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0-07-06 16:04
[북한] 위대한 정신. 징기스칸의 명언..
 글쓴이 : 돌통
조회 : 885  

몽고(몽골)제국의 제1대 황제 '징기스칸' 독일어로 이렇게 부르는데 보통 이름이 이렇게 굳어버렸다.

 

그는 사막의 칙칙한 몽고를 통일하고 세계의 절반이상을 정복한 정복자이기도 하다.

 

서양인들은 우월감이 높은데. 즉  자존심이 강한데 동양의 오직 이 몽고의 징기스칸 이야기만 나오면 학자 들도 두려움과 할말을 잃게 되곤 한다

 

***  세계에서 가장 큰 영토를 정복한 징기스칸은 침략자로 보일 수 있으나, 한 인간으로서 커다란 영향을 준 인물 중 한명이다.   그의 명언을 통해 힘을 낼 수 있는 하루가 되길 바라며...

 

 

그의 원래 이름은 '테무진'이다..

 

 

우선 유명한 징기스칸의 명언은 대체로 6가지가 있다. 아래에 설명해보겠다.

 

 

1. 집안이 나쁘다고 탓하지 말라.

 

* 나는 아홉살때 아버지를 잃고 마을에서 쫒겨 났다.

 

 

2. 가난하다고 말하지 말라.

 

* 나는 들쥐를 잡아먹으면서 연명했고 목숨을 건 전쟁이 내 일이었고 직업이었다.

 

 

3. 작은 나라에서 태어났다고 말하지 말라.

 

* 그림자 말고는 친구도 없고, 병사만 10만 백성은 어린애,노인까지 합쳐 2백만도 되지 않았다.

 

 

4. 배운게 없다고,힘이 없다고 탓하지 말라.

 

* 나는 내 이름도 쓸 줄 몰랐으나 남의말에 귀 귀울이면서 현명해지는 법을 배웠다.

 

 

5. 너무 막막하다고 그래서 포기해야겠다고 말하지 말라.

 

* 나는 목에 칼을 쓰고도 탈출했고 뺨에 화살을 맞고 죽었다 살아나기도 했다.

 

 

6. 적은 밖에 있는 것이 아니라 내 안에 있었다.

 

* 그렇다 나는 내게 거추장스러운 것은 깡그리 쓸어버렸다.   나를 극복하는 그 순간 나는 징키스칸이 되었다.

 

 

**  끝은 징기스칸은 적에게 아내를 빼앗겨, 적의 자식을 나은 아내를 다시 맞이하였다.

아내가 적의 아내가 된 것은 자신이 힘이 없었기 때문이었기 때문에....

 

 

실패나 어려움을 남에게 전가하지 않는 태도와 마음이 징기스칸이 성공한 DNA일 것이다.


 

이상...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mymiky 20-07-06 16:30
   
독일어가 아니라 몽골어 (뜻:  위대한 칸)
독일그룹이 부른 징기즈칸 노래가 유명한거고ㅡ

[생전에,  징기즈칸은 저런 말 한적이 없음]

한국의 어느 카피라이터가

징기즈칸을 주인공으로 쓴 글인데(작가의 창작)
징기즈칸의 인생을 잘 설명해주는 글일뿐

생전에 징기즈칸이 했던 말이 아님에도

꽤나 그럴싸해서
인터넷에서 징기즈칸의 명언이라고 잘 돌아 다니는 글ㅡ
     
돌통 20-07-06 23:47
   
그렇습니다. 맞습니다.  그런데 요 근래 몽고 북쪽에서 마치 예수의 복음서들이 발견한것처럼 관련자료가 나왔는데 학계에서 칸이 대화중에 저 글이 포함되어 있어서 상황이 틀려졌습니다.
          
mymiky 20-07-07 00:09
   
뭔 자료요?  소스 좀 봅시다
          
구름위하늘 20-07-07 10:34
   
엥?

무슨 소리입니까? 저 말투가 옛날 사람이 할 말투라고요?

혹시 일상생활을 하다가 툭하고 던진 단어들을 조합했다면 몰라도
저런 투로 이야기하는 것은 명령하는 투가 아니라 설득/설교하는 투 입니다.

징기스칸이 무슨 철학자인가요 무당인가요.
아.... 아버지로서 자식들에게 한 말이라면 그럴듯하네요.
구름위하늘 20-07-07 15:32
   
저런 근거도 부족한 어록보다 훨씬 현실적인 마이클 조던의 어록을 첨부합니다.

