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11-03 21:22
[일본] 지난번 똘박이 찬양하면서 올린 이토 히로부미의 추악한 진실
 글쓴이 : 하늘치
조회 : 1,097  

1883년 11월 28일 도쿄 고지초(麴町) 옛 사쓰마번(薩摩藩) 자리에 ‘국제친선의 마당’인 이른바 ‘로쿠메이칸(鹿鳴館)’이 완공되면서부터는 이 곳이 밀애장소가 되었다. 영국 건축사 조지프 콘도르가 설계하여 완성한 이 건물은 당시로는 거액인 18만 엔이나 들어가 호화롭기 이를 데 없었다. 이 국제 사교장은 당시 외무경이었던 이노우에의 생각으로 세워졌다. 선진 강국의 외교관들을 이곳에 초대하여 환심을 산 뒤 개국 당시 불평등하게 맺은 각종 조약을 개정해 보자는 취지에서 출발했다. 나아가 일본은 미개 야만의 나라가 아니라 구미 여러 나라와 견주어도 손색이 없는 문명 개화국이라는 인상을 심고자 하는 목적도 있었다.
 
… 연회는 날마다 계속되었다. 그 가운데서도 1888년 4월 20일 밤 이토 내각총리 부부가 주최한 가장무도회는 아주 호화스러웠다. … 가장무도회는 밤 9시에 시작되어 이튿날 새벽 4시에 끝났다. 이토는 그 날 밤 연회에 참석한 백작 도다 우지타카(戶田氏共)의 부인인 기와코(極子)를 몰래 정원 숲으로 유인하여 범했다. 도다는 오스트리아·헝가리·스위스 공사 등을 역임한 인물로 1882년 이토가 서구 선진국의 헌법조사 연구를 위해 유럽에 갔을 때 연구원의 일원으로 수행하기도 했다. 그런 의리를 감안하면 보통 사람으로는 도저히 생각할 수 없는 일이었다. 이토의 정사를 확인한 신문들은 연일 그를 ‘파렴치하고 부도덕한 인물’이라고 비난했다. 가쓰 가이슈는 행사가 끝난 뒤 이토에게 보낸 건의서에서 무도회를 ‘음란한 바람’이라고 공격할 정도였다.  요시마쓰 주타로(吉松壽太郞)와 사노 기이치(佐野義一) 등 고치현(高知縣) 청년들은 각료들의 사치를 보다 못해 이토를 암살하려고 했다. 그러나 비겁하게도 일행 가운데 한 명이 이를 경찰에 알리는 바람에 탄로나고 말았다. 둘은 변절자를 살해했으나 결국 경찰에 붙잡혀 사형을 당했다.


이외에도 공사관 방화, 이념이 다른 학자의 '아들'을 살해, 기타 등등이 있습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바람노래방 19-11-03 21:40
   
강ㅡ간은 일본의 정신
 
 
Total 18,69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0383
18641 [한국사] 고려 말기 향산(香山)의 위치: 지도 첨부 (1부) 보리스진 12-24 714
18640 [한국사] 조선 남성들의 멋과 사치ㅡ 갓 (4) mymiky 12-23 1184
18639 [한국사] 고구려의 수도 졸본의 위치(2편): 고려시대 우리측 기… 보리스진 12-23 852
18638 [기타] 화투 속 그림들의 진짜 정체 (1) 관심병자 12-22 1637
18637 [한국사] 我國卽高勾麗之舊也 (11) LOTTO 12-19 1097
18636 [한국사] 한국고대사신론(1)ㅡ윤내현 (10) 지누짱 12-18 1093
18635 [기타] 3저호황기 80년대~IMF이전 90년대초 한국 (7) 관심병자 12-17 1213
18634 [기타] 1945년KOREA ,해방과 미군환영&일본군 무장해제 관심병자 12-17 693
18633 [한국사] 이승만정권때 친일분자들을 정리하지 못하고 그들에… (3) 스리랑 12-17 605
18632 [한국사] 왜? 한국 사극에선 당의에 첩지를 할까? / 족두리가… (3) mymiky 12-15 1659
18631 [한국사] 발해인들은 고려에게 어떤존재였나요? (5) 봉대리 12-15 1731
18630 [기타] 미국에 처음 방문한 조선 선비들이 겪은 일 (1) 관심병자 12-14 1620
18629 [기타] 전세계 역사학계를 뒤집어버린 우리나라 최초 주먹… (1) 관심병자 12-14 1469
18628 [한국사] 역사를 탐구하면서 경계해야 할 정서논리 (7) 감방친구 12-14 581
18627 [한국사] 문대통령의 가야사 복원노력이.. 엉뚱한 방향으로 가… (9) 조지아나 12-14 1170
18626 [기타] 남미 역사상 최초의 한국인 시장 정흥원 관심병자 12-14 751
18625 [한국사] 고구려 수도 졸본의 위치: 고려시대 우리측 기록에 … (1) 보리스진 12-13 1291
18624 [기타] China는 중국일까? (10) 관심병자 12-13 1176
18623 [한국사] 독립군들이 배우고 가르쳤던 환단고기 책이 진실이… (15) 스리랑 12-13 987
18622 [기타] 우리민족의 이동사- 맥시코는 맥이족이 기원이다.(1… (18) 조지아나 12-12 1048
18621 [기타] 마지막 황손: 고종의 손자 이석은 '헬 조선'이… (6) 관심병자 12-12 933
18620 [기타] 1905년 맥시코 이민자 후손들 한국방문 이야기 조지아나 12-12 644
18619 [한국사] 주몽의 어원 고찰: 추모는 단군과 어원이 같다. (2) 보리스진 12-11 628
18618 [한국사] 일본은 무슨 근거와 배짱으로 신라와 발해에게 거만… (3) 밑져야본전 12-11 851
18617 [기타] 한국 고대사 맥시코 이주설 - 한,맥시코 경제협력 … (11) 조지아나 12-11 1154
18616 [한국사] '주몽'이 아니라 '추모' (6) 뽀로록 12-11 747
18615 [세계사] 신라 경문왕과 마이다스왕은 왜 둘다 당나귀 귀인가? (9) 일서박사 12-10 93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