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10-03 16:09
[일본] 일본의 역사에 무슨 일이 있었나? 유전자가 새긴 큰 키의 회피(자연도태)가 남긴 흔적은 구미인과는 거꾸로 된 결과(아사히신문)
 글쓴이 : 독산
조회 : 3,808  

일본의 역사에 무슨 일이 있었나? 유전자가 새긴 큰 키의 회피(자연도태)가 남긴 흔적은 구미인과는 거꾸로 된 결과(아사히신문)

人類学日本歴史があった? 遺伝子高身長回避自然淘汰 欧米人とは結果

 

서양인에 비해 일본인의 몸집이 조그마한 것은 신장이 높으면 불리하기 때문이었다.

 

그런 가능성을 시사하는 연구 성과를 이화학연구소(理化学研究所) 등의 팀이 발표하였다.

대규모 게놈(생물 염색체의 기본 세트, 즉 유전정보.) 해석에 의해 일본인의 신장과 유전의 관계에 대한 수수께끼에 다가섰다.

 

게놈이란 유전정보를 가리키는 생물의 설계도이다.

게놈의 약간의 차이가 체격 등에 영향을 주는 일이 있다.

다만 유전으로 모두가 결정되어지는 것은 아니고 환경적인 요인도 관계하고 있다.

예를 들면 일반적으로 신장은 6, 체중은 3할 못 미치는 정도가 유전적인 요인이라고 한다.

 

이화학 연구소의 겸곡양일랑(鎌谷洋一郎)객원주관연구원이나 추산아인(秋山雅人) 객원연구원 등의 팀은 빈도가 낮은 유적적인 변이를 찾아낼 수 있는 새로운 수법을 개발하였다.

이것을 사용하여 일본인 약 19만명의 유전정보를 해석한 결과 신장에 관한 변이를 609개소에서 발견하였다.

그중에는 신장을 2cm 높게 하거나 낮아지는 것도 있었다.

 

게다가 유전적 변이의 빈도와 신장의 영향을 조사하였던 결과, 신장을 높이는 점에 관계하는 것은 빈도가 낮은 경향이었다.

일본인의 입장에서는 이러한 변이는 자연도태되고 있었던 점을 시사하며 서양인과는 거꾸로 되는 결과였다고 한다.

 

겸곡 씨는 일본인의 역사에 있어서 신장을 높인다고 하는 점이 무엇인가 불리한 영향을 미치고 있었을 가능성이 있다.고 말한다.

논문은 국제학술지 네이처 커뮤니케이션스에 발표되었다.

아시히신문 디지털
https://www.asahi.com/articles/ASMB15TH6MB1ULBJ01H.html

--------------------------------------------------------------------------

 

구구절절 복잡하게 설명할 필요도 없다.

 

이는 난장이가 유리해서 키다리가 작아진 것이 아니고 원래 난장이가 난장이로 회귀하였을 뿐인 결과이다.

 

그렇다면 무슨 이유로 키다리 유전자가 일본인의 게놈지도에 흔적이 남겨지게 된 것일까?

 

그것은 자명하다.

한반도의 키다리 들이 일본열도의 난장이들에게 씨를 뿌린 결과일 것이다.

다만 지속적으로 건너가질 않아서 도로 난장이가 되었던 것이다.

 

희대의 역사조작서인 일본서기<신무천황즉위전기>에는 다음과 같은 구절이 나온다.

 

고미장읍(후의 갈성)에 지방민이 있었다.

그 사람들의 모습이 단신인데다 수족이 길어서 난장이와 비슷하였다.

본문은 주유(侏儒)로 되어 있는데 즉 난장이를 의미하는 말이다.

주유란 서양에서는 백설공주와 일곱난장이에 나오는 일종의 드워프를 말함이다.

 

일본서기는 신무천황이 지금의 나라지역으로 들어가기 직전에 거친 지역으로 소개하고 있지만,

 

실상은 키다리 백제인 들이 난장이 들의 터전이었던 야마토 지역으로 들어간 것이다.

