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0-09-23 14:37
[한국사] 경혈 뚫고 정수리엔 수은 붓고..조선 청동인체상의 비밀
 글쓴이 : 빠수리
조회 : 543  

경혈을 만든 창동인체상.  조선왕실이 정확한 침과 뜸을 익히기 위해 만든 청동상이다. |국립고궁박물관 제공
경혈을 만든 창동인체상. 조선왕실이 정확한 침과 뜸을 익히기 위해 만든 청동상이다. |국립고궁박물관 

국립고궁박물관에 가면 어두운 색깔의, 약간은 그로테스크하기까지 한 느낌의 청동상을 만날 수 있다. 온몸에 작은 구멍이 송송 뚫려있는 청동인체상이다. 그러나 이 인체상은 사람을 살리는데 없어서는 안될 존재였다. 왜냐. 조선시대 병을 치료하는 중요한 방법 중 하나는 침과 뜸(침구술)이었다. 침구술로 병을 치료하려면 인간이 지니고 있는 수백 개의 경혈을 정확히 파악해야 했다. ‘경혈(經穴)’의 ‘경(經)’은 ‘경락’, ‘혈(穴)’은 ‘공간, 틈’ 이란 의미이다. 경혈은 ‘경락의 기(氣)가 체표로 발현되는 틈이나 공간’을 뜻한다. 인체의 기가 출입하고 활동하는 문(門)이라고 할 수 있다. 경혈은 치료의 자극점이면서 동시에 질병에 대한 반응점이다. 그런데 경험이 부족한 의료진이 시술하면 환자가 위험할 수 있다. 경혈을 잘못 찌르기 때문이다.

청동인체상 머리 위에는 구멍이 있다. 여기에는 물이나 수은을 넣은 뒤, 시술자가 올바른 혈 자리에 침을 놓으면 액체가 흘러 나오도록 했다.|국립고궁박물관 제공
청동인체상 머리 위에는 구멍이 있다. 여기에는 물이나 수은을 넣은 뒤, 시술자가 올바른 혈 자리에 침을 놓으면 액체가 흘러 나오도록 했다.|국립고궁박물관 

그래서 조선 왕실에서는 청동으로 경혈을 표기한 인체상을 만들어 정확한 침구술을 익히는 연습을 했다.

그냥 청동상을 만든게 아니다. 청동인체상 머리 위에는 구멍이 있다. 여기에는 물이나 수은을 넣은 뒤, 시술자가 올바른 혈 자리에 침을 놓으면 액체가 흘러 나오도록 했다. 용례도 있다.

임금의 일거수일투족을 기록한 <승정원일기> 1747년(영조 23년) 8월24일자는 “(숙종의 3번째 왕비인) 인원왕후(1687~1757)를 치료하기 전 두 명의 의관을 선정할 때 바로 이 청동인체상으로 시험했다”고 했다.

국립고궁박물관은 ‘9월 큐레이터 추천 왕실유물‘로 조선시대 침과 뜸을 연습하기 위해 만든 청동인체상을 선정하고 23일부터 온라인에서 소개했다. 문화재청 유튜브(https://www.youtube.com/chluvu)와 국립고궁박물관 유튜브(https://www.youtube.com/gogungmuseum)를 보면 된다.


https://news.v.daum.net/v/20200923100633862https://news.v.daum.net/v/20200923100633862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섬나라호빗 20-09-23 17:08
   
의학 드라마에 소품 추가될 듯
 
 
Total 18,45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3604
18432 [한국사] 김일성과 손정도 목사는 지식인 사회의 일반상식입… (1) 감방친구 10-16 293
18431 [북한] 의외로 북한의 몰랐던 일반 상식들 (4) 돌통 10-15 812
18430 [북한] 김정일의 출생지와 관련 여러 증언들.01편 돌통 10-15 233
18429 [세계사] 2020년 세계 언론 자유지수 (2020 World press freedom index map (7) 예왕지인 10-14 915
18428 [북한] 역사적사료) 소련의 보고서에의한 88저격여단 시절의… 돌통 10-13 483
18427 [일본] 호사카 유지ㅡ 반일종족주의 읽은 일본인들이 그게 … (3) mymiky 10-13 1468
18426 [북한] 6.25전쟁과 스탈린의 음모 돌통 10-12 329
18425 [한국사] 다산도, 연암도 ‘한사군 ‘평양설’ 주장했다고 왜… (6) 스리랑 10-12 794
18424 [북한] 사료 김일성의 만주에서 소련으로 월경 돌통 10-12 269
18423 [한국사] 예전부터 궁금했던게 몽골이랑 동북아 지방 칠해놓… (1) Marauder 10-12 578
18422 [한국사] 부여도 흰색을 숭상했다. 백의민족 (1) 예왕지인 10-12 433
18421 [몽골] 몽골 역사 영상 (1) 예왕지인 10-12 392
18420 [기타] 日150억 내라.."백제미소보살" 환수 결국 무산, 韓은 42… (3) 스쿨즈건0 10-12 557
18419 [한국사] 한국 역사 영상 (9) 예왕지인 10-12 301
18418 [기타] 몽골은 왜 공주들을 고려로 시집 보냈나 (2) 관심병자 10-11 724
18417 [기타] 옛날 서양 지도의 아시아 (3) 관심병자 10-11 718
18416 [기타] 고려 말 최강 군단 이성계의 가별초 이야기 (1) 관심병자 10-11 522
18415 [북한] 6.25전쟁중~~김일성의 행적.. 돌통 10-11 236
18414 [북한] (6.25) 한국전쟁에 대해 각 나라별 인식 차이.. (2) 돌통 10-11 283
18413 [베트남] 한국인과 베트남은 고대부터 한뿌리 (환국 vs Van Lang … (14) 예왕지인 10-11 818
18412 [한국사] 고고학으로 찾아보는 환국 (1) 예왕지인 10-11 326
18411 [한국사] 고조선(위만조선) 유물 예왕지인 10-11 432
18410 [한국사] 진나라 이후 동이족은 고대 동이족과 관련이 있습니… (26) 예왕지인 10-11 475
18409 [중국] 상나라 대해서 알아보자 예왕지인 10-11 245
18408 [세계사] 중국 문화재보다 로마제국이나 고대 이집트 문화재… (3) 암바구룬 10-11 322
18407 [중국] 중국 춘추전국시대 유물 몇점 (13) 예왕지인 10-11 319
18406 [한국사] 여주 세종대왕릉 6년여만에 제모습으로..준공 기념식… (1) 암바구룬 10-10 41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