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0-07-04 04:40
[한국사] 중국애들 한복이 명나라 송나라 의복 뺏긴거라고 우기네요
 글쓴이 : 예왕지인
조회 : 1,377  

왜 한국영상 까지 와서 헛소리 해대는걸까 --;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mymiky 20-07-04 05:07
   
1) 기본적으로,  중국인들은 동양문화는 전부 중국에서 출발한다고 생각함

2)한반도는 과거 우리 조공국이니, 우리 영향력하에 있었다란 생각

3)  실제로 상류층 의복 중에선  중국에서 온 것도 있음

4) 주로, 사극은 궁중물이 대분분이라, 왕족/ 귀족들 이야기가 주로 나옴

5) 어랏!?  어디서 본듯 익숙한데??  한복은 중국에서 뺏겼구나!!ㅡ 결말에 도달

결론] 일반적으론ㅡ 이런 과정 속에서 나오는 겁니다
mymiky 20-07-04 05:31
   
한복이란, 

우리 민족이 고대부터 ~ 조선말기까지 입던 전통의상으로
각 시대별로,  신분과 직업별로 다 다릅니다

중국  또한 각 시대별로, 민족, 신분별로 다 다르구요

송이니 명이니 나오는건ㅡ 자기들 한족 왕조를 다시 띄우겠다는 의도인건
알겠는데...

알다시피 중국은 예로부터ㅡ 많은 민족들이 뒤섞여 살던 나라죠

우리나라는 한번 왕조가 창업하면 기본 500년씩 갑니다
그만큼 변화가 완만한 편인데

반면,  중국은 나라가 세워졌다 금방 망하고,  오래 못 갔어요

북으로는 호인들이 내려와 정복왕조를 세워서 ㅡ 이미 수백년에 걸쳐 문화가 뒤섞였습니다

그러니 송이니 명이니 해봤자, 순수 한족문화라 주장하기도 어렵다고 봐야죠

예를들면ㅡ당장, 송과 명의 관리들이 입는 단령마저, 
그게 본래는 한족들  옷이 아니라,  호인들이 입던 겁니다

신라때 당풍이 들어오면서 ,
우리도 관리들의 정식의복으로 채택되었고ㅡ 그게 고려와 조선까지 이어졌죠

아까도 말했지만, 왕족들 의복중에 예복 같은 것은
중국에서 온게 실제로 맞구요

당시 중국에선 온 물건은
오늘날 샤넬 구찌 루이비통 같은 거니까요 ㅋㅋ 비싼 것들이죠

한국인들도  궁중의상 중에 예복과 관복는
중국에서 온걸 다들 아는 것이고, 속인적도 없지요

문제는

( 한복)이란 큰 개념이 있고, 그 밑에 하위항목에
이런, 저런 것들이 쭉ㅡ 있는건데

중국인들은 한복= 한푸 표절? 이렇게 주장하니까 그게 문제인 것이죠
mymiky 20-07-04 05:53
   
사실,  저는 한푸의 정의가 무엇인지도 모르겠어요ㅡㅡ;;

중국인들 스스로도 잘 모를겁니다
그냥,  한족들 왕조에서 입던 의상을 말한다? 정도ㅡ

한족왕조라고 해봤자  몇개 되지도 않는데다
꾸준히 이어진 것도 아니고;;;

중간에 오랜기간 텀이 발생하고 있는데? 
송과 명 사이에도 몽골의 원나라가 있었죠

신생왕조가 아무리 잘 났어도,
이전왕조의 영향을 한순간에 갑작히 전부 없앨수는 없습니다 

그건 고려도 조선도 못 했어요ㅡ

최근에 우리가 일본에 35년 잡아먹혔다가 광복한 뒤에도
오랜기간 일본문화가 남아있었는데

고작 30년 세월도 그러하거늘

중국은  그게 최소 백년 ~이백년 ~이런 수준입니다
이민족들에게 지배 당했던게 ㅡ 

순수한 한푸를 찾으려면

연대를 더더 올라가서ㅡ 한나라 정도? 춘추전국시대 ?

