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9-10 21:25
[한국사] 조선시대 자동물시계 ‘흠경각옥루’ 580여년 만에 복원 성공.news
 글쓴이 : 소유자™
조회 : 3,291  

1.png


조선 인조~효종 시대 이후 사라졌던 옥루, 실제 크기로 복원

2.png

1438년 조선 세종 때 장영실이 만든 시계와 천문관측기구를 결합시킨 정밀장치 ‘흠경각옥루’가 581년만에 복원됐다.

국립중앙과학관 과학유산보존과 연구진을 중심으로 고(古)천문학자, 고문헌학자, 복식사학자, 조경사학자, 고건축학자 등으로 구성된 공동연구팀은 고문헌을 바탕으로 경복궁 천추전 서쪽에 설치됐던 흠경각옥루를 복원하는데 성공했다고 9일 밝혔다. 흠경각옥루는 세종 때 처음 설치됐다가 임진왜란 때 전소돼 광해군 초기에 복원됐으나 인종~효종기를 거치면서 완전히 사라졌다.

흠경각은 경복궁 보루각에 있는 자동물시계인 자격루와 후원에 있는 천문관측기기인 간의대가 떨어져 있어서 관측 결과를 결합시켜 알 수 없기 때문에 1487년 세종이 장영실에게 명해 1438년 1월 완공해 자동으로 작동하는 천문관측시계인 옥루를 설치했다.

연구팀은 세종실록에 수록된 흠경각기와 동문선, 신증동국여지승람, 어제궁궐지 등의 기록을 대조해 복원을 시도했다. 그 과정에서 흠경각옥루 시보장치가 4단으로 돼 있다는 학계의 기존 주장과는 달리 5단 시보의 자동물시계였다는 사실을 새로 밝혀냈다. 이번에 연구진은 가로, 세로, 높이 각각 3m 크기로 원형 복원했다.

3.png

흠경각옥루 혼의와 기계시계 장치가 결합된 천문시계로 조선 후기에 만들어진 혼천의나 혼천시계의 원형으로 알려져 있다. 또 옥루는 1434년 제작된 자격루와 제작의도와 내부구조가 전혀 다른 특징을 갖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흠경각옥루는 자동물시계에 태양 운행장치를 결합해 정밀하게 만든 것으로 시, 경, 점을 모두 청각과 시각으로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자격루는 당시 조선 표준시계로 정밀하게 시각을 파악하는 것이 목적이었던 반면 흠경각옥루는 하늘이 정해주는 시각을 바탕으로 농경생활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했다.

4.png


실제로 옥루 주변에 4계절에 따라 농사짓는 모습을 현대의 디오라마 형태로 펼쳐 놓은 ‘빈풍도’를 설치해 백성의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한 것이라는 목표를 분명히 했다.

조선의 유교사상과 중국의 수차 동력장치, 이슬람의 구슬을 이용한 인형구동장치 같은 당대 선진과학기술과 철학을 결합시킨 과학적 결과물이라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복원된 흠경각옥루는 대전 국립중앙과학관 과학기술관 전통과학분야에 전시 중이다.


5.png


정병선 국립중앙과학관장은 “흠경각옥루는 세계 기계시계발달사에 한 획을 긋는 장치로 문헌으로만 전해져 오던 것을 580여년 만에 복원시키는데 성공했다는데 의미가 크다”라고 말했다.


출처 : https://n.news.naver.com/article/081/0003027662


---------------------------------------------------------------------------------


세계기계사의 한획을 그을만한 전설의 기술자 장영실의 작품이 복원되어서 정말로 기쁘다고 생각합니다, 언젠가는 저도 가서 실제로 저 복원품을 구경하고 싶네요....!!!!!


정말로 21세기의 작품이라고 해도 과찬이 아닐정도로 정교해보입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Korisent 19-09-12 17:56
   
장영실 드라마에서 나온 그 시계군요.
 
 
Total 4,11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111 [한국사] 조선,동아일보의 친일논조에는 반민족 100년의 역사… mymiky 12-04 703
4110 [한국사] 일본인은 절대 알 수 없는 일왕가 조상신 천조대신 … (3) 풍림화산투 12-02 2181
4109 [한국사] 중국인이 그린 고구려 중갑기병.jpg (2) 소유자™ 12-01 1737
4108 [한국사] 조선시대 관리들의 관복 색깔...jpg (2) 소유자™ 12-01 905
4107 [한국사] 석촌동 고분군서 화장된 유골 첫 발견 뉴딩턴 11-30 925
4106 [한국사] 러시아 연해주 향토 박문관에서 만난 발해 mymiky 11-29 963
4105 [한국사] 헤이그 특사 이위종 증손녀, 율리아 인터뷰 mymiky 11-29 748
4104 [한국사] 1500간 도굴되지 않은 비화가야의 최고권력자 무덤 에롱이 11-28 1141
4103 [한국사] 本의 왕국 가야 열도에서 日本을 수립하다. 풍림화산투 11-27 1134
4102 [한국사] 최근 짓는 우리나라 신세대 한옥에 대해서 불만인점 (9) 홀마홀트 11-25 2774
4101 [한국사] 경복궁 향원정 독특한 온돌발견......? (2) 소유자™ 11-25 1445
4100 [한국사] 40년 논란 중원 고구려비 명문 읽었다 스파게티 11-20 3648
4099 [한국사] “한복인 줄 알았는데..한푸?" 요새 눈에 띄는 이유.jp (14) 소유자™ 11-17 5820
4098 [한국사] 한민족의 역사 : History of korea (2) 소유자™ 11-17 1373
4097 [한국사] 일본 최고의 쇼군 오우치는 백제인이었다 (백제성왕… (11) 조지아나 11-14 1176
4096 [한국사] 10억엔 내고 성노예 아니다 약속 받았으면, 위안부 합… mymiky 11-13 1104
4095 [한국사] 15세기 조선의 흔한 과학력 쿤신햄돌 11-11 1874
4094 [한국사] 스즈키 스미에 상에게서 희망을 보다. mymiky 11-10 631
4093 [한국사] 경대승과 정여립 트렌드 11-09 806
4092 [한국사] 새롭게 밝혀진 백제의 장례문화....news 소유자™ 11-04 1601
4091 [한국사] 독립운동가 이봉창의 추한 진실 (5) 멸망의징조 11-03 2458
4090 [한국사] 왕건이 탔던 군선일까? ㅡ 영산강에서 발견된 고려 … mymiky 10-31 1879
4089 [한국사] 강제동원 기록물ㅡ 조선 총독부, ( 인력 조사 보고서)… mymiky 10-31 549
4088 [한국사] 장수왕이 처음부터 백제 신라와 싸울생각은 아니었… (2) 성길사한 10-31 1583
4087 [한국사] 일본의 경제보복 ㅡ "할아버지 탓이 아니예요" 초등… mymiky 10-31 1264
4086 [한국사] 수탈이냐? 아니냐? 일제의 조선 토지조사 사업을 둘… (4) mymiky 10-31 545
4085 [한국사] 한국군 항공모함 이름 (8) 탄돌이2 10-30 2133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