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11-03 21:22
[일본] 지난번 똘박이 찬양하면서 올린 이토 히로부미의 추악한 진실
 글쓴이 : 하늘치
조회 : 897  

1883년 11월 28일 도쿄 고지초(麴町) 옛 사쓰마번(薩摩藩) 자리에 ‘국제친선의 마당’인 이른바 ‘로쿠메이칸(鹿鳴館)’이 완공되면서부터는 이 곳이 밀애장소가 되었다. 영국 건축사 조지프 콘도르가 설계하여 완성한 이 건물은 당시로는 거액인 18만 엔이나 들어가 호화롭기 이를 데 없었다. 이 국제 사교장은 당시 외무경이었던 이노우에의 생각으로 세워졌다. 선진 강국의 외교관들을 이곳에 초대하여 환심을 산 뒤 개국 당시 불평등하게 맺은 각종 조약을 개정해 보자는 취지에서 출발했다. 나아가 일본은 미개 야만의 나라가 아니라 구미 여러 나라와 견주어도 손색이 없는 문명 개화국이라는 인상을 심고자 하는 목적도 있었다.
 
… 연회는 날마다 계속되었다. 그 가운데서도 1888년 4월 20일 밤 이토 내각총리 부부가 주최한 가장무도회는 아주 호화스러웠다. … 가장무도회는 밤 9시에 시작되어 이튿날 새벽 4시에 끝났다. 이토는 그 날 밤 연회에 참석한 백작 도다 우지타카(戶田氏共)의 부인인 기와코(極子)를 몰래 정원 숲으로 유인하여 범했다. 도다는 오스트리아·헝가리·스위스 공사 등을 역임한 인물로 1882년 이토가 서구 선진국의 헌법조사 연구를 위해 유럽에 갔을 때 연구원의 일원으로 수행하기도 했다. 그런 의리를 감안하면 보통 사람으로는 도저히 생각할 수 없는 일이었다. 이토의 정사를 확인한 신문들은 연일 그를 ‘파렴치하고 부도덕한 인물’이라고 비난했다. 가쓰 가이슈는 행사가 끝난 뒤 이토에게 보낸 건의서에서 무도회를 ‘음란한 바람’이라고 공격할 정도였다.  요시마쓰 주타로(吉松壽太郞)와 사노 기이치(佐野義一) 등 고치현(高知縣) 청년들은 각료들의 사치를 보다 못해 이토를 암살하려고 했다. 그러나 비겁하게도 일행 가운데 한 명이 이를 경찰에 알리는 바람에 탄로나고 말았다. 둘은 변절자를 살해했으나 결국 경찰에 붙잡혀 사형을 당했다.


이외에도 공사관 방화, 이념이 다른 학자의 '아들'을 살해, 기타 등등이 있습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바람노래방 19-11-03 21:40
   
강ㅡ간은 일본의 정신
 
 
Total 17,58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529 [한국사] 설총의 이두창제설이 꺠진것 같습니다....jpg (5) 소유자™ 12-26 1740
17528 [북한] 이만갑,모란봉 PD,제작진. 잘들어라, 정의와 죄는 구… (9) 돌통 12-23 3086
17527 [북한] 강자와 약자. 도대체 사회의 정의란. 혹시 강자가 정… 돌통 12-23 524
17526 [북한] 만나러 갑니다.모란봉클 등. 한국의 파시즘 세력들의… (2) 돌통 12-23 931
17525 [한국사] 조선이 고려 반이상만 닮았어도.. 소원이.. (16) 고구려거련 12-22 2016
17524 [한국사] 영화 천문 내용중 이해가 안되는 부분 (3) 엑스일 12-22 685
17523 [일본] 왜국, 서서히 난쟁이족으로서의 본래 모습을 되찾기 … (8) 독산 12-22 2641
17522 [한국사] 남대문 국보 1호 이유 : 임진왜란때 가토가 지나간 문… (7) 국산아몬드 12-21 1590
17521 [세계사] 조선과 송나라는 비슷하네요. 조선과 송나라 비교분… (12) 고구려거련 12-20 2056
17520 [기타] 동학-누구를 위한 개혁인가-침략을 위한 길 닦기 (12) 관심병자 12-20 827
17519 [일본] 일본이 두려워했던 한국의 폭발적인 경제성장이 시… (25) 하루두루 12-18 5008
17518 [세계사] 안씻고 더러운 중국인을 비웃은 고려인들 (6) 고구려거련 12-17 4251
17517 [기타] 동학운동 미화의 문제점 (11) 관심병자 12-17 1682
17516 [한국사] 식민지 근대화론에 반대하면 전직 장관의 연구도 아… (1) 풍림화산투 12-16 1046
17515 [한국사] 청동기에 새겨진 고조선인은 상투를 틀고 있었다 (2) 소유자™ 12-14 3926
17514 [한국사] 5천년전 밀양 토기서 옻 확인.."국내 최고 사례" (2) 소유자™ 12-14 1725
17513 [일본] 일본이 러시아에게 핵펀치를 맞아 망연자실한 현상… (6) 하루두루 12-14 3299
17512 [한국사] '경계인 최명길’이 400년 뒤 던지는 질문 (1) 초록바다 12-13 1374
17511 [일본] 일본이 올림픽 휴전결의를 추진하였고 예상밖의 일… (1) 하루두루 12-11 2724
17510 [일본] 과거사 극복을 위해선 피해자 인권을 최우선으로 생… mymiky 12-10 604
17509 [한국사] 일제 조병창, 강제징용 피해자 김우식 할아버지의 증… mymiky 12-10 609
17508 [한국사] 새롭게 발굴되는 창녕 고분군에 대해서 학자들이 이… (7) 풍림화산투 12-10 2120
17507 [북한] 악의신.이오시프 스탈린. 독재의 최고봉.18편.. (1) 돌통 12-10 483
17506 [북한] 악의신.이오시프 스탈린.독재의 최고봉.17편. (1) 돌통 12-10 369
17505 [세계사] 역사를 위조하려는 자들 (1) 초록바다 12-09 841
17504 [한국사] 둑쌓고 이익금 분담한 1500년전 신라 토지문서 94자 출… (1) 소유자™ 12-09 989
17503 [한국사] 고려시대 말 국경 한국 기록 -생소한 기록- (2) 보리스진 12-09 154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