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0-08-18 00:37
[한국사] 왜 중국인들은 고구려를 삼한하고 분리 시키려 할까요?
 글쓴이 : 예왕지인
조회 : 1,335  

고구려는 예맥족

삼한은 마한 변한 진한

왜 중국인들은 한민족을 예맥 하고 분리 시키려 하는걸까요??? 

정말로 한국인들이 예맥족 하고 관련이 없습니까??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윈도우폰 20-08-18 00:56
   
현재의 중공인이 과거 중국인과 관련이 없는 것 보다는 훨씬 관련이 깊겠지요...조상에 대한 것은 믿음의 문제이지 과학적 증명의 문제가 아닐 듯
마고님 20-08-18 01:17
   
한국은 1000년전에 고구려를 계승 하고자 국호를 '고려' 라고 칭했죠. 근데 짱국은 근래 동북공정같은 역사왜곡질을 하기 전까지 역사는 전부 한족과 이민족의 투쟁사였죠. 지금 아무리 우기려해도 지들 조상이 한 짓이 있기에 논리적 모순이 발생하는 겁니다. 실제로 민족의 구분에서 가장 중요한건 유전자같은 게 아닙니다.(유대인, 이집트 등) 정체성이 가장 핵심이죠. 그 점에서 우리는 세상 어느 민족보다 고구려의 후손임이 분명하죠.  덧붙여 부여나 고조선도 같은 맥락이지만, 발해는 아쉽게도 논란의 여지(여진또한 발해를 자신들의 뿌리로 봄)가 있을 수밖에 없지만, 한족 나부랭이와는 1도 관련 없는 역사임은 분명하죠.
     
예왕지인 20-08-18 03:25
   
기자조선 위만조선.... 이게 한국 역사임??
          
윈도우폰 20-08-18 03:36
   
왕이 어디 출신이냐에 따라 우리 역사가 되고 안 되고 그러나요? 뭐 썰이 좀 섞였다 하더라도 우리 조상이 기층민을 이루고 있으면 우리 역사인거임...그런 질문 말고...남해차차웅 때 발견했다는 예왕지인이 어느 나라 왕이었는지...그런 질문을 하고 답했으면 좋겠음^^
          
구름위하늘 20-08-18 12:01
   
기자조선의 실존여부는 애매하지만,
기록을 존중하여 실존했다고 하면 기자는 확실히 동이계 인물.
위만조선은 위만이 연나라 사람인지 조선사람인지 애매하고, 쿠데타로 빼앗긴 불법정권이기에 반만 우리 역사.
               
윈도우폰 20-08-18 13:32
   
반만 우리 역사라고 하는 것은 좀 그렇네요...역사를 취사선택하면 안되지요...그리고 연나라는 일찍이 중원 왕조에 복속되기는 했어도 그건 지배층이고 중심은 아마도 우리 조상들의 비중이 높았을 것으로 보입니다...홍산문명의 중심인 적봉지역도 연의 지역이고....좀 애매하지만 후대의 고죽국 역시 연의 위치이고....그리고 고구려 광개토대왕이 장악한 후 유주지역 또한 연나라 지역인데...위만이 고조선의 적국 지역인 연나라 출신임에도 고조선이 받아줄 수 있었던 이유 등을 고려하면...고조선이 연에 밀리기 전부터 살아오던 조선유민 출신일 수도 있지요...단지 상투 틀고 왔다고 받아주었을리는 없지요...그리고... 선비족이 세웠다는 후연 역시 고구려 사람이 왕이 되었는데...그럴 경우 후연의 반도 우리 역사이지요... 더 나가 가야계가 왕이 된 초기 왜, 그리고 백제계가 왕이 된 중기(야마토) 왜도 반은 우리 역사...그런 식으로 보면 반이 우리 역사가 되는 것은 너무 많습니다. 왜정시대 역시 반만 우리 역사일거고...
뽀로록 20-08-18 02:12
   
억지로 만주 지역에 발을 담글라고 하는데..
이 지역은 700념 넘게 짱먹던 고구려라는 존재가 떡~~하고 버티고 있네?!
(중원은 300년 넘는 왕조가 없는데!@!@!@!@)
고구려 -> 고려 -> KOREA 가 명백하고
고구려에서 퇴사하고 개업한 팀이 백제
고,백,신 셋이서 서로 지지고 볶고 배틀로얄 뜬 세월이 700여년

마우쩌둥, 줘운례 같은 공산당의 창단 멤버도
'요동(만주)는 조선의 역사이고 땅인데
우리가 청나라 빨로 깃발 꼽고 있어서 ㅈㅅㅈㅅ ' 이렇게 말한게 오피셜
동북공정으로 어쩔수 없이 공산당 입맛에 맞는 학설을 주장하는 중국 역사학자들도
속으로는 부끄부끄 모드

결론. 중국 공산당만 망하면 자연스럽게 해결
(언제 망할라나..)
러시안레드 20-08-18 02:41
   
그냥 통일한국이 만주지역에 연고를 주장하지 못하게 하고
유사시 북한땅을 먹기위한 명분 만들기가 목적이지, 다른건 아무 의미 없습니다

중국이 어떤 목적으로 서남공정, 서북공정을 진행했고,
이후 신장과 티벳에서 뭘 했는지만 보시면 됩니다.