그 정도 올라가서
찾는게 그나마 이해는 되겠네요
mymiky 20-07-04 07:17
   
삼국시대 백제의상  벽화

https://img.theqoo.net/EqlXG
 
백제 의상 박물관 고증품

https://img.theqoo.net/iTBip

 전통복장 패션쇼 장면ㅡ 삼국시대 여성

https://img.theqoo.net/XUBrk

삼국시대 남성 복장  (중간 남성의 귀고리가 포인트 ㅎㅎ)

https://img.theqoo.net/gettF
mymiky 20-07-04 07:37
   
남녀 삼국시대 의상 복원품

https://img.theqoo.net/AgTPG


한복은 정식으로 제대로 입는다면?

#남녀 공통 (저고리/바지)가 기본형 + 그후,  여자는 치마를 한번 더 두르는 방식

## 기본형 입은후, 현대의 코트처럼 포와 두루마기  등 외투를 걸침

우리나라 한복은
저게 수천년동안 원형이 크게 안  바뀌고 쭉ㅡ 내려오고 있음

여자 귀족들은 밑을 풍성하게 만드느라 속옷을 많이 껴입고

무지기 치마라는 것을 이용함

ㅡ 국립민속 박물관이 소장한 무지기 치마 실물

https://m.search.naver.com/search.naver?where=m_image&mode=default&sm=mtb_img&query=%EB%AC%B4%EC%A7%80%EA%B8%B0%20%EC%B9%98%EB%A7%88&nso=so%3Ar%2Ca%3Aall%2Cp%3Aall#imgId=blog104299710%7C14%7C220268265722_26127189

조선시대 사대부 여인들의 경우,  겉치마 안에 9종류의 속옷을 입었다고 함
(참고로,  고쟁이는 속바지)

조선후기부턴 점차 저고리가 짧아짐
mymiky 20-07-04 07:51
   
한푸의 경우
연도가 올라갈수록ㅡ 근본이 우리 한복과 많이 다른 옷임

비슷하게 보인다면ㅡ 그건 중간에 여러 오랑캐들 영향이라고 봐야지

한나라때 사극보면
기모노처럼 둘둘 말아입는 그런 스타일이 본래 한푸임

우리 전통의상 중에 그렇게 둘둘~ 김밥 같이 말아서 입는게 있었나?? 

난 모르겠는데;;;;  떠오르는게 있으면  답글 달아주면 땡큐~
목수 20-07-04 10:39
   
우리 역대 문화가 단지 중국 문화의 베끼기 밖에 안된다면
후손인 너희들이 막무가내로 베껴대는 우리 문화를 보면서
창피하게 느껴야 되는것 아니겠냐? 어쩌다 이모냥이 되었는지...
근데 니들 하는 꼬라지가 예전이라고 달랐을까 하는 생각이 드는건 어쩔수가 없네
창피한게 뭔지도 모르는 민족 21세기에 19세기 마인드로 사는 백성들.... 한심한
Korisent 20-07-04 10:41
   
걔네들 기모노를 당나라 옷, 한복도 수나라.명나라 옷이라 하네요. ㅋ
     
mymiky 20-07-04 10:51
   
꼴랑
30년정도 존속하다 사라져버린 수나라는 왜?  끼워 넣는거죠 ㅡㅡ;;

이해를 못 하겠네;;;  당풍이 아니라 수풍? ㅋㅋㅋㅋ

수나라와 명나라 사이에  빈 세월이 또 얼마임?? 

중국애들은 수나라가 옷 주기 전까진

우리 조상님들이
홀딱 벗고 나체로 살았다고 여기는 걸까요???

진짜 재네는 언제쯤 정신을 차릴까;;; ㅉㅉㅉㅉ
     
비좀와라 20-07-04 17:23
   
당나라 / 수나라 = 선비족

선비족 / 오환족 = 동호 = 고조선인 = 천축인 = 고아시아족 = 신라계열

동호東胡 = 동이東夷 호의 뜻은 오랑케이고 이의 뜻 역시 오랑캐로 동호와 동이는 같은 말

현재 중국이 주장하는 한푸는 수나라와 당나라의 의상에서 발생한 것. 수/당의 선비족의 의상이 관복이 되고 송나라로 연결 되는 것.

