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8-21 11:51
[일본] 일본을 추종하는 교수들 면상 ( 마지막에 도망가는 꼴이 가관 ㅋㅋ)
 글쓴이 : mymiky
조회 : 3,901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mymiky 19-08-21 11:55
   
저것들을 발본색원 해야 할텐데.....
떡국 19-08-21 12:35
   
광복회에서 친일찬양방지법을 추진한다고 하는데
입법이 되려면 아마 다음 총선 이후에 가능하겠죠...
푸른마나 19-08-22 02:01
   
일본의 로망같은 개소리를 하는군요... 1900년대초에 태어나셨던 증조할머니에게서 그당시 얘기를 많이 물어봐서 들었는데 일본놈들이 연고지 없는 묘지들을 파헤치고 다녀서 마을사람들이 일본놈들을 천하에 다시없을 쌍놈들이하고 욕했다고 합니다.. 그정도로 최악의 이미지를 가졌던게 일본이죠.
그당시 일반사람들에게 일본사람은 지금으로치면 졸부정도의 이미지 였습니다.
     
쿤신햄돌 19-08-23 20:47
   
묘지를 왜 파요..?
          
옥토29 19-08-24 11:48
   
무덤 속에 시신하고 함께 묻힌 유장품 훔쳐가려고 파헤친거죠.
이궁놀레라 19-08-25 12:19
   
짱깨국이나 왜국에 있었으면
인체박람회 혹은 여자변기밑에서 시체로 돌아가셨을텐데
안전한 대한민국에 있다보니 별 희한한얘기 많이 하네요
애즈한 19-08-27 07:58
   
첫짤부터 골때리네.
"대체로 1987년 이후부터 일본을 악의 세력으로 악의 종족으로 감각하는 한국인들의 역사의식이 이른바 민주화의 이름으로 한국에 있는 마음을 오염시키기 시작했습니다."
반일감정 87년 기원설인가요?
이영훈은 안드로메다에서 살다가 최근에  한국으로 워프했습니까?

50년대 이승만의 철저하고 적극적인 반일정책, 배일정책 시절이야 못 겪어봤어도 들어는 봤을테고
60년대 한일협정 반대데모
70년대 일본문화 일부 개방과 일본계 자본진출과 기생관광 증대로 인한 반감
-이때는 문화침투가 극심해 '왜색'이 검열기준 중의 하나였음-
80년대 역사교과서, 야스쿠니, 독도, 각종 망언세트 등등으로
자칭 우익과 관변단체마저 다같이 반일데모하던 시절이었는데
이제와서 반일 = 좌익으로 몰려고 해괴한 거짓말을 하네요.

사실은, 80년대까지 반일에는 좌우의 차이가 없었고
자칭 우익들도 대세에 밀려 반일(+반공)을 같이 했는데
87년 민주화 이후 슬슬 반일에서 발을 빼면서
'일본우익의 아류', '일제 부역자'의 본색을 드러내고
반일을 좌익의 전유물로 몰기 시작하죠.

기억조작과 선동...남을 까려고 이 말을 자주하지만
정작 이놈들이 그분야 전문가입니다.
토마스베델 20-03-20 23:04
   
토왜종족신앙
 
 
Total 18,69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1056
18482 [한국사] 몽골 의복 vs 한복 차이 논쟁 (22) 예왕지인 11-04 1469
18481 [중국] 한복 원조는 초기 명나라가 맞긴하죠 (46) 예왕지인 11-04 1421
18480 [세계사] 선사시대에 대한 선입견을 깨는 고대유물들 (1) 화마왕 11-04 795
18479 [기타] 중국 드라마 한복 논란 (4) 관심병자 11-04 1219
18478 [중국] 명나라 황실예복 (5) mymiky 11-04 975
18477 [기타] "한자는 세종 때 버렸어야" 130년 전 한탄한 외국인 한… (7) 스쿨즈건0 11-03 1535
18476 [세계사] 만리장성은 요동 지역 까지 입니다. (17) 예왕지인 11-02 1371
18475 [다문화] 한국남자는 베트남여자를 사랑할수밖에없죠 (26) 예왕지인 11-01 3223
18474 [한국사] 동명왕릉(북한 문화재) (7) mymiky 11-01 832
18473 [한국사] 북한 및 러시아 쪽에서 말하는 우리 고대사 강역 (19) 윈도우폰 11-01 1071
18472 [기타] 고려 초 신라 말의 북쪽 경계? (2) 관심병자 11-01 1018
18471 [한국사] 북한에 있는 고구려 주몽 무덤은 가짜죠? (10) 예왕지인 11-01 757
18470 [한국사] 해외에서 보는 아요이계는 한반도인+백월계 (6) 예왕지인 11-01 802
18469 [세계사] 비옥한 초승달 지대 (5) 탄돌2 10-31 723
18468 [세계사] 사하공화국에 사는 야쿠트족 (2) 예왕지인 10-30 1293
18467 [세계사] 한국 일본 중국 전통의상 차이점 (10) 예왕지인 10-30 2054
18466 [중국] 중국 공산주의의 가장 큰 문제점 (3) 녹내장 10-29 1002
18465 [기타] 다시 한번 말씀드리지만 어그로에게 댓글 주지마세… (5) 감방친구 10-29 557
18464 [한국사] 금나라의 출자에 대해서(ft. 흑수말갈) (17) 감방친구 10-29 904
18463 [한국사] 속말갈갈 vs 흑수말갈 (19) 예왕지인 10-29 903
18462 [한국사] 조선 초기의 청자들 mymiky 10-29 660
18461 [중국] 항미원조 주장이 가능하다면 항중원미 차원도 가능… 윈도우폰 10-28 656
18460 [북한] 김정은식 반성정치.. (5) 돌통 10-27 695
18459 [기타] 왜의..김정은.시진핑 사랑. 도다리 10-27 538
18458 [기타] 코카콜라를 대신해 독일이 만든 환타이야기 관심병자 10-27 1216
18457 [한국사] 역사속의 진정한 알맹이 정신문화 스리랑 10-25 802
18456 [기타] 조선의 암흑기 관심병자 10-25 96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