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0-02-08 17:38
[한국사] 당 태종의 일정 기록만으로 요택의 위치를 특정한 방법
 글쓴이 : 감방친구
조회 : 1,675  

아래에 먼저 게시한 '645년, 당 태종이 건넌 요택을 찾아서 1/2편' 영상에 대한 보완설명 영상입니다

어떻게 당 태종의 일정 기록만으로 요택의 위치를 특정할 수 있었는지
그 기준값을 산출해서 검증하고 적용하는 것을 중심으로 설명하는 내용을 담았습니다

당연한 이야기겠지만 재미는 없습니다

학술적으로 탐구심을 가지고 계신 분들만 보시기를 권합니다



1.png

2.png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감방친구 20-02-08 18:34
   
이 연구는 지난 2018년 봄,
본인이 최초로 밝혀내서 시각적으로 구체화해 게시한
무경총요 근거 요택의 위치 연구에 대한
교차검증 연구입니다

다음의 2편 영상에서는 지난 2018년 봄 연구를 보완하여
요택의 위치를 구체화하는 내용을 다룰 것입니다

저는 가생이닷컴 동아게시판을 근거지로 하여
연구활동을 하는 유일한 본격연구자로서
자부심을 가지고 있습니다

사학계 통설의 역사서술에 의문과 불만을 지니고 계신 여러분께서는
직접 사서원문을 교차분석해서
사학계 통설의 아성을 무너뜨리고자 고군부투하는

제 연구활동에 관심을 가져주시길 바랍니다

고맙습니다
포테이토칩 20-02-08 19:02
   
.......대단하십니다
     
감방친구 20-02-08 19:09
   
시간과 노력을 갈아넣으면 아무나 할 수 있습니다
그만큼 사학계 통설은 엉터리입니다

역사연구는 그래서 그만큼 우리 우수한 두뇌와 밝은 눈을 지닌 젊은분들이 도전하기 좋은 분야입니다
소유자™ 20-02-08 20:23
   
안녕하세요 감방친구님, 갑자기 건의할게 생겨서 이렇게 댓글을 남기게 되었습니다.

처음에는 감방친구님께서 영상을 만드신다고 하실때, 반농담으로 말씀을 하신줄 알았는데, 정말로 이렇게 영상까지 계획을 잡고 만드시는 모습을 보고나서 철두철미하게 고난과 역경을 이어가시는 감방친구님의 노력에 다시한번 경의를 표하게 됩니다.

제가 이렇게 글을 쓰게 된 이유는, 언젠가 제가 동아게인가,자유게인가 한번 우리나라복식에 관한 글을 쓴적이 있는데. 그때 감방친구님께서 리플로 달아주셨던 말씀이, "한번 우리나라 복식에 관한 영상도 제작하고 싶다"고 말씀하신적이 있어서요

이것까지 계획에 실행하시려면 감방친구님께서도 잘 아시다시피 복식에 관한 깊은 지식을 갖고계신 분들의 도움을 많이받고 조사를 하셔야 할것 같은데....
 저같은 논문도 별로 몇편을 보지못하고 지식도 얄팍한 일개 아마추어 유사역사학자(?) 같은 사람보다도 더욱더 전문지식을 갖고 어느정도 명성을 갖고계신분을 한분 소개해드리려고 합니다.

바로 "우용곡"이라는 일러스트레이터 블로거 분이신데요....
비록 그분께서 부흥카페출신에다가, 기존 강단사학의 이론에 충실한 분이신지라, 저와 한복에 대한 의견은 굉장이 갈리지만, 저와 다르게 복식사에 관심을 갖게된지 겨우 2~3년밖에 안되는 저보다도 훨씬 더 오랜시간을 걸쳐서 한복복식사를 공부하신분이고 또 생각도 굉장히 열려있는 분이시라서 한번 복식사 영상을 만들게 되신다면, 그분에게 자문을 구하는게 어떤가.........하고 제 의견을 말씀드려볼까 합니다.

2019년도에 갓 대학에 입학하신분이시라서 감방친구님과 세대차이도 나고 역사사관에 대해서도 많이 의견이 갈리는것은 어쩔 수 없는 부분이나....

진짜 복식사에 관한 깊은지식과 열정은 현재 그분을 당해낼 수 었는 사람이 없을 정도로 진짜입니다.

만약에 복식사에 관한 영상을 만드시게 된다면, 그분께 한번 자문을 구하는게 어떤가 건의를 드리고자 합니다.
     
감방친구 20-02-08 20:45
   
그렇게 젊은 사람이라니 놀랍네요
그 분야에서는 가장 훌륭하다고 봅니다
복식사 관련 영상은 지금 수준으로서는 언제가 될지 기약이 없지만 기회가 된다면 그 분께 의뢰를 한다든지 하는 식으로 작업을 해보고 싶네요

고맙습니다 ㅎㅎ
          
소유자™ 20-02-08 20:55
   
저기.......감방친구님 그냥 말씀드리는건데요.......

그분은 아까말씀드렸다시피 부흥카페출신의 블로거분이라서 뭐랄까.............
굉장히 열린건 맞지만 기존 사학계에 다른 회원분처럼 충실한 편이시라서.........

개인적으로 이런분께 많이배우고싶어서 개인적인 글이나, 메일교환도 자주 해봤는데.....
그분이 어떤생각을 갖고계신지 속을떠보려고 우리 동아시아게시판의 관ㅅ병자님의 의견이나, 아니면 홍산문화에 대해서 많은 질문을 드려봤는데.........

