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12-05 00:04
[기타] "여보"의 뜻
 글쓴이 : 탄돌이2
조회 : 2,948  


"여보"는 "여보세요"의 준말입니다.  
"여보세요"는...... "여기 보세요"의 준말이구요.

여기 보세요 -> 여보세요 -> 여보오 -> 여보
이런 말이 생긴 이유는 와이프/남편은 무촌이라서 서로간에 달리 부를 이름이 없기 때문입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팔상인 19-12-05 03:16
   
본인이 연구자가 아닌 이상 어떤 연구자를 통해
여보가 여보세요의 준말인지를 제시하십시오
본인이 연구자라면 무슨 연구를 어떻게 했는지를 제시하면 됩니다

나머지는 본인이 내세우는 주장적 성격의 논리로서,
전제가 타당하지 않으면 모든 논리는 99%의 확률로 개소리입니다

기억은 분명하지 않습니다만,
꼴통 취급 받는 아이디로 기억하고 있는데
이 댓글 내용에 헛소리로 대응한다면
내 기억이 명확한 것으로 납득하면 될 듯 합니다
     
탄돌이2 19-12-05 04:31
   
한자로 DDR 떤다고 뭐가 달라지나요?
국어사전 펼쳐보면, 우째서 여보는 한자어가 아닐까?

너님이 새파란 놈님이라서 아주 옛날 할배/할매들이 다른 사람을 부를 때,
흔히 "여보""여보오"라고 하는 걸 못들은 너님 짬밥 문제가 아닐까 싶네요.
그렇게 흔하게 쓰던 낱말인데, 그게 부부 사이의 이름으로 굳어진 것 뿐이랍니다.

여보/라는 낱말은 수백년된 낱말이 아니라,
해방이후에 새롭게 자리잡은 낱말이고, 해방이후 한국어가 얼마나 빠르게 급격하게
변화하고 있는 지도 인식하지 못하고 이따위 기본 중에 기본도 연구해야하는 거 보니
한국인이 아닌 듯하기도 하고, 호호홍

여보가 한자어가 아니라고, 섭섭해 하지 마시고,
주변 옛어른들한테 여쭤보시는 게 빠를 겁니다. 호호홍

그라고, 웬만하면 다중은 그만 쓰시는 게 어때요? 호호홍
          
앵두 19-12-05 17:42
   
그러니까 이 근거를 알려줘야 이게 지식이 되는거죠.
               
탄돌이2 19-12-06 02:22
   
새파란 인생이면, 증거를 못 찾지요.
두 발로 걸어다니시는 살아있는 증거를 찾아보셔~ 잉!
     
베스트만 19-12-05 15:59
   
여보는 같을 여(如)자와 보배 보(寶)자로 보배와 같이 소중하고 귀중한 사람이라는 뜻을 가진 호칭으로 남자가 여자를 부를 때 쓰는 말이다.
출처 : http://m.cjwn.com/16049
          
탄돌이2 19-12-06 02:23
   
국어사전 펼쳐보면, 우째서 여보는 한자어가 아닐까?
국어사전 다시 편찬하실려고?

한자박이 뇌피셜 사전 ㅋㅋㅋㅋㅋㅋ
Tenchu 19-12-05 14:56
   
서로 무촌.. 즉 위아래가 없단 얘기임.. 평등한 관계라 여보..
호랭이해 19-12-05 17:58
   
     
탄돌이2 19-12-06 02:28
   
이쪽 저쪽 할 때 "이"겠죠.
여기 저기 할 때 "여"와 똑같네요.
즉, 이바든, 여보든, 같은 말.
운드르 19-12-06 11:07
   
요즘 말도 제대로 못 쓰는 주제에 옛말을 논하다니 가소롭군.
     
탄돌이2 19-12-06 12:23
   
역시 너도 한패였어! 아니면, 한몸통이덩가~ 캬캬캬
          
운드르 19-12-06 12:35
   
봐봐, 든가와 던가도 구별 못 하잖아? 하여튼 한심해서 원.
               
탄돌이2 19-12-06 14:21
   
호호홍 기여븐거가트니....ㅋ

긍뎅, 한자박이들은 어케 노는 게 그모양 그꼬라지닝?
허구헌날 그림글자 놀이하다가 자뻑빙 걸려가꽁

"여보"가 한자어라고 우기질 앙낭!  너거덜 우째 그모양 그꼬라지로 사니?
                    
운드르 19-12-07 10:28
   
여보가 한자어? 그게 무슨 귀신 씻나락 까먹는 소리야?
종로에서 뺨 맞고 한강 가서 눈 흘긴다고,
화풀이는 딴 데 가서 해. 이 얼간아.
                         
