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10-03 16:09
[일본] 일본의 역사에 무슨 일이 있었나? 유전자가 새긴 큰 키의 회피(자연도태)가 남긴 흔적은 구미인과는 거꾸로 된 결과(아사히신문)
 글쓴이 : 독산
조회 : 3,462  

일본의 역사에 무슨 일이 있었나? 유전자가 새긴 큰 키의 회피(자연도태)가 남긴 흔적은 구미인과는 거꾸로 된 결과(아사히신문)

人類学日本歴史があった? 遺伝子高身長回避自然淘汰 欧米人とは結果

 

서양인에 비해 일본인의 몸집이 조그마한 것은 신장이 높으면 불리하기 때문이었다.

 

그런 가능성을 시사하는 연구 성과를 이화학연구소(理化学研究所) 등의 팀이 발표하였다.

대규모 게놈(생물 염색체의 기본 세트, 즉 유전정보.) 해석에 의해 일본인의 신장과 유전의 관계에 대한 수수께끼에 다가섰다.

 

게놈이란 유전정보를 가리키는 생물의 설계도이다.

게놈의 약간의 차이가 체격 등에 영향을 주는 일이 있다.

다만 유전으로 모두가 결정되어지는 것은 아니고 환경적인 요인도 관계하고 있다.

예를 들면 일반적으로 신장은 6, 체중은 3할 못 미치는 정도가 유전적인 요인이라고 한다.

 

이화학 연구소의 겸곡양일랑(鎌谷洋一郎)객원주관연구원이나 추산아인(秋山雅人) 객원연구원 등의 팀은 빈도가 낮은 유적적인 변이를 찾아낼 수 있는 새로운 수법을 개발하였다.

이것을 사용하여 일본인 약 19만명의 유전정보를 해석한 결과 신장에 관한 변이를 609개소에서 발견하였다.

그중에는 신장을 2cm 높게 하거나 낮아지는 것도 있었다.

 

게다가 유전적 변이의 빈도와 신장의 영향을 조사하였던 결과, 신장을 높이는 점에 관계하는 것은 빈도가 낮은 경향이었다.

일본인의 입장에서는 이러한 변이는 자연도태되고 있었던 점을 시사하며 서양인과는 거꾸로 되는 결과였다고 한다.

 

겸곡 씨는 일본인의 역사에 있어서 신장을 높인다고 하는 점이 무엇인가 불리한 영향을 미치고 있었을 가능성이 있다.고 말한다.

논문은 국제학술지 네이처 커뮤니케이션스에 발표되었다.

아시히신문 디지털
https://www.asahi.com/articles/ASMB15TH6MB1ULBJ01H.html

--------------------------------------------------------------------------

 

구구절절 복잡하게 설명할 필요도 없다.

 

이는 난장이가 유리해서 키다리가 작아진 것이 아니고 원래 난장이가 난장이로 회귀하였을 뿐인 결과이다.

 

그렇다면 무슨 이유로 키다리 유전자가 일본인의 게놈지도에 흔적이 남겨지게 된 것일까?

 

그것은 자명하다.

한반도의 키다리 들이 일본열도의 난장이들에게 씨를 뿌린 결과일 것이다.

다만 지속적으로 건너가질 않아서 도로 난장이가 되었던 것이다.

 

희대의 역사조작서인 일본서기<신무천황즉위전기>에는 다음과 같은 구절이 나온다.

 

고미장읍(후의 갈성)에 지방민이 있었다.

그 사람들의 모습이 단신인데다 수족이 길어서 난장이와 비슷하였다.

본문은 주유(侏儒)로 되어 있는데 즉 난장이를 의미하는 말이다.

주유란 서양에서는 백설공주와 일곱난장이에 나오는 일종의 드워프를 말함이다.

 

일본서기는 신무천황이 지금의 나라지역으로 들어가기 직전에 거친 지역으로 소개하고 있지만,

 

실상은 키다리 백제인 들이 난장이 들의 터전이었던 야마토 지역으로 들어간 것이다.