1st Quote - 나는 9000번의 슛을 놓쳤다. 나는 약 300게임을 졌다. 나는 경기를 뒤집을 수 있는 슛 26개를 놓쳤다. 나는 살아오면서 계속 실패를 거듭했다. 그것이 내가 성공할 수 있었던 비결이다.
I’ve missed more than 9000 shots in my career. I’ve lost almost 300 games. 26 times, I’ve been trusted to take the game winning shot and missed. I’ve failed over and over and over again in my life. And that is why I succeed.

2nd Quote - 재능은 게임을 이길 수 있게 한다. 하지만 팀워크는 우승을 불러온다,
Talent wins games, but teamwork and intelligence wins championships.

3rd Quote - 나는 실패는 받아들일 수 있다. 누구나 실패는 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시도하지 않는 것은 받아들일 수 없다.
I can accept failure, everyone fails at something. But I can’t accept not trying.

4th Quote - 장애물을 만났다고 해서 반드시 멈추지 않아도 된다. 만약 벽을 만난다고 하더라도 포기해서 돌아가지 말라. 어떻게 벽을 올라갈 수 있을지, 어떻게 벽을 뚫을 수 있을지, 혹은 돌아갈 방법이 없는지 생각하고 찾아내라.
Obstacles don't have to stop you. If you run into a wall, don't turn around and give up. Figure out how to climb it, go through it, or work around it.

5th Quote - 한 번 포기하면 습관이 된다. 절대 포기하지 말아라.
If you quit once it becomes a habit. Never quit.

6th Quote - 모든 사람은 재능이 있다. 하지만 능력은 노력을 요한다.
Everybody has talent, but ability takes hard work.

7th Quote - 성공하는 법을 알기 위해서는 실패하는 법부터 알아야 한다.
To learn to succeed, you must first learn to fail.

8th Quote - 절대 안 된다는 말은 하지 말아라. 한계는 두려움과 마찬가지로 환상일 뿐이다.
Never say never, because limits, like fears, are often just an illusion.

9th Quote - 어떤 이들은 그 일이 일어나기를 바란다. 어떤 이들은 그 일이 일어나기를 소원한다. 어떤 이들은 그 일이 일어나게 만든다.
Some people want it to happen, some wish it would happen, others make it happen.

10th Quote - 나는 중요한 슛을 놓친 결과에 대해 별로 신경 쓰지 않는다. 이러한 결과들을 계속 생각하면, 항상 부정적인 결과만을 생각할 것이기 때문이다.
I never looked at the consequences of missing a big shot... when you think about the consequences you always think of a negative result.

11th Quote - 고통이 당신의 선생님 일지라도, 배움은 축복이다.
Learning’s a gift, even when pain is your teacher.

12th Quote - 나는 이기기 위해서 플레이한다. 연습이건 실제 경기이건 간에 말이다.
I play to win, whether during practice or a real game.

13th Quote - 내가 나이가 들면, 농구를 하지 못할 것이다. 하지만 나는 여전히 농구를 사랑할 것이다.
Even when I’m old and gray, I won’t be able to play it, but I’ll still love the game.

14th Quote - 나는 운동이나 훈련을 하던 도중 힘들 때가 있다 그럴 때면 눈을 감고, 리스트에 내 이름이 오르는 상상을 한다. 이것은 나에게 큰 동기가 되어준다.
Every time I feel tired while I am exercising and training, I close my eyes to see that picture, to see that list with my name. This usually motivates me to work again.

15th Quote - 가장 좋은 것은 가장 나쁜 것에서부터 나온다.
The best come from the worst.

16th Quote - 몇몇 사람들에게 공포는 장애물이라는 것을 알고 있다. 하지만 나에게는 그저 환상일 뿐이다. 실패는 항상 나를 더 열심히 하도록 만든다.
I know fear is an obstacle for some people, but it is an illusion to me. Failure always made me try harder the next time.

17th Quote - 게임에 진실해라. 게임이 너에게 진실할 것이기 때문이다. 만약 네가 게임을 쉽게 생각한다면, 게임은 너를 쉽게 생각할 것이다. 만약 네가 진짜로 노력한다면 좋은 일들이 생길 것이다. 이것은 게임에도 해당되지만, 인생에도 해당된다.
Be true to the game, because the game will be true to you. If you try to shortcut the game, then the game will shortcut you. If you put forth the effort, good things will be bestowed upon you. That’s truly about the game, and in some ways that’s about life too.

