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20-01-15 17:45
[북한] (기밀)비밀문서들의 공개로 이젠 드러나는 6.25비극 01편
 글쓴이 : 돌통
조회 : 627  

중국 공산당 기관지인 `백년조류`는 ˝6.25전쟁은 스탈린이 주도하였고 김일성은 2주안에 남한을 점령할 수 있다고 믿은 과격주의자였으며 모택동은 여기에 동조했다˝고 기술하고 있다. 

 

  

 

이제 여러나라들의 특히 러시아,중국들의 기밀문서들을 공개함으로써 서서히,가 아니라 급진적으로 밝혀지는 한국역사의 중요점. 6.25 동족상잔의 비극.이 확실시 되고 학술적으로도 확실화 되고 있다.

 

구태여 우리가 알고 있는 6.25를 왜? 들춰내냐 할수도 있겠지만 현재 쯤 한번쯤은 정리하고 싶어서 이렇게 글을 올린다.  또, 좀더 구체적으로 다가가고 싶어서 이렇게 글을 올리게 됐다.

 

대한민국의 문대통령이 지난 6월 14일 6. 25 전쟁 참전국인 스웨덴 의회에서 6. 25 전쟁을 쌍방과실이라고 주장하였다.

 

김정은도 중국의 시지핑이 6월 20~21일 평양을 방문했을때 시진핑과 21일 '조. 중 우의탑'을 함께 참배한 후 남한의 북침론을 폈다.

 

북한군의 기습남침 전쟁 69주년을 앞두고 역사적으로 밝혀진 사실을 부정하는 주장들을 계기로 그동안의 연구들을 조명해 본다.

 

송. 경남대 석좌교수는 1991년 냉전종식 후 1992년부터 러시아측에 의하여 공개된 세 가지 종류의 6.25 전쟁 관련 비밀문서들을 분석하였다.

 

On the Korean War, 195053, and the Armistice Negotiations題下

                      (195053 년 한국 전쟁과 정전 협정)

 

첫번째 자료는 미국과 전쟁 중인 베트콩에 대한 소련의 지원문제를 중국, 월맹측 관계관들과 협의하려는 소련관계관들에게 배경정보로 제공할 목적으로 소련 외무성이 6. 25 전쟁에의 소련과 중국의 개입관련 내용을 정리한 것이다.

 

두번째 자료는 옐친(Boris Yeltsin)대통렁이 1994년 6월 모스크바를 방문한 김영삼대통령에게 제공키 위하여 정리한 것으로서194953년 기간 중 6.25 전쟁에 관한 216건, 총548쪽에 이른다.

 

세번째 자료의 정식명칭은 The Archive of the President, Russian Federation

                                                ( 러시아 대통령의 기록 보관소 )

이며 稱은 APRF로서 1950.2 1953.7 기간중의 총 1,200쪽에 이르는 러시아대통령실 문서고 소장 문서들이다.

 

상기 문서들은 1993년 가을부터 Washington,(워싱턴 주)  D.C.소재 Woodrow Wilson International Center for Scholars(우드 로우 윌슨 국제 학자 센터)

가 발간하는 Cold War International History Project(냉전 국제 사 프로젝트)  (이하 CWIHP로 稱)Bulletin(회보)에 시리즈로 게재되었다.

 

이 방대한 자료들의 분석을 통한 두 가지 결론은 다음과 같다.


o 6. 25 전쟁이 남한의 북침에 대한 북한의 반격이라고 되풀이해 온 구소련과 북한측의 주장이 거짓 선전에 불과하며, 스탈린(Joseph Vissariovich talin)에 의하여 계획되고 소련 군사고문관들이 작성한 군사작전계획에 따라 북한군이 남침한 전쟁임이 밝혀졌다.

 

o 국내외 일부 학자들이 주장해왔던 것과는 달리 6.25 전쟁이 김일성의 역사적 결단에 의한 전쟁이 아니라 스탈린의 결단에 의한 전쟁임이 밝혀졌다.

