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9-02 11:50
[일본] 식민지 근대화론
 글쓴이 : 떡국
조회 : 2,850  

일본은 전근대적인 제정일치 사상으로 
야만적인 전쟁을 일으켰으나
결국 미국에 패배하여 GHQ 즉 총독부에 의해 지배받는 식민지가 되었습니다.

GHQ에 의해
중세적이고 전근대적인 귀족(화족) 계급이 혁파되고
민주주의가 이식되어 비로소
근대적인 사상이 일본에 전파되기 시작한 것이죠.
또한 GHQ 지배를 통해 비로소 근대적 경제개발이 시작됩니다.

GHQ가 떠난 이후
일본은 다시 자민당 독재체제로 회귀하고
수십년에 걸쳐
마침내 제정일치 사상의 전근대 사회로 퇴행하는 현상이 발생합니다.
즉 일본은 식민지 상태일 때에만이 비로소 근대화가 가능한 사회인 것입니다.


재미로 써 봤는데
뭐 말은 되는 것 같네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냉각수 19-09-02 15:59
   
모든 역사에서 맥락을 제외하고 결과론을 대입하면 전쟁과 침략,제노사이드 식민지배는 합리화되는 거죠...
한가지 조선이 봉건사회였습니까..? 이영훈 마르크스 경제사 연구했죠 변심하기전에
그자는 마르크스 진보 사관을 원시공산제. 노예제. 봉건제 .근대자본제 공산주의를  빌려와서
마직막 이행단계에 공산주의를 빼놓고 조선은 봉건제다 하면서 서양의 동양멸시역사관으로
조선을까고 식민지배를 합리화하는 사람입니다.
     
구급센타 19-09-03 06:28
   
각수님 다시봤어요 오오~~
윈도우폰 19-09-02 18:06
   
왜국이야 에도막부 때까지 봉건제가 맞습니다. 하지만 우리 나라는 고려시대는 귀족 또는 호족 사회로 약한 봉건 개념 즉, 서양의 장원 개념까지 연계되는 봉(feud) 엇비슷한 기반이라고도 할 수도 있었지만 조선은 사대부가 정치 중심이 되는 중앙집권 국가였지요.

봉건의 타파가 근대화의 시작이라고 본 다면 우리의 봉건은 조선개국과 함께 타파되었는데 문제는 그 다음이 근대자본제로 넘어가지 않았다는 것이고...왜국은 봉건제 타파 즉, 에도막부 해체 후 근대자본제 사회로 넘어갔을 뿐입니다.

근대화가 서구문명 도입으로 본다면 몰라도...근대의 개념은 서양의 (쁘띠) 부르조아의 등장이 핵인데...조선 사대부가 그와 비슷한 역할자라고 본다면 우리는 500년전에 근대화되다가 왜정시대에 들어 퇴행한 역사로 봐야하겠지요.

왜도 미군정을 거치면서 이식된 민주주의를 어느 정도 구가하다가 아베가 들어서면서 역사적 퇴행이 이루어지고 있다는 점에서는 우리의 조선과 비슷한 길을 걷는게 아닐까 하는...왜는 지금 역사적 퇴행 중^^
화이팅 19-09-24 13:43
   
북한은 산업기반, 남한은 농업기반...그나마 6.25때 모든 것은 폐허로 변하고.....지금의 대한민국이 이렇게 발전한건 순전히 우리국민의 노력으로 무에서 유를 창출한 거죠.....일본때문에 발전한게 아니고....오히려 일본이 6.25전쟁을 이용해서 전후 복구를 했죠....
토마스베델 20-03-20 22:59
   
왜놈들
 
 
Total 18,61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6764
18475 [세계사] 사하공화국에 사는 야쿠트족 (2) 예왕지인 10-30 1202
18474 [세계사] 한국 일본 중국 전통의상 차이점 (10) 예왕지인 10-30 1939
18473 [중국] 중국 공산주의의 가장 큰 문제점 (3) 녹내장 10-29 913
18472 [기타] 다시 한번 말씀드리지만 어그로에게 댓글 주지마세… (5) 감방친구 10-29 462
18471 [한국사] 금나라의 출자에 대해서(ft. 흑수말갈) (17) 감방친구 10-29 796
18470 [한국사] 속말갈갈 vs 흑수말갈 (19) 예왕지인 10-29 782
18469 [한국사] 조선 초기의 청자들 mymiky 10-29 547
18468 [중국] 항미원조 주장이 가능하다면 항중원미 차원도 가능… 윈도우폰 10-28 577
18467 [북한] 김정은식 반성정치.. (5) 돌통 10-27 624
18466 [기타] 왜의..김정은.시진핑 사랑. 도다리 10-27 468
18465 [기타] 코카콜라를 대신해 독일이 만든 환타이야기 관심병자 10-27 1107
18464 [한국사] 역사속의 진정한 알맹이 정신문화 스리랑 10-25 682
18463 [기타] 조선의 암흑기 관심병자 10-25 880
18462 [한국사] 학자들은 정조의 우상화를 경계해야 한다 (1) mymiky 10-24 970
18461 [한국사] 재독학자가 본 조선후기 ㅡ 정조는 사실 폭군이였다? (2) mymiky 10-24 1014
18460 [중국] 중국의 충격적인 625 교육 (4) mymiky 10-24 1214
18459 [한국사] 식민사학자들의 등쌀에 쫒겨나다시피한 김용섭교수 (4) 스리랑 10-23 1192
18458 [한국사] '한국사의 숨은 신' 김용섭 연세대 명예교수 … (2) 지골 10-22 908
18457 [기타] '낙랑' 이라고 써놓은 유물은 한사군과는 관… (2) 관심병자 10-22 926
18456 [기타] 인도네시아 찌아찌아족 홀로 가르치고 있는 한글 교… 관심병자 10-22 832
18455 [중국] 명나라 역사 영토 (11) 예왕지인 10-22 1906
18454 [북한] 역사적 사료) 스티코프의 비망록..03편 ~시리즈 돌통 10-21 289
18453 [한국사] 식민사학에 찌든 강단사학과 맞섰던 최재석교수 스리랑 10-21 501
18452 [북한] 북한이 주장하는 6.25전쟁 "북침설 주장하는" 북,자료… 돌통 10-19 885
18451 [한국사] 이을형 전 숭실대 법대교수) 한심한 역사학자들 (1) 스리랑 10-19 738
18450 [북한] 북한 정권 창출의 주인공 스티코프의 일기..02편 돌통 10-19 339
18449 [북한] 역사적 사료) 스티코프의 비망록..02편 돌통 10-19 27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