18th Quote - 당신들은 8시간 동안 슛 연습을 할 수 있다. 하지만 당신의 기본적인 기술이 틀렸다면, 잘못된 방법의 슛을 잘하게 될 것이다. 기본적인 것들부터 정리하면 당신은 더 성공할 수 있다.
You can practice shooting 8 hours a day, but if your technique is wrong, then all you become is very good at shooting the wrong way. Get the fundamentals down and the level of everything you do will rise.

19th Quote - 완벽한 농구선수는 없다. & 나는 단 하나의 가장 훌륭한 농구선수도 없다고 생각한다.
There is no such thing as a perfect basketball player, & I don’t believe there is only one greatest player either.

20th Quote - 가끔씩일이 내 맘대로 안 풀릴지라도, 노력은 항상 존재하고 있어야 한다.
Sometimes, things may not go your way, but the effort should be there every single night.

21st Quote - 나의 아버지는 네가 하고 싶은 일을 하는데 늦은 때는 없다고 말씀하셨다. 그리고 내가 시도하기 전까지는 무엇을 성취할 수 있을지 결코 모른다고 하셨다.
My father used to say that it’s never too late to do anything you wanted to do. And he said you never know what you can accomplish until you try.

22nd Quote - 인생의 매 순간을 즐겨라. 인생을 비관적으로 바라보지 말아라.
Enjoy every minute of life. Never second-guess life.

23rd Quote - 순간을 살아라.
Live the moment for the moment.

참조: https://m.blog.naver.com/harden4882/221221154859
 
 
Total 18,37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2126
18293 [북한] 김정은이 정말 고모부 장성택의 머리를 잘라 전람시… (2) 돌통 09-12 401
18292 [중국] 중국 해안 모양의 변천 지도 (1) 꼬마러브 09-12 487
18291 [한국사] 쌍성총관부의 위치는 요동에 있었다. (2부) 보리스진 09-12 405
18290 [일본] 사실 일본의 역사는 신라에 더 가깝습니다. (1) 갓등 09-12 616
18289 [한국사] 요동(遼東)의 개념에 대한 이해 (11) 감방친구 09-11 592
18288 [한국사] 고려 철령과 철령위는 요동에 있었다. (1부) (10) 보리스진 09-11 511
18287 [한국사] 본인의 연구글이 과연 가설인가? (5) 감방친구 09-11 277
18286 [한국사] 동아게의 현실과 Marauder님의 논의에 대해서 (4) 감방친구 09-11 226
18285 [한국사] 전, 서울대 노명호교수 한국 사학계는 아직 고려사의… (11) 스리랑 09-11 535
18284 [한국사] 단일 민족이 문제가 된 이유가 무엇인가? 한국인은 … (9) 보리스진 09-11 302
18283 [북한] (역사적 사료집[자료]으로 또는 이 근거들로 바탕으… 돌통 09-11 148
18282 [북한] (역사적 사료집[자료]으로 또는 이 근거들로 바탕으… 돌통 09-11 132
18281 [한국사] 한국인의 조상 (3) 스파게티 09-10 595
18280 [북한] 북한 핵문제의 본질 돌통 09-10 168
18279 [한국사] 러시아에있는 한국역사서관련기사 (2) 대한국 09-10 447
18278 [한국사] 진한(辰韓)의 출자(出者)를 어떻게 볼 것인가 2 (6) 감방친구 09-10 315
18277 [북한] ☆ 《역사 사료집<자료>. 일제와 항쟁 역사. 01편 돌통 09-09 182
18276 [한국사] 21세기 대한민국에서 출간금지 조치가 말이 됩니까 (2) 감방친구 09-09 380
18275 [한국사] 진한(辰韓)의 출자(出者)를 어떻게 볼 것인가 1 감방친구 09-09 419
18274 [한국사] 고구려인들이 직접 기록한 서적들은 모두 불태워져… (11) 예왕지인 09-06 2929
18273 [한국사] 한국 역사 시작부터 중국의 식민지 ? (5) 예왕지인 09-06 1025
18272 [한국사] 수수께끼의 나라 신라 (1) ssak 09-06 953
18271 [한국사] 진한은 한반도 동부에서 태어나고 한반도 동부에서 … (20) LOTTO 09-05 869
18270 [한국사] 부산 가덕도 신석기 추정 유골서 ‘유럽형 유전자’ … (10) ssak 09-05 948
18269 [한국사] 고조선으로부터 서기 4세기 초까지 우리 역사강역 변… (8) 감방친구 09-05 715
18268 [한국사] 신라 김씨왕족은 흉노의 후손인가? 왜 흉노의 후예… (3) ssak 09-05 454
18267 [한국사] 신라 문무왕릉비, 나의 조상은 흉노라고 적혀 있다. (6) ssak 09-05 55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