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11-03 21:22
[일본] 지난번 똘박이 찬양하면서 올린 이토 히로부미의 추악한 진실
 글쓴이 : 하늘치
조회 : 1,065  

1883년 11월 28일 도쿄 고지초(麴町) 옛 사쓰마번(薩摩藩) 자리에 ‘국제친선의 마당’인 이른바 ‘로쿠메이칸(鹿鳴館)’이 완공되면서부터는 이 곳이 밀애장소가 되었다. 영국 건축사 조지프 콘도르가 설계하여 완성한 이 건물은 당시로는 거액인 18만 엔이나 들어가 호화롭기 이를 데 없었다. 이 국제 사교장은 당시 외무경이었던 이노우에의 생각으로 세워졌다. 선진 강국의 외교관들을 이곳에 초대하여 환심을 산 뒤 개국 당시 불평등하게 맺은 각종 조약을 개정해 보자는 취지에서 출발했다. 나아가 일본은 미개 야만의 나라가 아니라 구미 여러 나라와 견주어도 손색이 없는 문명 개화국이라는 인상을 심고자 하는 목적도 있었다.
 
… 연회는 날마다 계속되었다. 그 가운데서도 1888년 4월 20일 밤 이토 내각총리 부부가 주최한 가장무도회는 아주 호화스러웠다. … 가장무도회는 밤 9시에 시작되어 이튿날 새벽 4시에 끝났다. 이토는 그 날 밤 연회에 참석한 백작 도다 우지타카(戶田氏共)의 부인인 기와코(極子)를 몰래 정원 숲으로 유인하여 범했다. 도다는 오스트리아·헝가리·스위스 공사 등을 역임한 인물로 1882년 이토가 서구 선진국의 헌법조사 연구를 위해 유럽에 갔을 때 연구원의 일원으로 수행하기도 했다. 그런 의리를 감안하면 보통 사람으로는 도저히 생각할 수 없는 일이었다. 이토의 정사를 확인한 신문들은 연일 그를 ‘파렴치하고 부도덕한 인물’이라고 비난했다. 가쓰 가이슈는 행사가 끝난 뒤 이토에게 보낸 건의서에서 무도회를 ‘음란한 바람’이라고 공격할 정도였다.  요시마쓰 주타로(吉松壽太郞)와 사노 기이치(佐野義一) 등 고치현(高知縣) 청년들은 각료들의 사치를 보다 못해 이토를 암살하려고 했다. 그러나 비겁하게도 일행 가운데 한 명이 이를 경찰에 알리는 바람에 탄로나고 말았다. 둘은 변절자를 살해했으나 결국 경찰에 붙잡혀 사형을 당했다.


이외에도 공사관 방화, 이념이 다른 학자의 '아들'을 살해, 기타 등등이 있습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바람노래방 19-11-03 21:40
   
강ㅡ간은 일본의 정신
 
 
Total 18,60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6668
18603 [한국사] 고려시대 말기 개인 기록과 고려의 만주 지역 영토 보리스진 10:07 209
18602 [세계사] 이집트와 중궈의 차이점 탄돌2 02:14 339
18601 [세계사] 로제타 스톤 (1) 탄돌2 02:11 191
18600 [한국사] 후삼국 시대 초기 한반도 상황 (남북국 시대 후기) (2) 고구려거련 12-03 403
18599 [기타] 색목인色目人은 눈이 파란 사람을 뜻하나? (13) 관심병자 12-02 1165
18598 [한국사] 오래된 우리말 음성 자료들 모음 (1) 감방친구 12-01 498
18597 [기타] 세계적인 고조선 유적지에 레고랜드 들어서다 (4) 관심병자 12-01 935
18596 [한국사] 향가의 완전한 해석에는 Tamil (타밀어) 필요하다 & 서… (1) 조지아나 11-30 595
18595 [기타] 1920년대 우리말 발음은 지금과 얼마나 달랐을까 (5) 관심병자 11-30 509
18594 [중국] 중국이 문화를 훔치는 이유중에 제일 근거있다고 생… (4) 대충123 11-30 1041
18593 [기타] 표음/표의라는 카피짝퉁어를 쓰면 안 되는 이유 (19) 탄돌2 11-29 538
18592 [기타] 국사 교과서 국민대토론회 | 고구려 수도 및 고려 국… 관심병자 11-29 358
18591 [기타] 한국에 대한 중국의 거짓뉴스 (2) 관심병자 11-29 710
18590 [한국사] 추적!! KBS 역사스페셜 환단고기 (15) 스리랑 11-26 1915
18589 [기타] 거북선 앞 무인…이순신 초상 복원 실마리? (3) 관심병자 11-24 2413
18588 [일본] 조선 통신사들은 일본에서 어떤 요리를 먹었을까? (1) mymiky 11-24 1486
18587 [기타] 미국인들이 만든 한국 드라마에 관한 미드 관심병자 11-23 1480
18586 [기타] 마오쩌둥의 망고.... 망고하나로 전 중국이 발칵 뒤집… 관심병자 11-23 1034
18585 [기타] 로또님께 문의드립니다 (4) 감방친구 11-22 414
18584 [한국사] 기후 변화와 고려말 조선초 영토 변화 보리스진 11-22 820
18583 [한국사] 압록(鴨渌)과 압록(鴨綠)의 차이점 (짧은 한자 풀이 … (10) 보리스진 11-22 561
18582 [한국사] 광개토대왕의 고구려, 근초고왕 근구수왕의 백제 전… (22) 고구려거련 11-22 1171
18581 [기타] KBS 역사스페셜–무사시노의 개척자, 약광과 1799인의 … (1) 관심병자 11-21 714
18580 [세계사] 아시아 각국의 갑옷 그림 mymiky 11-21 1313
18579 [기타] 남한산성은 함락되지 않았다 (9) 관심병자 11-21 945
18578 [한국사] 궁금한거 있습니다 (4) 지누짱 11-21 268
18577 [한국사] 미국에서 찾은 최초의 태극기 도안 mymiky 11-21 81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