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8-21 17:43
[베트남] 베트남 전통의상 변천사.JPG
 글쓴이 : 소유자™
조회 : 5,777  

f2e70c8a35354977f9743069821ca0ef_3zqGX8rQamsCmIETcA.jpg


잡게에서 반응이 좋아서 동아시아게시판에도 한번 올려봅니다.....


베트남 의상은 한나라와 비슷한 시기에 시작된것 같군요....


 맨 처음의상 설명에 “influence Han” 이라고 적혀있는것을 보면요,


베트남은 지역은 동남아인데 문화적으론 동북아같아요...


특히 15~17세기는 중세시대 중국 영향력이 컸어서 그런가.....


다들 잘 아실테지만요, 중세 당나라와 송나라 시대때 아주 대박이여서;;;;

(송나라가 분명 산업화혁명 직전까지 갈 뻔 했다는말이....)


베트남이 중국뿐만 아니라, 일본을 포함한 주변 동남아시아 국가들과도 많은 교섭과 영향을 주고 받은것 같습니다.


 중국과 일본풍의 분위기뿐만 아니라 동남아 특유의 분위기를 풍기는것 같아요


어쨌든 베트남 의상도 참 예쁩니다 ㅎㅎㅎㅎㅎ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Korisent 19-08-21 18:22
   
18세기 Le왕조 시대옷이 한복하고 가깝게요.
     
소유자™ 19-08-21 19:35
   
....그렇네요, 시기적으로 18세기가, 조선-명&청 시기이니만큼, korisent님께서도 잘 아시다시피 명나라 초,중기때에는 우리나라옷에서 유래된 고려양한푸가 대유행 했잖아요?



[http://t.huv.kr/thumb_crop_resize.php?url=http://down.humoruniv.org/hwiparambbs/data/comment/2019/08/r_9148154653_807122e696190bc4650201726019a02cebd866f4.png?SIZE=400x453]


[http://t.huv.kr/thumb_crop_resize.php?url=http://down.humoruniv.org/hwiparambbs/data/comment/2019/08/r_2087720601_1d6ac2041b5530c6d5fab4fd5a19c92c1aca5c52.png?SIZE=400x439]




참고로 황천직공도에 나타난 조선 초중기의 민간인 모습....
          
소유자™ 19-08-21 19:41
   
물론 당시 베트남이 명나라와 교섭을 하던중에 명나라의 유행인 고려양한푸를 모를리가 없을테구요, 아마도 고려양 한푸 아니면, 한족의 제복이였던,"심의(그림에서 심의라 가정한다면 한나라 초중기때, 하의의 발달로 인해 만들어진 직거형심의)"에다가 치마를 덧받쳐 입을 수도 있을거라고 보네요.
               
소유자™ 19-08-21 19:42
   
아...이놈의 태그가 왜이리 안먹혀 ㅡㅡ;;;;;
디비디비딥 19-08-21 23:36
   
베트남은 예전이 오히려 화려하고 예뻣군요.
국밥햄 19-08-22 10:59
   
베트남이 동남아와 동북아를 오가는 위치라 복식 바뀌는 게 심하군요
4leaf 19-08-22 22:59
   
북베트남은 과거 중국의 영토여서 중국 영향을 크게 받습니다. 한나라에 교주로 포함되어 있었고 당나라까지 지속되었죠. 그래서 당나라 의복 영향을 크게 받습니다. 북베트남까지 동아시아 문화권이었으니까요.
토마스베델 20-03-20 23:04
   
재미있군요
 
 
Total 18,69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0380
18479 [기타] 중국 드라마 한복 논란 (4) 관심병자 11-04 1210
18478 [중국] 명나라 황실예복 (5) mymiky 11-04 965
18477 [기타] "한자는 세종 때 버렸어야" 130년 전 한탄한 외국인 한… (7) 스쿨즈건0 11-03 1526
18476 [세계사] 만리장성은 요동 지역 까지 입니다. (17) 예왕지인 11-02 1361
18475 [다문화] 한국남자는 베트남여자를 사랑할수밖에없죠 (26) 예왕지인 11-01 3217
18474 [한국사] 동명왕릉(북한 문화재) (7) mymiky 11-01 826
18473 [한국사] 북한 및 러시아 쪽에서 말하는 우리 고대사 강역 (19) 윈도우폰 11-01 1059
18472 [기타] 고려 초 신라 말의 북쪽 경계? (2) 관심병자 11-01 1006
18471 [한국사] 북한에 있는 고구려 주몽 무덤은 가짜죠? (10) 예왕지인 11-01 751
18470 [한국사] 해외에서 보는 아요이계는 한반도인+백월계 (6) 예왕지인 11-01 794
18469 [세계사] 비옥한 초승달 지대 (5) 탄돌2 10-31 715
18468 [세계사] 사하공화국에 사는 야쿠트족 (2) 예왕지인 10-30 1288
18467 [세계사] 한국 일본 중국 전통의상 차이점 (10) 예왕지인 10-30 2042
18466 [중국] 중국 공산주의의 가장 큰 문제점 (3) 녹내장 10-29 997
18465 [기타] 다시 한번 말씀드리지만 어그로에게 댓글 주지마세… (5) 감방친구 10-29 549
18464 [한국사] 금나라의 출자에 대해서(ft. 흑수말갈) (17) 감방친구 10-29 893
18463 [한국사] 속말갈갈 vs 흑수말갈 (19) 예왕지인 10-29 895
18462 [한국사] 조선 초기의 청자들 mymiky 10-29 647
18461 [중국] 항미원조 주장이 가능하다면 항중원미 차원도 가능… 윈도우폰 10-28 651
18460 [북한] 김정은식 반성정치.. (5) 돌통 10-27 693
18459 [기타] 왜의..김정은.시진핑 사랑. 도다리 10-27 535
18458 [기타] 코카콜라를 대신해 독일이 만든 환타이야기 관심병자 10-27 1209
18457 [한국사] 역사속의 진정한 알맹이 정신문화 스리랑 10-25 792
18456 [기타] 조선의 암흑기 관심병자 10-25 956
18455 [한국사] 학자들은 정조의 우상화를 경계해야 한다 (1) mymiky 10-24 1051
18454 [한국사] 재독학자가 본 조선후기 ㅡ 정조는 사실 폭군이였다? (2) mymiky 10-24 1076
18453 [중국] 중국의 충격적인 625 교육 (4) mymiky 10-24 128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