 

그들의 유전자에 새겨진 키다리 흔적은 백제인 들의 나라 지역에 이르는 동점(東漸)에 기인한 것이었다.

결코 난장이가 일본열도의 환경에 유리하였기 때문에 도로 난장이가 된 것이 아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쿤신햄돌 19-10-03 16:36
   
이건 좀 웃기네요
쏘쿠르 19-10-03 23:57
   
"난잡한풍속" 근친으로인한 생물학적변이
일본서기 자체도 백제의 열도침공과
정착과정등을 담은 백제역사의 일부
라 해석하면 자연스럽지요.
아마르칸 19-10-08 23:15
   
흠???
청호님 19-10-20 12:10
   
잘라파고스라 그런건가
 
 
Total 17,44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444 [한국사] 15세기 조선의 흔한 과학력 쿤신햄돌 11-11 692
17443 [북한] 악의신. 이오시프 스탈린.독재의 최고봉.제09편. 돌통 11-10 182
17442 [북한] 인민공화국~~북한 괴물 인민공화국 제16편.. 돌통 11-10 271
17441 [한국사] 스즈키 스미에 상에게서 희망을 보다. mymiky 11-10 417
17440 [다문화] 한민족 DNA는 고대 베트남인과 대만 원주민의 융합된 … (25) Vietnamese 11-09 1913
17439 [일본] 호사카 유지 ㅡ 신친일파의 한국 침식이 심각하다 mymiky 11-09 451
17438 [한국사] 경대승과 정여립 트렌드 11-09 626
17437 [다문화] 중동외에 다른 종류의 난민 문제를 생각해 봅시다 (2) 툴카스 11-05 1195
17436 [북한] 악의신. 이오시프 스탈린. 독재의 최고봉.08편. 돌통 11-05 392
17435 [북한] 비록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15편. 돌통 11-05 335
17434 [한국사] 새롭게 밝혀진 백제의 장례문화....news 소유자™ 11-04 1408
17433 [일본] 지난번 똘박이 찬양하면서 올린 이토 히로부미의 추… (1) 하늘치 11-03 684
17432 [한국사] 독립운동가 이봉창의 추한 진실 (5) 멸망의징조 11-03 2133
17431 [북한] 홍위병이 김일성을 싫어하는 이유..!! 돌통 11-03 774
17430 [북한] (황장엽이 쓴 글) 김일성ᆞ김정일 비교분석 (3) 돌통 11-02 1288
17429 [한국사] 왕건이 탔던 군선일까? ㅡ 영산강에서 발견된 고려 … mymiky 10-31 1721
17428 [한국사] 강제동원 기록물ㅡ 조선 총독부, ( 인력 조사 보고서)… mymiky 10-31 450
17427 [한국사] 장수왕이 처음부터 백제 신라와 싸울생각은 아니었… (2) 성길사한 10-31 1373
17426 [한국사] 일본의 경제보복 ㅡ "할아버지 탓이 아니예요" 초등… mymiky 10-31 1132
17425 [일본] 일본 정부 서랍속 잠자는 소송장 "전달도 안해" mymiky 10-31 515
17424 [한국사] 수탈이냐? 아니냐? 일제의 조선 토지조사 사업을 둘… (3) mymiky 10-31 451
17423 [한국사] 한국군 항공모함 이름 (8) 탄돌이2 10-30 1915
17422 [한국사] 일본 원로 사학자 ㅡ 일본군의 동학 농민군 학살 사… (1) mymiky 10-30 1437
17421 [한국사] 단군을 설명하는 외국 유튜브 (4) 발해국 10-29 1580
17420 [한국사] 한국에서 제일비싼동전 Top5 (3) 발해국 10-29 1772
17419 [중국] 중국인들이 인육을 즐겨했던 역사적 기록들 (3) 발해국 10-29 1612
17418 [한국사] 순한글로된 "단군 48대왕조사" 자료 발굴.News (9) 소유자™ 10-29 154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