탄돌이2 19-12-07 11:04
   
요요요 귀여븐 것! 모른척 하기능~ ㅋ
BTSv 19-12-07 14:52
   
표준국어대사전

여보
감탄사
1. 어른이, 가까이 있는 자기와 비슷한 나이 또래의 사람을 부를 때 쓰는 말.
- 여보, 앞 좀 잘 보고 다니시오.

2. 부부 사이에 서로 상대편을 부르는 말.
- 여보, 오늘은 큰애 생일이니 일찍 들어오세요.
     
탄돌이2 19-12-07 15:36
   
위 본문의 취지는
뻑하면 그림글자로 뇌피셜 돌리는 한자박이들한테,
찬물을 끼얹은 거 뿐입니다.

이미 언어중추가 오염된 놈들이라서,
찬물 끼얹는다고 정신차릴 놈들도 아니지만, ㅎ
위구르 19-12-18 22:03
   
이 글이 사실이라면 남편이 다른 여자 흘낏 쳐다보니까 '(저기 말고)여기 보세요' -> '여기 보오' -> '여보' 타령 하다가 여보라고 되었을 공산이 큰데 사실인지 아닌지 알 수 없고 정답이란 없으니 흥미로우면서도 답답하군요. 이게 사실이라면 여자 맴찟 ㅠㅠ
 
 
Total 18,69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1054
18698 [중국] 중국의 역사발전 원동력이란게... (2) 윈도우폰 01-21 695
18697 [한국사] 부여와 읍루 (7) 감방친구 01-19 901
18696 [기타] 한국어 고립어 분류 , 세계유일 독창성 근거가 일본… (25) 조지아나 01-18 1880
18695 [기타] 한글과 미얀마 문자는 인도 문자가 뿌리 ? 한국어 교… (64) 조지아나 01-17 2361
18694 [기타] 세계유일 국내발견 원나라의 최후의 법전 지정조격- 조지아나 01-17 1422
18693 [한국사] 보리스진님의 삼족오의 어원과 고구려와의 연관성 … (2) 감방친구 01-16 546
18692 [한국사] 고려와 몽고의 종전협정과 세조구제 그리고 부마국 … (9) 국산아몬드 01-16 603
18691 [기타] 김행수 감독 역사소설'가락국왕 김수로 0048' … (1) 조지아나 01-16 203
18690 [한국사] 서당과 계림유사: 고대,중세 단어를 왜 자꾸 훈독으… (3) 보리스진 01-16 199
18689 [한국사] 허황옥 이야기가 핫한듯 하여 잠깐 숟가락 얹어 봅니… (2) 일서박사 01-16 259
18688 [한국사] 평양의 어원 해석 방향 차이점 (6) 보리스진 01-16 191
18687 [한국사] 삼족오의 어원 고구려와 연관성 (4) 보리스진 01-16 280
18686 [기타] [ENG]허황욱은 인도 남부 Tamilladu 출신= 화를내는 인… (11) 조지아나 01-15 707
18685 [한국사] 거란고전, 일제의 음모인가? 잃어버린 발해인의 기록… 일서박사 01-15 438
18684 [기타] [ENG, KOR] 타밀인들의 가야사 허황후 해석 (인도에 … (2) 조지아나 01-15 310
18683 [한국사] 고려의 서경은 정말 현재 평양이었을까? (17) 보리스진 01-15 693
18682 [한국사] 풍납토성은 왕성일까? 군영일까? (5) 보리스진 01-14 419
18681 [기타] 한국 타밀 유사성 _ 음식 - 한국의 호떡 = 인도의 호… (5) 조지아나 01-14 376
18680 [한국사] 옥저 얀콥스키 뉴딩턴 01-14 294
18679 [한국사] 고려시대 도읍지를 알기 위해서는 풍수지리를 알아… 보리스진 01-14 185
18678 [한국사] [고려 사이버대] 2013년 김병모 _ 가야사 김수로왕과 … 조지아나 01-14 142
18677 [한국사] 조선시대 초기 영토 변화: 향산을 중심으로 (4) 보리스진 01-14 306
18676 [한국사] 일왕에게 작위받은 조선의 귀족들 mymiky 01-14 297
18675 [기타] 한국어와 타밀어 & 구결문자 "이두" , 훈민정음의 " … (34) 조지아나 01-13 819
18674 [기타] 믹스커피를 절대로 먹어야 하는 이유! 커피믹스 한잔… (2) 관심병자 01-13 886
18673 [한국사] 향산이 요령성에서 평안도로 영토 변동 시점: 1413년 보리스진 01-13 233
18672 [기타] 손흥민, 김치, 한복이 니네꺼? 중국에 항의했더니 중… 관심병자 01-13 52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