송나라는 동이의 나라. 송나라는 자기와 같은 계열의 의상을 계승한 것임.

동아시아는 기본적으로 고조선계인 동호/동이와 북흉노계인 고구려와 백제로 나뉘는 것임.

공자는 몽골 즉 고구려계로 북흉노계 이고 노자는 동호/동이계임.

따라서 북방민족 계열인 청과 원은 공자의 집안인 공씨 집안을 지원하고 남방계열은 도교를 믿음.

한국은 신라문화가 주라 동호/동이적인 문화가 강하서 공자보단 노자를 더 좋아함. 신라와 동호는 백인계열로 숙신계임. 그런데 지금 한국인은 황인종이죠? 그건 황인종 또는 황백혼혈인 고구려계가 한국인에 많다는 것임.
 
 
Total 18,35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879
18215 [북한] (일제).독립운동이여.!! 08편 돌통 08-25 150
18214 [북한] (심화과정)한반도 현대사 정확한 팩트09편 돌통 08-25 123
18213 [한국사] 춘천 레고랜드 내년 7월 개장…시민단체 "선사유적 … (3) 커피는발암 08-25 452
18212 [기타] 인도 제2외국어 한국어 선정, 인도현지 "허황후" 뮤… 조지아나 08-25 341
18211 [한국사] 중국인들이 한국인을 속국으로 생각하는 이유 (4) 예왕지인 08-25 784
18210 [한국사] 한국어의 모체가 인도 타미르 언어 아닐까요? (34) 조지아나 08-25 669
18209 [한국사] 임나를 찾아서(3) 일본 고대 산성 분포 日本の古代山… (3) 보리스진 08-24 443
18208 [북한] (일제).독립운동이여.!! 07편 돌통 08-24 160
18207 [북한] (심화과정)한반도 현대사 정확한 팩트 08편 돌통 08-24 163
18206 [한국사] 우리 역사의 기원에 대한 대안적 논의 (3) 감방친구 08-24 598
18205 [한국사] 고대 해안선과 만주 내륙의 광대한 습지 감방친구 08-24 572
18204 [한국사] 나의 정체성을 찾기위한 미국 동포들의 열정 스리랑 08-23 323
18203 [한국사] 고조선의 고고학적 검토를 위한 연습 (6) 감방친구 08-23 490
18202 [한국사] 유왕성 유왕역 그리고 한나라 유성현 (4) 삼바 08-23 263
18201 [세계사] 기원전 2,300년 전 유적, 혹 고조선 문명? (7) 마리치 08-23 776
18200 [중국] 중국 한푸 프로젝트 예왕지인 08-23 845
18199 [세계사] 세계인들이 생각하는 한중일 전통의복 이미지 (1) 예왕지인 08-23 783
18198 [기타] 과학으로 확인하는 내 혈통의 정체!feat.유전자검사 예왕지인 08-23 430
18197 [한국사] 왜의 신라 침략의 목적이 뭔가요? (7) 밑져야본전 08-22 517
18196 [한국사] 임진왜란하고 한국전쟁이 생각보다 닮은점이 많군요 (1) 삐릉 08-22 304
18195 [북한] (이승만시리즈) "비내리는 호남선"과 이승만 돌통 08-22 201
18194 [북한] (심화과정)한반도 현대사 정확한 팩트 07편 돌통 08-22 143
18193 [북한] (일제).독립운동이여.!! 06편 돌통 08-22 124
18192 [북한] 전문가들의 6.25전쟁의 정확한 평가.02편 돌통 08-22 145
18191 [한국사] 한국인의 정신속에 지금도 살아숨쉬는 일본의 잔재 (1) 스리랑 08-22 331
18190 [북한] (심화과정)한반도 현대사 정확한 팩트 06편 돌통 08-21 15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