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8-29 16:01
[기타] 사모펀드를 보고 생각나는대로 음모론
 글쓴이 : 관심병자
조회 : 1,930  

조국 사모펀드 의혹은 단순한 가족비리가 아니라 중국의 침략행위의 증거가 아닐까 합니다.  
이름도 알려지지않은 회사에 중국공산당에서 6천억이나 투자한다는게 상식적인 일일까요. 
민주, 자한, 바른, 정의, 우공 할거없이 다 조사해서 중국에게 정치자금 받아먹은 놈들 싹쓸이 해야합니다.

군사정권때 부터 있어온 화교 억제정책이 모두 해제됐고,
국내 여러곳에 차이나타운이 생겨나고 있습니다.
얼마전 언론에 제주도 외국인 인구가 10만이 늘었다고 자화자찬했었죠.
다 알잖아요?
그 10만명이 대부분 중국인 이란것.

중국에 정치자금 받아처먹는 놈들이 지방자치 강화 법안을 통과시키면,
나중에는 제주도 같은곳은 도지사, 의원 자리를 중국인이 차지하고 제주도를 통째로 중국에 뺐길지도 모를일이죠.
이미 중국인들은 한국이 속국이라고 말하고 다니고, 
한국이 홍콩처럼 될것이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북한이 왜 반중을 했고 체제보장을 요구하면서 북한내에 미군이 주둔해도 된다는 그런 발언을 했는지 정리가 되네요.
북한은 미국이 아니라 중국에게 체제위협을 느끼고 있었던걸지도 모릅니다.

중국은 오래전부터 한반도에 역사적인 명분을 쌓아왔고 이때 한국정부는 멍청하게 세계에서 중국의 주장을 인정받도록 도와주는 짓을 했습니다.
한반도 북부는 중국의 역사적 영토라는것이죠.
거기다 이제는 고조선, 고구려에 이어 백제까지도 중국사라고 말하고 있는 지경에 이르렀죠.
옛날에 어땠는가가 뭐가 중요하냐구요?
중국정부는 도대체 뭐가 중요하길래 그렇게 많은돈과 시간을들여서 이런짓을 한걸까요.
미래를 위해 밑밥을 깔아놓은거죠.

미국과 유럽에서는 중국정부가 정보를 빼돌릴수 있다며 보이콧했던 화웨이의 망이 우리땅에 깔리고 있습니다.
예전 국민 혈세 3천억을 들여 띄워올린 인공위성을 단돈 5억원에 중국에 팔아치웠고,
국내 일부지역에서는 한국말을 전혀몰라도 생활하는데 불편함 없이 중국인이 거주할수 있는 지역도 늘어나고 있습니다.
이들의 확장을 막지못하고 이들에게 선거권, 투표권이 주어지는 상황까지 간다면,
한국은 중국의 의도대로 속국이 되고마는 겁니다.
이를 막아야할 정치인들은 여, 야할것없이 상당수가 중국정부로 부터 뒷돈을 받고있는것으로 의심되죠.

총과 칼을 앞세운 침략이 아니라 돈을 앞세워 천천히 침략해 들어오고 있습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아비요 19-08-29 18:15
   
6천억..ㅋㅋㅋ 또 문재인 금괴 200톤급 이야기를 퍼트리네.. 이것도 병이다. 나라의 병..
포테이토칩 19-08-31 17:12
   
본인 얘기 아닙니까??
위구르 19-09-12 13:40
   
도배님과 같은 주장을 하시는 분이 있습니다. 김정민 박사님인데 그분 그레이트 게임 예전에 조국 사모펀드에 대해 파헤친 것이 있으니 한번 보시면 확신이 가능합니다.
register3000 19-09-17 14:49
   
음모론도 아니고 현실이죠 지금 여야할꺼없이 중국자본쳐먹은 정치인들  매국노짓하고 있죠 그거 깨부실려면 사모펀드  조사 꼭 해야합니다 김정민의 그레이트게임에서 자세히 설명해주었는데 유툽에서
조국 중국 검색하면 사모펀드에 많이 나오내요
 
 
Total 3,252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252 [기타] [영상] 한일 갈등의 뿌리 1편 - 굴욕적 한일협정 드라소울 10-02 1456
3251 [기타] 고구려의 자랑! 개마무사 (1) 관심병자 09-29 3235
3250 [기타] 영화 '장사리 : 잊혀진 영웅들' 배경지식 총정… (1) 관심병자 09-29 1511
3249 [기타] 안미경중 약발 떨어진 전략? (4) 냉각수 08-29 1907
3248 [기타] 사모펀드를 보고 생각나는대로 음모론 (4) 관심병자 08-29 1931
3247 [기타] 삼성 실제 토왜가 죽인다. (2) 도다리 08-29 3782
3246 [기타] 과학적 방법론 떡국 08-18 968
3245 [기타] 한국 민족주의에 대해 (2) 관심병자 08-18 1338
3244 [기타] 국민학교 어원 (6) 관심병자 08-17 1605
3243 [기타] 총맞고도 끝까지 외치는 대한독립만세.. (2) 도다리 08-17 1688
3242 [기타] 네셔널리즘(민족주의)의 개념확립 필요성 (7) 떡국 08-13 740
3241 [기타] 2002 월드컵때 붉은악마가 치우천왕이라는거 아셨던… (11) 밤부 08-12 1928
3240 [기타] 한국과 일본 현재상황(짤) (5) 러키가이 08-11 7174
3239 [기타] 한국과 일본 현재상황.jpg (7) 문제적남자 08-10 9749
3238 [기타] 비둘기와 매가 사는 마을 (3) 도밍구 08-10 2657
3237 [기타] 1965 한일 청구권 협정 (전문) 관심병자 08-08 1506
3236 [기타] 한국..Jap에 안보세 걷자. (4) 도다리 08-04 4843
3235 [기타] 적진 안에서 싸우고 있는 한인 병사 문제-독립신문 … 관심병자 08-02 2045
3234 [기타] 병법을 잘구사하는 일본. (13) 냉각수 08-02 3952
3233 [기타] 아베.시진핑..트럼프를 노리다. (2) 도다리 08-02 2455
3232 [기타] (충격)수천년역사상 다시 없을일이 벌어지고 있다. 도다리 08-02 3607
3231 [기타] 만약에 님들이 첫왕조 새워 수도 도읍 한다면 어디지… (16) 뉴딩턴 07-31 2560
3230 [기타] 설연타 (잡설) 관심병자 07-25 1680
3229 [기타] '읍니다'와 '습니다' (3) 감방친구 07-25 2098
3228 [기타] 삼도(三徒) 관심병자 07-25 1223
3227 [기타] 사랑에 빠져 신라왕을 황제로 봉한 중천태왕 (1) 관심병자 07-24 2293
3226 [기타] 신라 역대 임금 40~56 관심병자 07-21 142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