 

그들의 유전자에 새겨진 키다리 흔적은 백제인 들의 나라 지역에 이르는 동점(東漸)에 기인한 것이었다.

결코 난장이가 일본열도의 환경에 유리하였기 때문에 도로 난장이가 된 것이 아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쿤신햄돌 19-10-03 16:36
   
이건 좀 웃기네요
쏘쿠르 19-10-03 23:57
   
"난잡한풍속" 근친으로인한 생물학적변이
일본서기 자체도 백제의 열도침공과
정착과정등을 담은 백제역사의 일부
라 해석하면 자연스럽지요.
아마르칸 19-10-08 23:15
   
흠???
청호님 19-10-20 12:10
   
잘라파고스라 그런건가
 
 
Total 18,12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8125 [기타] 요즘들어 한국인 유전자를 동남아랑 엮으려는 세력… (2) 예왕지인 00:40 110
18124 [북한] 6.25의 모든것.재미있는 대화식 학자,전문가들의 역사… 돌통 08-03 112
18123 [북한] 6.25의 모든것.학자,전문가들의 역사적 팩트. 01편 돌통 08-03 69
18122 [기타] 삼국통일 후 신라는 만주를 지배했었다. 우리가 몰랐… (6) 관심병자 08-02 697
18121 [한국사] 소설가 이문영씨가 환단고기를 부정하기 위한 글에 … (9) 스리랑 08-01 1019
18120 [한국사] 효종의 사인을 밝혀낸 현대 이비인후과 의사의 분석 (2) mymiky 07-31 1185
18119 [세계사] 몽골어족 영상 떴네요 예왕지인 07-31 735
18118 [세계사] 아직도 몽골과 고려에 대한 공포가 남아있는 일본인… 예왕지인 07-31 807
18117 [북한] 정말 재미있고 역사적 사료에 근거한 두 얼굴의 '… 돌통 07-31 273
18116 [북한] 박정희 대통령과 남로당 돌통 07-31 139
18115 [북한] 6.25전쟁.3.8선 충돌. 그리고 전쟁의 형성.. 돌통 07-31 98
18114 [한국사] 동서양 미술 비교- 복원본 보리스진 07-30 466
18113 [기타] 미술에 대해서 동서양 기타 제 문명의 비교 Player 07-29 315
18112 [세계사] 동서양 미술 비교 (30) ep220 07-29 679
18111 [북한] 되돌아보는 6.25 수수께끼 02편. 돌통 07-29 219
18110 [북한] 되돌아보는 6.25 수수께끼 01편. 돌통 07-29 241
18109 [북한] 김일성 없는 북한이 무너지지 않은 이유는 그 놈의 … 돌통 07-29 276
18108 [북한] 북한 노동당 핵심부서가 김정은에게 비밀 보고한 문… 돌통 07-29 183
18107 [북한] 오바마 북 선제공격 검토하다 결국 포기,백지화 돌통 07-29 229
18106 [한국사] 19세기말 프랑스 대통령이 조선 고종에게 보낸 도자… mymiky 07-28 282
18105 [한국사] 일제강점기 등사본 환단고기 발견 (마지막에 원문 일… (5) 보리스진 07-28 565
18104 [한국사] 고려의 국경선 (복기대 교수님 강의) (4) 에롱이 07-28 498
18103 [한국사] 누가 가야를 철의 왕국이라 했나. 철의 나라는 신라… (5) 밑져야본전 07-28 781
18102 [기타] 선비족이란 무엇인가? 고구려와 민족적 친연성 | 역… (4) 관심병자 07-27 774
18101 [한국사] 조선 세종 재위 15년인 1433년에 기록을 보면 고대 한… (1) 뉴딩턴 07-26 1320
18100 [한국사] 조선을 모르는데 한복을 그렸다고? 루벤스의 문제작 … (4) BTSv 07-24 1759
18099 [북한] 역사적(사료)자료.일제강점기때 육당 최남선이 김일… 돌통 07-24 35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