지금은 동북공정을 완료 한 상태죠.
seharu77777 20-08-18 08:59
   
개인적인 망상인데~ 겨레라는 단어가 코리아의 진정한 최초 어원이 아닐까 싶더라구요. 예전에 훈족을 독일 다큐에서 고구려일수 있다 했는데 보통 케레이족이라고 알려져 있는데 겨레 케레이 고구려 구려 코리아 다 고대발음으로는 비슷하지 않았나 싶습니다.
구름위하늘 20-08-18 12:47
   
정치적인 면이 크지만, 역사적인 문제도 있습니다.

중국인들은 황하문명을 바탕을 발전했다고 주장해왔고 나머지 주변 문명(요동 포함)은 여기서 영향을 받아온 것이라고 생각했습니다.
그런데, 1908년도 부터 요동 지역에 홍산문화라는 것이 발견되었는데 이것이 황하문명보다 빠르고 더 발전했다는 것이 증거로서 나타납니다.

중국인들이 생각한 중국중심 문명의 역사가 바닥에서 부터 무너져 내린 상황이기 때문에 홍산문명을 '중국화'하지 않으면 큰일이 나는 현실이 되어버렸고 그 결과가 동북공정의 적극적인 진행입니다.

고조선이나 고구려 등이 중국이 아니라, 단순화 외국의 점령지라면 홍산문명이 남의 것이 되어버리니까요.
아마르칸 20-08-22 17:23
   
중국이 아주 사악하죠
 
 
Total 18,47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4127
18310 [한국사] 철령위는 황성에 설치된 적이 없다 (4부) 보리스진 09-15 524
18309 [한국사] 디시에서 일뽕하고 싸우는걸 목격했는데요 (9) tuygrea 09-15 967
18308 [중국] 고무줄처럼 늘어나는 만리장성 고발합니다 (3) Korisent 09-14 709
18307 [북한] 독립운동가 손정도 목사와 김일성의 관계.02편 돌통 09-14 286
18306 [북한] 독립운동가 손정도 목사와 김일성의 관계..01편 돌통 09-14 231
18305 [한국사] 요동에서 철령까지 70참은 무엇인가? (3부) (8) 보리스진 09-14 589
18304 [북한] (내게 유익한 습관들 운명바꿔 15가지).종교,과학적 … 돌통 09-14 254
18303 [북한] (내게 유익한 습관들 운명바꿔 15가지).종교,과학적 … 돌통 09-14 230
18302 [한국사] 가야에서 발견되는 북방 유물의 주인은 누구인가요? (2) 밑져야본전 09-13 654
18301 [한국사] 삼국시대 황금 유물들 스키타이이와 관련이 있다해… (20) 예왕지인 09-13 732
18300 [한국사] 김정민 가야 - 신라 - 스키타이 연계설 (상)(중) (하) (11) 조지아나 09-13 587
18299 [한국사] 명도전 (2) 지누짱 09-13 460
18298 [한국사] 요서백제 새증거 (10) 지누짱 09-13 846
18297 [한국사] 일본, 신라, 백제 이야기 (1) 녹내장 09-12 638
18296 [북한] 김일성의 부친에 대해서 더 구체적으로 분석 돌통 09-12 273
18295 [한국사] 올리기도 숨이차네요. (3) 스리랑 09-12 344
18294 [북한] 김일성의 부친 김형직이 독립운동 사실 밝혀져~정말? 돌통 09-12 290
18293 [북한] 김정은이 정말 고모부 장성택의 머리를 잘라 전람시… (2) 돌통 09-12 479
18292 [중국] 중국 해안 모양의 변천 지도 (1) 꼬마러브 09-12 566
18291 [한국사] 쌍성총관부의 위치는 요동에 있었다. (2부) 보리스진 09-12 456
18290 [일본] 사실 일본의 역사는 신라에 더 가깝습니다. (1) 갓등 09-12 685
18289 [한국사] 요동(遼東)의 개념에 대한 이해 (11) 감방친구 09-11 659
18288 [한국사] 고려 철령과 철령위는 요동에 있었다. (1부) (10) 보리스진 09-11 579
18287 [한국사] 본인의 연구글이 과연 가설인가? (5) 감방친구 09-11 324
18286 [한국사] 동아게의 현실과 Marauder님의 논의에 대해서 (4) 감방친구 09-11 277
18285 [한국사] 전, 서울대 노명호교수 한국 사학계는 아직 고려사의… (11) 스리랑 09-11 603
18284 [한국사] 단일 민족이 문제가 된 이유가 무엇인가? 한국인은 … (9) 보리스진 09-11 35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