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0-04-26 03:00
[북한] (상)편..새로운 사료 발견. 구소련으로부터 김일성은 언제 선택 받았나?
 글쓴이 : 돌통
조회 : 629  

(이번에 새로운 (사료)자료가 공개되었다.)

 

이번에  우드로윌슨센터에서  김일성이 1945년까지 북한 지도자로 미확정 사료가 공개 되었다.

 

북한은 소련에 의하여 설립된 나라이다. 1940년대 말, 소련 당국은 북한의 정치, 경제, 사회 분야를 통치하였다. 김일성이 북한의 지도자가 된 것 역시 소련 당국의 결정에 따른 것이었다.

 

최근 미국 워싱턴DC에 위치한 우드로윌슨센터의 냉전디지털기록원에서 이에 관한 중요한 사료가 공개되었다.

 

사료의 원문은 소련의 높은 간부에게 보낸 보고인데, 이 보고서에서  김일성을 ‘민주적 영웅’으로 소개하면서 ‘미래 통일된 민주연합’의 지도자가 될 만한 사람으로 추천한다.

 

사료의 원문은 러시아 군대 총참모부 기록원에 있고 러시아어 공식 등록 번호는 Архив Генерального Штаба ВС РФ. Ф. 172. Оп. 614631. Д. 23, лист 21-26이다.

 

본 사료는 김일성 임명 과정의 일부만 보여주었지만, 북한 당국의 역사 조작이 틀렸음을 입증하는 추가적인 사료로 볼 수 있다. 보고서의 내용을 축약하자면 다음과 같다.

 

※ { 전(前)소련공산당 (볼셰비키) 중앙위원회 비서 말렌코프 동지,

소비에트 연방 국방 인민위원회 부위원장 불가닌 대장 동지

붉은 군대 총정치국장 시킨 상장 동지께

원래 보고해 드렸던 내용에 추가로 다음과 같이 보고합니다.

북조선에서는 10월 20일 현재 공산주의자 3000명 이상이 있습니다. 모든 이북 5도에 당 도위원회는 설립되었으며, 군대 내에 군 위원회도 다수 형성되었습니다. (중략)

 

헤이조(평양)시에는 10년 동안 만주 조선인 빨치산 부대 사령관을 지냈고 1941년부터 1945년까지 하바롭스크 지역 88특수여단 대대장이었던 30대 초반의 김일성이 있습니다.

 

김일성의 이름은 조선 인민에게 잘 알려져 있습니다. 그는 일본 제국주의에 맞선 투사 그리고 조선 인민의 항일 영웅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조선 인민 사이에는 이 사람에 대한 수많은 일화가 있고, 그는 참으로 조선 인민에게 전설적인 영웅이 되었습니다.

 

일본인들은 김일성을 잡기 위해 다양한 방법을 사용하였고, 그의 체포에 거액의 현상금을 걸기도 했습니다.

 

김일성은 모든 민주 계층, 특히 농민 속에 인기가 높습니다.

김일성은 향후 조선 정부를 위한 적합한 후보자입니다.

인민민주전선이 설립되면 김일성은 이를 지도할 만한 사람일 것입니다.

김일성에 대립하여, 미국인들은 하와이 열도에서 유명한 조선인 망명자인 이승만을 조선에 데리고 왔습니다. 10월 20일에 리승만을 찬양하는 데모가 서울에서 진행되었습니다.

 

결론과 제안

 

박헌영이 영도하는 조선공산당 중앙위원회는 조선에서 진행된 혁명을 부르주아민주주의 혁명으로 봐야한다는 유일하게 올바른 입장을 갖고 있습니다.

 

● 박헌영이 영도하는 조선 공산당 중앙위원회를 조선의 전체 공산주의 조직들을 영도하는 중앙 기관으로 인정하여야 합니다. 박헌영은 가장 준비된 간부로서 자기 기관을 강화하도록 도와주어야 합니다. (중략)

 

● 공산당, 민주당, 민주청년동맹, 여성민주조직, 직업동맹 등등을 통합하여 반일민주조직으로 통일된 민주연합을 설립하여야 합니다.

 

이 연합 지도자로 제일 인가가 높고 인민이 사랑하는 민족적 영웅, 김일성을 임명하여야 합니다. }

 

이상..  (하)편에서 계속~~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9,46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41405
452 [북한] 정치적이지 않고 오직 (진실,사실적인 김일성 인생,… 돌통 05-06 655
451 [한국사] 임나일본부설과 정한론 ssak 09-04 655
450 [북한] 김일성의 절친 독일인 저명한 여작가 글. 01편 (총3부… 돌통 09-16 655
449 [한국사] (6-2) 후한서 군국지 검토 감방친구 06-20 655
448 [북한] (심화). 한반도 현대사 정확한 팩트..14편마지막편 돌통 09-03 654
447 [한국사] ㄹㅇ 역알못들 또 아는 척하며 설치고 있네요 (12) 연개소문킹 02-21 653
446 [한국사] 한복의 역사 mymiky 03-02 653
445 [한국사] 식민사학자들은 동방의 진국 단군조선을 남방의 작… (6) 스리랑 08-08 653
444 [북한] (심화).한반도의 현대사 팩트 04편 돌통 08-19 652
443 [한국사] 서기 313년까지 북한이 500년 동안 중국영토라는 동북… 수구리 07-16 652
442 [한국사] 일본의 손자병법에 당하고 있는 대한민국 국산아몬드 02-28 651
441 [한국사] 소소한 역사탐방 ... 남한산성 4 히스토리2 04-26 651
440 [북한] AI 분석해보니“北, 김정은 집권뒤 자본주의 비판 감… 돌통 02-21 651
439 [북한] 북한의 남침 지원 요청..등소평 거절.대화해야.. 돌통 04-04 651
438 [기타] 홍산문화 관련 복기대교수 인터뷰1 (1) 하이시윤 12-31 651
437 [한국사] 왜(倭) 2 - 《산해경》의 倭 (2/6) (13) 감방친구 08-17 650
436 [한국사] 수경주 백랑수 하류 삼바 09-26 650
435 [한국사] 위만조선은 영토가 1백리 정도인 짝퉁 고조선이다 (16) 수구리 01-19 650
434 [한국사] 요사 지리지를 이해하기 어려운 이유 감방친구 04-17 649
433 [북한] 사진 한장으로 계기가 된 4.19혁명.이승만의 몰락.. 돌통 02-21 649
432 [한국사] 정부차원에서 고조선 역사 연구 국제협력 필요(ft. … 조지아나 09-22 649
431 [북한] 北정책 문헌 AI로 분석한 한은… "김정은 시기, 내부 돌통 02-21 648
430 [북한] (일제).독립운동이여.!! 11편 돌통 08-29 648
429 [한국사] 조선시대 신문 [조보] 국가지정 문화재 된다 mymiky 11-12 648
428 [기타] [인도]사원의 비밀금고 문양 = 발해 왕관, 고구려 조… (3) 조지아나 07-22 648
427 [북한] 북한 독재 괴물 인민공화국.21편.건국과정.역사.. 돌통 11-14 647
426 [북한] 중앙정보국의 비밀공작과 분당파의 미필적 고의 03편 돌통 05-18 647
 <  701  702  703  704  705  706  707  708  709  7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