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0-08-27 20:19
[한국사] 러시아계 미국 언어학자 ‘오진 덴노와 소가 가문은 한국계 기원’
 글쓴이 : 밑져야본전
조회 : 794  

https://homaranisto.tistory.com/m/38?category=772561


러시아계 미국인 언어학자인 알렉산더 보빈(Alexander Vovin)의 논문을 어떤 분이 원저자의 허락을 받고 번역해 둔 것이다.

보빈의 가설이 사실이라면, 삼국 시대 때 한반도가 일본 열도에 우리가 보통 생각하는 것 이상으로 엄청난 영향력을 행사했다는 것이 된다.

간단하게 위 논문에서 보빈이 주장한 바를 소개하면 다음과 같다.

1. 오진 덴노(応神天皇)의 본명은 '호무다(品太, ホムダ←*pômunda)'인데, 이는 고대 한국어 '*pʌ̀rh munt-ak'에서 유래했다.

2. 소가(蘇我)의 어원은 '쇠'의 고대 한국어 형태인 '*sori'와 지도자를 뜻하는 '*kan'의 합성어일 것이다. 이때 '*sori'는 신라 왕성 '김(金)'과 관련이 있다. (i.e. 금성(金城, 쇠벌)=서라벌)

보빈은 오진 덴노의 어머니인 진구 황후 역시 고대 한국어 화자였을 것이라고 추정했다. 만약 보빈의 설이 사실이라면 고대 한국어 화자들은 만주 쪽에서 한반도로 남하해 반도 일본어족 화자들을 열도로 몰아내거나 동화시킨 것으로도 모자라서 아예 일본 열도로까지 진출해서 일본 황실까지 일정 부분 해먹었다는 말이 된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8,71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1543
1269 [한국사] 조선의 혼, 다시 살아나다 엄빠주의 10-31 782
1268 [한국사] 남.북한의 1차 내각의 구성과 어려움(친일파 배제의… (2) history2 03-27 782
1267 [한국사] 고구려 음악 (6) 호랭이해 04-22 782
1266 [기타] 아매씨왜국 또는 아매씨일본 (수정) (2) 행복찾기 03-01 781
1265 [한국사] 우리가 일제가 채워놓은 족쇄를 벗어나지 못하는 이… 스리랑 06-07 781
1264 [한국사] 임나가 호남까지 장악했다니 먼 개솔이야? 징기스 11-03 781
1263 [기타] 감정적이 아닌, 다양한 정보를 갖고 토론하고 토의하… (32) GleamKim 11-05 781
1262 [한국사] 한국경제발전은 원조보다는 정책당국의 경제전략이 … 고이왕 04-08 781
1261 [중국] 중국 위키백과의 한복 문화 공정에 대한 비판 (9) mymiky 10-09 781
1260 [기타] 식민사학계의 반항? (7) 인류제국 06-05 780
1259 [한국사] 숙신 (1) history2 02-16 780
1258 [기타] 조선사 편찬위원회 관심병자 06-10 780
1257 [한국사] '주몽'이 아니라 '추모' (6) 뽀로록 12-11 780
1256 [중국] 지나의 역사를 보면 참 신기한게... (5) Hiryu 03-05 779
1255 [북한] 인민공화국~~북한 괴물 인민공화국 제16편.. 돌통 11-10 779
1254 [기타] 日150억 내라.."백제미소보살" 환수 결국 무산, 韓은 42… (3) 스쿨즈건0 10-12 779
1253 [한국사] 고려 전기 서북계 (1) 감방친구 11-05 778
1252 [세계사] 선과 악의 원인.추구해야할 방향, 그리고 미래에 대… (2) 이해한다 01-26 778
1251 [한국사] 우리 역사의 기원에 대한 대안적 논의 (3) 감방친구 08-24 778
1250 [한국사] 소소한 역사탐방 - 소쇄원. https://m.blog.naver.com/joonho120… (4) 히스토리2 04-26 777
1249 [한국사] 고구려때 있었던 고양이 괴담.txt 소유자™ 05-04 777
1248 [한국사] 아,창원에서 과거 가야의전성기유적이 발굴됨.news 곧은옷깃 09-28 777
1247 [한국사] 통석痛惜의 염을 금하지 않을 수 없다.의 표현 (2) 코스모르 02-25 776
1246 [한국사] 이유립 문정창 다 친일파였음 (20) 고이왕 06-09 776
1245 [한국사] 단군조선과 기자조선의 강역은 다르다 도배시러 07-27 776
1244 [한국사] 민족주의자가 본 민족주의에 대한 담론 (3) profe 01-13 776
1243 [한국사] 가야에서 발견되는 북방 유물의 주인은 누구인가요? (2) 밑져야본전 09-13 776
 <  641  642  643  644  645  646  647  648  649  6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