문화라는게 주고받는것이니, 스키타이에서 유래했든간에(저는 박선희교수님이나 채금석교수님의 학설을 선호해서?한복 자생론을 펼친 반면에 대다수의 현재 복식학계는 일제해방이후 이여성교수가 짠 이론이 교조회되어서 스키타이에서 전래되었다는 설에 대다수 인식이니 말이예요)그게 무슨 상관이냐, 설령 스키타이에서 유래되었다 하더라도 부끄러워 할 필요가 없는것이라고 말씀하시더라구요,

허허허....아니, 부끄러워할것 까지 무엇이 있겠습니까, 저도 그렇고 그분도 한복에 대한 애정은 똑같은데, 다소 제가 그분께 오해를 산면이 없잖아 있기도 하구.
이 질문도 그렇고, 홍산문화에 대해서도 "홍산문화는 단절된 문화형태입니다"라고 말씀하시는것이 다소  감방친구님이나 저와 사관에는 의견의 차이가 큰것이 강해서....

만약에 그분과 함께 작업을 하게되신다면.........그정도 의견차이점은 좀 감안해 주셨으면 합니다.........ㅎㅎㅎㅎㅎ;;;;
               
감방친구 20-02-09 00:51
   
기원에 대한 견해는 차치하더라도
육칠 년 전까지 제가 수집하고 공부한 자료를
다 참고해서 그림으로 표현하더라고요

이 분이 하는 게 제가 삼십여 년 전 중고딩 때 꿈꾸던 것들

아무튼 훌륭한 분입니다
Marauder 20-02-09 00:29
   
고생하십니다 잘보고있습니다.
     
감방친구 20-02-09 00:49
   
와 오랜만이세요
반갑습니다 ㅎㅎ
          
Marauder 20-02-12 20:22
   
전 자주 봐왔습니다 ㅎㅎ 군대에서 눈팅만 하다보니 제대하고 나서도 로그인안하는게 버릇이 됬네요... 그래도 반갑습니다.
Assa 20-02-10 12:44
   
감방님은 동아게에서 보면 참 존경스러운분인데 잡게에 쓰신글 보면 참 인간적이란 말이지 ㅋㅋㅋ
 
 
Total 17,74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714 [북한] "안창호의 시국대강연[김일성] 02편.. 돌통 03-10 232
17713 [북한] " 안창호의 시국대강연[김일성] 01편. 돌통 03-10 213
17712 [북한] "김일성대 학생들 발랄"..독일인들, 북 이미지와 달라 돌통 03-10 318
17711 [한국사] 조선/동아일보ㅡ 일제부역의 정체를 알리는 다큐영… (1) mymiky 03-10 490
17710 [한국사] 한국학 1세대 마르티나 교수ㅡ 한국은 옛 것을 너무 … mymiky 03-10 686
17709 [한국사] 조선의 고유한 감성이 담긴 그림, 『책가도』 (3) 소유자™ 03-08 1016
17708 [한국사] <일제종족주의> 쓴 황태연 교수 “역사학자들, … (1) 초록바다 03-08 789
17707 [북한] 대한민국의 건국 과정 역사.. 진실을 얼마나~알고있… (2) 돌통 03-06 992
17706 [세계사] 역사추적-"삼별초는 오키나와로 갔는가?" (4) 소유자™ 03-05 1472
17705 [한국사] 오키나와(沖縄)의 전통복식을 통해 본 류구(琉球)와 … (9) 감방친구 03-03 2728
17704 [한국사] 조선시대 화가들이 그린 '기묘한' 백두산 (1) 러키가이 03-02 2134
17703 [기타] 내가 꿈꾸는 미래의 동아시아 (6) 뽀로록 03-02 1317
17702 [한국사] 헬조선과 한의 민족 (1) 상식4 03-01 991
17701 [한국사] 이번에 발견된 이완용의 희귀문서...jpg (2) 소유자™ 03-01 1483
17700 [북한] 김정은을 긍정적으로 보는 북한전문가들 (1) 돌통 03-01 821
17699 [북한] 김정은의 진면목 (잔혹전설) (1) 돌통 03-01 776
17698 [북한] 김정은은 한번도 오판하지 않았다.(천*우)전문가.. 돌통 03-01 509
17697 [북한] *** 김정은 시대에 대한. 가장 큰 거짓말.. 돌통 03-01 333
17696 [한국사] 북한ㅡ 2016년 고려 덕종/정종 왕릉 발굴 사진 mymiky 02-29 1002
17695 [한국사] 고구려 지도 (13) 도수류 02-28 2455
17694 [한국사] 식빠, 토왜들이 주장하는 낙랑군은 거짓 도수류 02-28 640
17693 [세계사] 안녕하세요 동아게 회원님들 질문이 있습니다 (8) 6시내고환 02-27 603
17692 [한국사] 벌레비하의 기원. (8) 하시바 02-27 920
17691 [세계사] 일본 정부가 아이누족을 일본의 원주민으로 인정한 … (3) 소유자™ 02-25 1949
17690 [중국] 서울에 온 청나라 황실 유물들...코로나19로 발묶여 … (4) mymiky 02-25 1960
17689 [한국사] 대마도 정벌은 결국 실패한건가요? (17) 획드 02-23 3139
17688 [한국사] 우리 민족의 형성 기반에 대한 이해 (8) 감방친구 02-22 157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