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0-06-28 00:10
[한국사] 국내 가장 오래된 기원전 1세기 비단 확인"
 글쓴이 : 예왕지인
조회 : 461  

국립광주박물관(관장 조현종)은 발굴 20주년을 맞은 광주 신창동 유적 특별전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이곳 출토 직물을 분석한 결과 기원전 1세기 무렵에 생산된 국내 최고(最古)의 비단임을 확인했다고 11일 말했다.

박물관은 이번에 확인한 직물이 비단 중에서도 곡(穀)으로 드러났다면서 "우리나라 복식사를 새로 써야 할 정도의 획기적인 발견이라 할 수 있다"고 평가했다.

조사 대상 천 조각은 2점. 크기는 각각 너비 2cm x 길이 3cm, 너비 5cm x 길이 6cm 정도다.

이 중 상대적으로 작은 천 조각이 명주실로 짠 가볍고 얇은 견직물인 곡으로 분석됐으며, 다른 한 점은 마직물(麻織物)로 드러났다고 조현종 관장이 덧붙였다.

이들은 각각 현재까지 확인된 비단과 마직물 중에서도 한반도에서 가장 빠르다고 박물관은 말했다.

이 비단을 분석한 이 박물관 박승원 연구사는 "이 비단은 꼬임이 많은 강연사(强撚絲)를 사용해 평직(平織)으로 직조한 뒤 후처리인 정련(精練) 과정을 거친 것으로 직물 표면을 미세하고 부드럽게 만든 것"이며 "그 결과 비단은 얇고 고우며 촉감이 깔깔하고 신축성이 좋은 견직물이 된다"고 덧붙였다.

이런 곡 종류 비단으로 한반도에서는 무령왕릉 출토품이 가장 빠른 것으로 알려졌다.

1992년 이래 조사가 진행 중인 신창동 유적은 한반도 농경 복합유적을 대표하는 곳으로, 현악기를 비롯해 고대 사회의 실생활 모습을 보여주는 다양한 자료가 출토됐다.

1995년과 1997년 조사에서는 가락바퀴, 실감개, 바디 등의 직조 관련 도구와 천조각, 삼씨 등이 출토되기도 했다.

조 관장은 "이런 유물로 보아 이번에 확인한 비단을 비롯한 직물은 외부에서 유입된 것이 아니라 신창동 유적에서 직접 누에고치나 삼(痲)에서 섬유를 뽑아 실을 만들고 베틀을 이용해 다양한 종류의 직물을 생산했음을 보여주는 증거"라고 말했다.

신창동 유적 특별전 '2,000년 전의 타입캡슐'은 오는 25일 개막해 내년 3월3일까지 계속된다. 이달 27일에는 '신창동의 목기와 칠기'를 주제로 하는 국제학술심포지엄도 마련된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3&oid=001&aid=0005983321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8,37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2081
18212 [북한] (일제).독립운동이여.!! 08편 돌통 08-25 159
18211 [북한] (심화과정)한반도 현대사 정확한 팩트09편 돌통 08-25 134
18210 [한국사] 춘천 레고랜드 내년 7월 개장…시민단체 "선사유적 … (3) 커피는발암 08-25 466
18209 [기타] 인도 제2외국어 한국어 선정, 인도현지 "허황후" 뮤… 조지아나 08-25 353
18208 [한국사] 중국인들이 한국인을 속국으로 생각하는 이유 (4) 예왕지인 08-25 797
18207 [한국사] 한국어의 모체가 인도 타미르 언어 아닐까요? (34) 조지아나 08-25 685
18206 [한국사] 임나를 찾아서(3) 일본 고대 산성 분포 日本の古代山… (3) 보리스진 08-24 457
18205 [북한] (일제).독립운동이여.!! 07편 돌통 08-24 169
18204 [북한] (심화과정)한반도 현대사 정확한 팩트 08편 돌통 08-24 172
18203 [한국사] 우리 역사의 기원에 대한 대안적 논의 (3) 감방친구 08-24 610
18202 [한국사] 고대 해안선과 만주 내륙의 광대한 습지 감방친구 08-24 585
18201 [한국사] 나의 정체성을 찾기위한 미국 동포들의 열정 스리랑 08-23 329
18200 [한국사] 고조선의 고고학적 검토를 위한 연습 (6) 감방친구 08-23 504
18199 [한국사] 유왕성 유왕역 그리고 한나라 유성현 (4) 삼바 08-23 272
18198 [세계사] 기원전 2,300년 전 유적, 혹 고조선 문명? (7) 마리치 08-23 784
18197 [중국] 중국 한푸 프로젝트 예왕지인 08-23 855
18196 [세계사] 세계인들이 생각하는 한중일 전통의복 이미지 (1) 예왕지인 08-23 790
18195 [기타] 과학으로 확인하는 내 혈통의 정체!feat.유전자검사 예왕지인 08-23 438
18194 [한국사] 왜의 신라 침략의 목적이 뭔가요? (7) 밑져야본전 08-22 530
18193 [한국사] 임진왜란하고 한국전쟁이 생각보다 닮은점이 많군요 (1) 삐릉 08-22 314
18192 [북한] (이승만시리즈) "비내리는 호남선"과 이승만 돌통 08-22 209
18191 [북한] (심화과정)한반도 현대사 정확한 팩트 07편 돌통 08-22 153
18190 [북한] (일제).독립운동이여.!! 06편 돌통 08-22 133
18189 [북한] 전문가들의 6.25전쟁의 정확한 평가.02편 돌통 08-22 153
18188 [한국사] 한국인의 정신속에 지금도 살아숨쉬는 일본의 잔재 (1) 스리랑 08-22 342
18187 [북한] (심화과정)한반도 현대사 정확한 팩트 06편 돌통 08-21 16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