 

 

연구결과는 20년 전 국제정치논총 제39집 2호(1999), pp. 183208에 '6. 25 전쟁(한국전쟁)에 대한 소련의 전략적 의도 분석'이라는 제목으로와 월간조선 1999년 11월 호 '舊소련 비밀문서에 나타난 전쟁의 起源:스탈린은 6·25 전쟁을 기획하고 연출한 총감독이었다' 제목으로 게재되었다.

 

공개된 방대한 소련 비밀문서들을 분석한 송교수의 연구 보고와 후에 중국사료를 연구한 천지안(Chen Jian), 선즈화(Shen Zhihua), 김동길의 연구로 북한군의 남침 전쟁은 도전을 할 수 없는 사실로 밝혀졌고 국제사회에서 정설로 확립되어 있다. 

  

 

         이상..   이어서 제 02편에서 계속~~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7,66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664 [기타] 중공이 조용히 세계 지도를 바꾸는 법 관심병자 15:13 300
17663 [기타] 역사교육 강화의 필요성 (3) 관심병자 02-16 355
17662 [한국사] 러시아 항일 독립운동의 대부 최재형의 손자 최 발레… (1) mymiky 02-16 342
17661 [한국사] 당 태종은 영주(유성)를 거치지 않고 고구려를 침공… 감방친구 02-15 410
17660 [한국사] 당 태종 일정에서 기준값(거리&속도)을 산출하여 비… (1) 감방친구 02-14 477
17659 [한국사] [펌] 개인적으로 고구려 전쟁사에서 안타까운 전투 (14) 고구려거련 02-14 1050
17658 [북한] 기생충 이 되살려낸 블랙리스트 의 추억 돌통 02-14 886
17657 [북한] "좌파약점 잡겠다며 쓰레기통 기저귀까지 뒤져" 한심… (1) 돌통 02-14 556
17656 [북한] 자유당 봉준호 감독 축하 격려 어이가.. 뻔뻔하다 과… (1) 돌통 02-14 451
17655 [세계사] 저 교화해주실 분 구합니다. (3) 소유자™ 02-13 313
17654 [세계사] 대조선제국을멸망시킨백인은 역사가 짦은인종입니… (1) 한민족만세 02-13 392
17653 [세계사] 우리가 배웟던모든세계사는 모두조작입니다 (4) 한민족만세 02-13 985
17652 [기타] 게임 지도로 보는 매국사학의 심각성 (15) 관심병자 02-12 1085
17651 [한국사] 당 태종은 해안 경로를 따라 고구려를 침공했는가 (5) 감방친구 02-12 763
17650 [세계사] 고대 이집트 '죽음의 보드게임' 초기 버전 발… (3) 소유자™ 02-11 1165
17649 [한국사] 미국인 한국학 박사들의 신라시대와 한국역사에 대… (1) 소유자™ 02-11 1319
17648 [북한] 기밀(비밀)문서등으로 밝혀지는6.25의 진정한진실08편 돌통 02-10 459
17647 [북한] 기밀(비밀)문서등으로 밝혀지는 6.25의 진정한 진실.07… 돌통 02-10 242
17646 [북한] **중요,중요기밀(비밀)문서등.공개로인해새롭게6.25의… 돌통 02-10 212
17645 [북한] 북한의 역사를 지켜보면서.10편.. 돌통 02-10 171
17644 [북한] 북한의 역사를 지켜보면서..09편. 돌통 02-10 106
17643 [북한] 북한의 역사를 지켜보면서..08편.. 돌통 02-10 123
17642 [북한] 김정은의 인사스타일은 숙청보단 한번더 기회를 줌.. 돌통 02-10 190
17641 [북한] 김봉규의 유튜브에서 김부자, 담당통역을 한 고영환… 돌통 02-10 124
17640 [북한] 미국은 이승만을,소련은 김일성을 택하다. 돌통 02-10 128
17639 [북한] 신채호의 어록."이승만은 이완용보다 더큰 역적이다. 돌통 02-10 282
17638 [북한] 초등학생들이 구미역을 간 이유가 이승만 때문.. 돌통 02-10 15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