10-21 203
18453 [한국사] 식민사학에 찌든 강단사학과 맞섰던 최재석교수 스리랑 10-21 38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