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0-05-18 13:54
[북한] 한반도는 왜 분할됐나? 원폭이 한반도의 공산화를 막았다.02편..
 글쓴이 : 돌통
조회 : 558  

01편에 이어서~~

 

 

***  신탁통치를 하고 싶었던 미국과 독립시키려 했던 소련.

 

 

1943년 11월.

 

미국의 루스벨트, 영국의 처칠. 중국의 장개석이 이집트 카이로에서 만났다.

태평양 전쟁이 끝나면 일본을 어떻게 처리해야 하는가에 대한 회담이었다.

 

치졸한 짱개 장개석 : " 일본이 패망해도 식민지로 만드는 것은 하지 말았으면 한다해. 울리 싸람 제국주의는 싫어한다해."

 

허약한 양놈 루스벨트 : " 뭐, 그렇게 합시다. "

 

치졸한 짱개 장개석 : " 대신 일본의 식민지들은 다시 원상태 했음 한다해. "  한국은 독립시켜주고 대만, 만주는 우리가 다시 돌려받았으면 한다해. "

 

허약한 양놈 루스벨트 : " 그렇게 합시다. 다만 한국은 적절한 기간을 거쳐서 독립하는 식으로.."

(적절한 기간이란 신탁통치를 의미했다.)

 

이렇게 합의를 봤다.  중요한 것은 이때 강대국들이 한반도 독립을 첫 시사했다는 점이었다.

그리고 1년 3개월이 흐른,  1945년ㄴ 2월.  이번에는 우크라이나의 휴양지 얄타에서 루스벨트와 처칠, 그리고 소련의 스탈린이 만났다.

( 이미 영국은 초강대국의 지위를 잃어, 처칠은 들러리 신세였다.)

당시 독일의 항복을 눈 앞에 둔 상황이라 전후 문제 처리는 좀 더 구체화되었다.

이 중 우리에게 관심이 가는 부분은 소련의 태평양전쟁 참전과 관련된 것들이다.

 

당시 미국에서는 일본 본토를 상륙하려면 총 100만명의 희생자가 발생할 것이라는 엄청난 예측이 나돌고 있어서 (당시 이오지마 전투 : 미국은 조그만 섬 하나를 점령하는데에도 2만 6천여명의 사상자를 냈었다.)

미국의 입장에서는 소련의 참전이 절실히 필요했다.

 

허약한 양놈 루스벨트 : " 독일이 항복하면, 3달 이내로 태평양전쟁에 참전 해주셨으면 함돠. "

 

빨갱이 대마왕 스탈린 : " 그럼, 우리에게 뭘 줄건데요? "

 

허약한 양놈 루스벨트 : " 중국의 동의없이 몽골을 독립시켜주고 요동반도의 뤼순항하고 만주철도 이권 승인해줄게요. "

 

청나라 시절 중국의 영토였던 몽골을 독립시켜주겠다는 얘기는 곧 몽골을 공산국가로 만들어도 좋다는 얘기와도 같았다.

 

빨갱이 대마왕 스탈린 : " 좋아요. "

 

허약한 양놈 루스벨트 : ' 휴~ 이로써 관동군 해체 문제는 소련에게 떠넘겼네. '

 

그리고 한반도 문제에 관한 얘기로 이어졌다. 

 

빨갱이 대마왕 스탈린 : " 적당한 시기에 한국은 독립시킵시다. "

 

허약한 양놈 루스벨트 : " 그전에 신탁통치 하는게 어떻겠음 ? "

 

빨갱이 대마왕 스탈린 : " 구체적으로 몇 년 정도 생각하는지? "

 

허약한 양놈 루스벨트 : " 40~50년 정도 ? "

 

빨갱이 대마왕 스탈린 : " 글쎄.. 짧을수록 좋을듯 합니다. 한 5년 정도로만 합시다. "  

 

여기서 의문이다.  스탈린은 왜 한국의 조속한 독립을 원했던 걸까 ?

 

" 당시 소련의 목적은 세계공산화 확산에 있었기 때문에. "

" 열강의 지배를 벗어난, 신생 독립국이야말로 자신들의 사업확장을 위한 주요 고객과도 같았기 때문이지. "

반대로 미국은 왜 40~50년 간이나 신탁통치를 원했던걸까?

" 미국은 다른 열강들과 달리 해외식민지가 그리 많지 않았기 때문에. "

 

" 신탁통치라는 편법을 통해 자국의 경제적 이권을 취하려 했던 것임. "

 

 

이상..       03편에서 계속~~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8,36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905
18117 [세계사] 아직도 몽골과 고려에 대한 공포가 남아있는 일본인… 예왕지인 07-31 1163
18116 [북한] 정말 재미있고 역사적 사료에 근거한 두 얼굴의 '… 돌통 07-31 460
18115 [북한] 박정희 대통령과 남로당 돌통 07-31 353
18114 [북한] 6.25전쟁.3.8선 충돌. 그리고 전쟁의 형성.. 돌통 07-31 252
18113 [한국사] 동서양 미술 비교- 복원본 보리스진 07-30 633
18112 [기타] 미술에 대해서 동서양 기타 제 문명의 비교 Player 07-29 460
18111 [세계사] 동서양 미술 비교 (30) ep220 07-29 955
18110 [북한] 되돌아보는 6.25 수수께끼 02편. 돌통 07-29 369
18109 [북한] 되돌아보는 6.25 수수께끼 01편. 돌통 07-29 399
18108 [북한] 김일성 없는 북한이 무너지지 않은 이유는 그 놈의 … 돌통 07-29 445
18107 [북한] 북한 노동당 핵심부서가 김정은에게 비밀 보고한 문… 돌통 07-29 299
18106 [북한] 오바마 북 선제공격 검토하다 결국 포기,백지화 돌통 07-29 376
18105 [한국사] 19세기말 프랑스 대통령이 조선 고종에게 보낸 도자… mymiky 07-28 430
18104 [한국사] 일제강점기 등사본 환단고기 발견 (마지막에 원문 일… (5) 보리스진 07-28 778
18103 [한국사] 고려의 국경선 (복기대 교수님 강의) (4) 에롱이 07-28 675
18102 [한국사] 누가 가야를 철의 왕국이라 했나. 철의 나라는 신라… (5) 밑져야본전 07-28 952
18101 [기타] 선비족이란 무엇인가? 고구려와 민족적 친연성 | 역… (4) 관심병자 07-27 967
18100 [한국사] 조선 세종 재위 15년인 1433년에 기록을 보면 고대 한… (1) 뉴딩턴 07-26 1484
18099 [한국사] 조선을 모르는데 한복을 그렸다고? 루벤스의 문제작 … (4) BTSv 07-24 1933
18098 [북한] 역사적(사료)자료.일제강점기때 육당 최남선이 김일… 돌통 07-24 476
18097 [한국사] 고구려 수도 및 강역 (이덕일 역사 tv) 에롱이 07-24 851
18096 [한국사] 177년 된, 태안의 한 폐가의 벽지를 뜯었더니 왠 한시… mymiky 07-24 1110
18095 [북한] 역사적 (사료)자료.연속간행물 '삼천리' 잡지 … 돌통 07-23 306
18094 [기타] 고구려성, 만리장성으로 둔갑하다 (1) 관심병자 07-23 794
18093 [북한] (사료) 김일성 전속 간호부 조옥희,체포 후 기자회견 돌통 07-23 725
18092 [기타] 의자왕 항복의 충격 보고서! 예식진 묘지명 관심병자 07-22 1412
18091 [한국사] 신라말, 고려초 거의 유일한 남자 복식(희랑대사) (2) 보리스진 07-22 134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