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8-09 15:20
[한국사] 이영훈 씹으면서 막상 이영훈을 반박 못하는게 현실
 글쓴이 : 멸망의징조
조회 : 3,584  

박현모가 이영훈과 한번 붙었다가 그대로 발렸고

자맹론자들도 이영훈에게 탈탈 털렸죠

자맹론자들 이론에 따르면 조선의 19세기 위기론과

18세기에서 19세기 농촌이 소농중심으로 퇴보한걸 절대 설명 못함.

이영훈이 털린건 노비는 노예가 아니라고 주장하다가 팔레 교수가 노비는 인신구속이나 이것저것 비추어볼때 노예가 맞다고 해서 털린거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행복찾기 19-08-09 16:07
   
언제??
그게 털린 건가???
이영훈이가 일방적으로 도망간 사건을 이렇게 해석하는 사람도 있군요.

팔레의 어처구니 없는 노예론에 동조하는 무뇌아는 뭐라고 불러야할까요?
팔레의 이론에 따른다면 현재 일본 인구의 5% 정도가 노예가 되는데 설명부탁해요.

이영훈의 식근론 주장에 나오는
한반도의 근대화시기와 일본의 근대화시기가 일치한다는 점에서
한반도 수탈로부터 얻은 막대한 재화로 일본 자체가 근대화되었다고 보는 것이 맞다고 보는데
그건 어떻게 설명되나요?

병자호란이후 권세가의 발호로 많은 중형농업형태가 소작농화되었고,
그것이 조선의 멸먕과 관련이 있다는 것이 맞다고 보는데
이영훈은 조선 경제력이 500년 중 최소 450년 이상을 왜보다 앞선 것을 알면서도
19세기말 조선의 군사력이 약화된 틈을 타 오로지 무력에만 집중했던 일본에게
조선이 군사력으로밀렸던 것을 마치 경제력으로도 밀린 것처럼 말하는 이유는 뭐죠?

이영훈이 주장하는 자료들은 대부분 일본 식근론자들이 주장하는 자료들로만 구성되고
객관적인 미국의 자료, 미군정청자료 또는 해방후 한국에서 발굴된 자료들을
모두 무시하는데,
이렇게 편향된 자료로 구성된 이영훈의 주장을 인정해야 하는 이유가 뭔가요?
     
멸망의징조 19-08-09 18:28
   
조선이 450년간 일본보다 경제력이 앞섰다구요?  출처가 어딘가요?  이헌창 교수 자료만 봐도 이런 소리 못할텐데요
          
제로니모 19-08-10 22:27
   
그럼 아니란 증거부터 대봐!

1800년 이전엔 거의 빤스만 입구 다닌 쪽파리를 두둔한다 애쓴다. ㅂㅅ
한수호 19-08-09 16:10
   
내용이라도 좀 제대로 적어야 "아 이런 일이 있었구나" 하지.
뭐가 현실이라는 건지 알맹이가 아예 없는 글로 정신승리 판정만 써놓으면 뭐하자는 건지.
분류는 왜 또 한국사...
ultrakiki 19-08-09 17:00
   
??? 누가 털려 ???

혼자 웅얼대지 말고 사건을 갖어와서 드립치지 ??
뚜둥 19-08-09 17:03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주절주절 힘쓴다 아주
달과육팬티 19-08-09 17:19
   
내가 털었으니 . 너희가 안털린걸 증명하면 된다!!!

뭐 이런건가요?

