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10-07 17:30
[한국사] 2차대전 이후 대한민국 임시정부를 국가로 승인한 나라
 글쓴이 : 발해국
조회 : 2,824  

대한민국 임시정부를 국가로 승인한 나라.jpg



그러하답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탄돌이2 19-10-07 23:40
   
좀 껄적지근 해도.
우리 역사에서 장제스한테 신세 진 것은 있죠.

카이로 회담에서 한국 독립군을 처음으로 인정하게 만든 장본인이 장제스입니다.
그래서 한국이 독립할 수 있었어요.

문제는 얄타회담에서 지대로 뒤통수 맞고 남북이 분단되었지만. ㅎ
     
revneer 19-10-08 03:41
   
신세진건지 방패막이 필요한건지는 좀 따져볼필요가있지않을지요
서로 윈윈한거 아닐지..
          
탄돌이2 19-10-08 03:51
   
우리 임시정부와 독립군의 존재를 알리는 통로가 되었으니, 신세 진 거 맞아요.
윤봉길 의사와 독립군의 활동을 인정한 외부세력은 장제스가 유일했습니다.

우리 독립군의 활동이
보통의 정규군의 규모로 국제사회에서 인정받을 정도의 역량은 아니였으니,
열강 사이의 회담에서 언제나 퉁치고 무시할 수 있는 존재였는데,
장제스가 고집해서 2차대전 후 판도를 나누는 카이로 회담에서
우리의 존재를 알렸으닌깐요.

카이로/얄타회담과 같은 열강들의 회담장에 있는 정상들 중
그 누가 동아시아 역사/지리에 대해서 알고 있는 놈이 있었겠어요.
장제스 말고는....

장제스가 있는 카이로 회담에서 한국을 독립국으로 하자는 데 동의해놓고,
장제스가 없는 얄타회담에서 스탈린과 루즈벨트가 한반도를 나눠먹었죠.

개스키들!  나라가 힘없으면 그 꼬라지 됩니다.
 
 
Total 18,33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784
18333 [다문화] 한국인의 조상은 누구인가…학계 진실공방 (2) 예왕지인 14:58 287
18332 [다문화] 국제결혼 순위 및 배우자 국가 (1) 예왕지인 14:56 205
18331 [한국사] 고대 한반도 해수면 시뮬레이션 (6) 밑져야본전 09-21 807
18330 [한국사] 말이라는 게 생각보다 변화가 더디고 적습니다 (7) 감방친구 09-21 272
18329 [기타] 평화전쟁 1019 ( 고려 vs 요나라 ) (3) 관심병자 09-21 267
18328 [기타] 과거로 가도 말이 통할까? - 한중일 언어의 변화 (19) 관심병자 09-20 1014
18327 [북한] 조선인민혁명군의 존재 진실.. 돌통 09-20 290
18326 [북한] 민생단 사건이란? 돌통 09-20 99
18325 [북한] 동북항일연(련)군이란 무엇.?? 돌통 09-20 93
18324 [북한] (역사) 광복후 "조선 인민 공화국"의 좌절 돌통 09-20 89
18323 [북한] 동녕현성 전투란.?? (1) 돌통 09-19 267
18322 [북한] 6.25전쟁은 정치적 초점에서 역사적 관점으로 변해야 … (4) 돌통 09-18 282
18321 [한국사] <삼국사기>와 <송서>에 등장하는「왜」& 신… (5) 지누짱 09-18 462
18320 [한국사] 국민혈세로 사학계와 관료와 언론 3자가 야합하는 과… 스리랑 09-18 239
18319 [한국사] 일뽕이 만든 부여는 한국인 하고 무관. 한국인 조상… (6) 예왕지인 09-17 857
18318 [북한] 김일성의 절친 독일인 저명한 여작가 루이저 린저의 … 돌통 09-17 492
18317 [북한] 김일성의 절친 독일인 저명한 여작가 루이저 린저의 … 돌통 09-16 164
18316 [북한] 김일성의 절친 독일인 저명한 여작가 글. 01편 (총3부… 돌통 09-16 182
18315 [북한] 독립운동가 손정도 목사와 김일성의 관계..03편 돌통 09-16 158
18314 [한국사] 각 사서별 전한 군현 위치 기술 시각화 감방친구 09-16 292
18313 [한국사] 철령위는 황성에 설치된 적이 없다 (4부) 보리스진 09-15 429
18312 [한국사] 디시에서 일뽕하고 싸우는걸 목격했는데요 (9) tuygrea 09-15 832
18311 [중국] 고무줄처럼 늘어나는 만리장성 고발합니다 (3) Korisent 09-14 592
18310 [북한] 독립운동가 손정도 목사와 김일성의 관계.02편 돌통 09-14 206
18309 [북한] 독립운동가 손정도 목사와 김일성의 관계..01편 돌통 09-14 150
18308 [한국사] 요동에서 철령까지 70참은 무엇인가? (3부) (8) 보리스진 09-14 492
18307 [북한] (내게 유익한 습관들 운명바꿔 15가지).종교,과학적 … 돌통 09-14 15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