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9-10 21:25
[한국사] 조선시대 자동물시계 ‘흠경각옥루’ 580여년 만에 복원 성공.news
 글쓴이 : 소유자™
조회 : 3,604  

1.png


조선 인조~효종 시대 이후 사라졌던 옥루, 실제 크기로 복원

2.png

1438년 조선 세종 때 장영실이 만든 시계와 천문관측기구를 결합시킨 정밀장치 ‘흠경각옥루’가 581년만에 복원됐다.

국립중앙과학관 과학유산보존과 연구진을 중심으로 고(古)천문학자, 고문헌학자, 복식사학자, 조경사학자, 고건축학자 등으로 구성된 공동연구팀은 고문헌을 바탕으로 경복궁 천추전 서쪽에 설치됐던 흠경각옥루를 복원하는데 성공했다고 9일 밝혔다. 흠경각옥루는 세종 때 처음 설치됐다가 임진왜란 때 전소돼 광해군 초기에 복원됐으나 인종~효종기를 거치면서 완전히 사라졌다.

흠경각은 경복궁 보루각에 있는 자동물시계인 자격루와 후원에 있는 천문관측기기인 간의대가 떨어져 있어서 관측 결과를 결합시켜 알 수 없기 때문에 1487년 세종이 장영실에게 명해 1438년 1월 완공해 자동으로 작동하는 천문관측시계인 옥루를 설치했다.

연구팀은 세종실록에 수록된 흠경각기와 동문선, 신증동국여지승람, 어제궁궐지 등의 기록을 대조해 복원을 시도했다. 그 과정에서 흠경각옥루 시보장치가 4단으로 돼 있다는 학계의 기존 주장과는 달리 5단 시보의 자동물시계였다는 사실을 새로 밝혀냈다. 이번에 연구진은 가로, 세로, 높이 각각 3m 크기로 원형 복원했다.

3.png

흠경각옥루 혼의와 기계시계 장치가 결합된 천문시계로 조선 후기에 만들어진 혼천의나 혼천시계의 원형으로 알려져 있다. 또 옥루는 1434년 제작된 자격루와 제작의도와 내부구조가 전혀 다른 특징을 갖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흠경각옥루는 자동물시계에 태양 운행장치를 결합해 정밀하게 만든 것으로 시, 경, 점을 모두 청각과 시각으로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자격루는 당시 조선 표준시계로 정밀하게 시각을 파악하는 것이 목적이었던 반면 흠경각옥루는 하늘이 정해주는 시각을 바탕으로 농경생활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했다.

4.png


실제로 옥루 주변에 4계절에 따라 농사짓는 모습을 현대의 디오라마 형태로 펼쳐 놓은 ‘빈풍도’를 설치해 백성의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한 것이라는 목표를 분명히 했다.

조선의 유교사상과 중국의 수차 동력장치, 이슬람의 구슬을 이용한 인형구동장치 같은 당대 선진과학기술과 철학을 결합시킨 과학적 결과물이라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복원된 흠경각옥루는 대전 국립중앙과학관 과학기술관 전통과학분야에 전시 중이다.


5.png


정병선 국립중앙과학관장은 “흠경각옥루는 세계 기계시계발달사에 한 획을 긋는 장치로 문헌으로만 전해져 오던 것을 580여년 만에 복원시키는데 성공했다는데 의미가 크다”라고 말했다.


출처 : https://n.news.naver.com/article/081/0003027662


---------------------------------------------------------------------------------


세계기계사의 한획을 그을만한 전설의 기술자 장영실의 작품이 복원되어서 정말로 기쁘다고 생각합니다, 언젠가는 저도 가서 실제로 저 복원품을 구경하고 싶네요....!!!!!


정말로 21세기의 작품이라고 해도 과찬이 아닐정도로 정교해보입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Korisent 19-09-12 17:56
   
장영실 드라마에서 나온 그 시계군요.
 
 
Total 18,16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8114 [한국사] 동서양 미술 비교- 복원본 보리스진 07-30 567
18113 [기타] 미술에 대해서 동서양 기타 제 문명의 비교 Player 07-29 396
18112 [세계사] 동서양 미술 비교 (30) ep220 07-29 837
18111 [북한] 되돌아보는 6.25 수수께끼 02편. 돌통 07-29 295
18110 [북한] 되돌아보는 6.25 수수께끼 01편. 돌통 07-29 328
18109 [북한] 김일성 없는 북한이 무너지지 않은 이유는 그 놈의 … 돌통 07-29 370
18108 [북한] 북한 노동당 핵심부서가 김정은에게 비밀 보고한 문… 돌통 07-29 247
18107 [북한] 오바마 북 선제공격 검토하다 결국 포기,백지화 돌통 07-29 317
18106 [한국사] 19세기말 프랑스 대통령이 조선 고종에게 보낸 도자… mymiky 07-28 373
18105 [한국사] 일제강점기 등사본 환단고기 발견 (마지막에 원문 일… (5) 보리스진 07-28 677
18104 [한국사] 고려의 국경선 (복기대 교수님 강의) (4) 에롱이 07-28 585
18103 [한국사] 누가 가야를 철의 왕국이라 했나. 철의 나라는 신라… (5) 밑져야본전 07-28 870
18102 [기타] 선비족이란 무엇인가? 고구려와 민족적 친연성 | 역… (4) 관심병자 07-27 875
18101 [한국사] 조선 세종 재위 15년인 1433년에 기록을 보면 고대 한… (1) 뉴딩턴 07-26 1399
18100 [한국사] 조선을 모르는데 한복을 그렸다고? 루벤스의 문제작 … (4) BTSv 07-24 1834
18099 [북한] 역사적(사료)자료.일제강점기때 육당 최남선이 김일… 돌통 07-24 398
18098 [한국사] 고구려 수도 및 강역 (이덕일 역사 tv) 에롱이 07-24 753
18097 [한국사] 177년 된, 태안의 한 폐가의 벽지를 뜯었더니 왠 한시… mymiky 07-24 1018
18096 [북한] 역사적 (사료)자료.연속간행물 '삼천리' 잡지 … 돌통 07-23 246
18095 [기타] 고구려성, 만리장성으로 둔갑하다 (1) 관심병자 07-23 693
18094 [북한] (사료) 김일성 전속 간호부 조옥희,체포 후 기자회견 돌통 07-23 653
18093 [기타] 의자왕 항복의 충격 보고서! 예식진 묘지명 관심병자 07-22 1311
18092 [한국사] 신라말, 고려초 거의 유일한 남자 복식 (2) 보리스진 07-22 1252
18091 [북한] [ 진실,사실의 북쪽 전문 학문적 역사 01편 ]. 일제때 &… 돌통 07-22 322
18090 [한국사] 任那者去筑紫國二千餘里 北阻海 해석과 임나의 위치 보리스진 07-21 396
18089 [기타] 조선과 주션이 다르다? (7) 위구르 07-21 814
18088 [북한] 북의 독재자 김일성의 인생 팩트.. 04편. 돌통 07-20 28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