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0-01-23 23:43
[한국사] 장영실 관련 역사연구에서 우려스러운 점.
 글쓴이 : 하린
조회 : 682  

원래 장영실은 태생이 천민은 아니었음.

고려 말기에 전서 벼슬을 지냈고,
조선 개국 후 동래현감 벼슬을 한,
아산장씨 4대손 장성휘 공과
동래현 관기 출신 첩실 사이에서 태어난
외동아들로서,

장성휘 공의 정실부인이 아이를 낳지 못하였기에,
실질적으로 장성휘 공의 후손은 장영실 혼자였음.

그리고,
조선초기에는 노비종모법이 시행되기 이전이라,
어릴적 장영실의 신분은
양반의 서자로서, 중인(서얼)이지만

성휘 공의 본처 소생은 아예 없었기에...
사또의 대를 이을 외동아들로,
도련님 소리를 듣고 컸을 확률이 높음.

그러다가, 아비인 성휘 공이
'왕자의 난' 때, 줄 잘못 섰다가
이방원이한테 갈려나가고......

서자였던 장영실도 신분이 강등되어,
관노비가 된 것임.

그래서 애초부터...
중인 출신의
한문, 수학, 천문, 명나라 말에 능통한
'학식있는' 노비였기에...

저렇게 뭐라도 할 밑바탕과 밑천이 됐던거임.

다른 노비들은 거의 까막눈들이였는데,
장영실은 명나라 전문 서책 받아와서
술술 읽어낸 것도, 그 덕임.

진짜로 태생부터 천민이,
천재여서 성공한 스토리는 아님.

여담으로...
장영실이 면천 되고, 양반이 되면서
아산 장씨 족보에도
장성휘 공의 서자가 아닌
적통 외아들로 이름이 올라 있음.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7,66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665 [한국사] 삼국지의 저자 진수가 바라본 동쪽의 여러나라 (오환… (5) 소유자™ 02-18 1156
17664 [기타] 중공이 조용히 세계 지도를 바꾸는 법 (1) 관심병자 02-17 1771
17663 [기타] 역사교육 강화의 필요성 (5) 관심병자 02-16 621
17662 [한국사] 러시아 항일 독립운동의 대부 최재형의 손자 최 발레… (1) mymiky 02-16 586
17661 [한국사] 당 태종은 영주(유성)를 거치지 않고 고구려를 침공… 감방친구 02-15 581
17660 [한국사] 당 태종 일정에서 기준값(거리&속도)을 산출하여 비… (1) 감방친구 02-14 560
17659 [한국사] [펌] 개인적으로 고구려 전쟁사에서 안타까운 전투 (14) 고구려거련 02-14 1199
17658 [북한] 기생충 이 되살려낸 블랙리스트 의 추억 돌통 02-14 952
17657 [북한] "좌파약점 잡겠다며 쓰레기통 기저귀까지 뒤져" 한심… (1) 돌통 02-14 676
17656 [북한] 자유당 봉준호 감독 축하 격려 어이가.. 뻔뻔하다 과… (1) 돌통 02-14 535
17655 [세계사] 저 교화해주실 분 구합니다. (3) 소유자™ 02-13 373
17654 [세계사] 대조선제국을멸망시킨백인은 역사가 짦은인종입니… (1) 한민족만세 02-13 490
17653 [세계사] 우리가 배웟던모든세계사는 모두조작입니다 (4) 한민족만세 02-13 1098
17652 [기타] 게임 지도로 보는 매국사학의 심각성 (15) 관심병자 02-12 1189
17651 [한국사] 당 태종은 해안 경로를 따라 고구려를 침공했는가 (5) 감방친구 02-12 821
17650 [세계사] 고대 이집트 '죽음의 보드게임' 초기 버전 발… (3) 소유자™ 02-11 1220
17649 [한국사] 미국인 한국학 박사들의 신라시대와 한국역사에 대… (1) 소유자™ 02-11 1466
17648 [북한] 기밀(비밀)문서등으로 밝혀지는6.25의 진정한진실08편 돌통 02-10 500
17647 [북한] 기밀(비밀)문서등으로 밝혀지는 6.25의 진정한 진실.07… 돌통 02-10 263
17646 [북한] **중요,중요기밀(비밀)문서등.공개로인해새롭게6.25의… 돌통 02-10 241
17645 [북한] 북한의 역사를 지켜보면서.10편.. 돌통 02-10 194
17644 [북한] 북한의 역사를 지켜보면서..09편. 돌통 02-10 123
17643 [북한] 북한의 역사를 지켜보면서..08편.. 돌통 02-10 150
17642 [북한] 김정은의 인사스타일은 숙청보단 한번더 기회를 줌.. 돌통 02-10 221
17641 [북한] 김봉규의 유튜브에서 김부자, 담당통역을 한 고영환… 돌통 02-10 152
17640 [북한] 미국은 이승만을,소련은 김일성을 택하다. 돌통 02-10 153
17639 [북한] 신채호의 어록."이승만은 이완용보다 더큰 역적이다. 돌통 02-10 32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