이런걸 정신승리라고 하지 않나요?
abettertomor.. 19-08-09 18:55
   
베충이는 일베에서 놀아라.
벽공 19-08-09 20:34
   
이놈은 게시판을 가리지 않네...ㅉㅉㅉ
이궁놀레라 19-08-09 20:34
   
왜국에 제대로된 자료가 있나?;;
전부 메이지 유신이후로 만든 역사와 자료를 조작 날조한건데 ㅋㅋ
하늘치 19-08-09 20:58
   
위서인 화랑세기 물고 빨고하는 거 보면 딱 수준 나오는데 ㅋㅋㅋㅋㅋㅋㅋ
우루사군 19-08-10 08:36
   
말을 해도 못알아 먹으니 도저히 이길 자신이 없다
스워드 19-08-10 08:58
   
인문학 토론에선 승패란 없다.  정신승리만 존재할 뿐..
네팔인도 19-08-10 09:20
   
토왜들  이제 발악하는구나
루크007 19-08-11 04:35
   
냐냐
ㅁㅁ
카이사르98 19-08-11 16:34
   
돈이라도 받으면서 알바하는거면 그래도 아 그럴수있지
어느시대든 매국노는 있으니깐...근디 자발적인거면...정신과 함 가봐~~
깨끗돌이 19-08-11 20:46
   
뭐지 이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Banff 19-08-13 02:48
   
* 홍준표도 손절한 이영훈 “반일 종족주의는 일본 식민사관”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0&oid=081&aid=0003020947
“이러니 보수 우파가 친일 프레임에 걸려드는 것”
---

민주당 맨날 공격하는 홍준표도 저런소리하는데,
원글자는 보수파가 아니라 그냥 친일 매국노, 민족반역자라 보면 된다.
구름위하늘 19-08-14 14:34
   
말하는 투가 꼭 일본사람들이 정신승리 논쟁에서 사용하는 말투와 비슷한 것이 저만의 느낌일까요?

독도 관련 논쟁에서 일본쪽 의견을 내시던 분이 저런 문장이었는데...
투덜이 19-08-16 04:17
   
토왜 버러지가 여기저기 설치네요.
토마스베델 20-03-20 23:15
   
토왜종족신앙
 
 
Total 18,59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6248
18401 [한국사] 사서를 두고 왜곡이 발생하는 이유의 몇 가지 사례 (3) 감방친구 10-10 376
18400 [중국] 지도로 배우는 한자의 변형과 역사 (32) 예왕지인 10-10 549
18399 [한국사] 한글은 세종대왕이 직접 혼자 만들었다 ssak 10-09 535
18398 [중국] 중국인들 도대체 한국이 중국 문화 유산을 훔친다고 … (9) 예왕지인 10-09 1459
18397 [중국] 중국 위키백과의 한복 문화 공정에 대한 비판 (9) mymiky 10-09 678
18396 [중국] 중국 한나라 벽화 (3) 예왕지인 10-09 787
18395 [북한] 모택동 김일성 덕분에 중국을 건국했다. 돌통 10-08 535
18394 [한국사] “세종 때 만들어진 ‘한글 돋움체’ 금속활자 인공… 암바구룬 10-08 1243
18393 [한국사] 거란의 영주 함락과 발해 건국의 전말 (2) 감방친구 10-07 959
18392 [기타] 승전국 몽골은 왜 항복한 고려에게 공주를 보냈을까 관심병자 10-07 1042
18391 [한국사] 상상도 못한 정체, 한글로 단군이라 적힌 동전을 쓰… (3) 예왕지인 10-07 1369
18390 [중국] 명나라 시대 복장을 복원한다는 중국 (6) 냥냥멍멍 10-06 1539
18389 [북한] 김정일을 제대로 보지 못한 시각들과 평가 돌통 10-06 442
18388 [기타] 한국어로 분홍색은 한자어네요 (22) 예왕지인 10-06 1136
18387 [기타] 한국령 죽도 관심병자 10-05 880
18386 [기타] 일본령 죽도(다케시마) 관심병자 10-05 739
18385 [기타] 상상도 못한 정체, 한글로 단군이라 적힌 동전을 쓰… (1) 관심병자 10-05 1011
18384 [세계사] 시베리아서 5천년된 점토 조각품 발굴.."몽골인 아닌 … (4) ssak 10-04 1823
18383 [한국사] 두 개의 압록강을 뜻하는 것인가? (5) 보리스진 10-04 981
18382 [한국사] 역사를 바로 알아야 사회가 부패하지 않는다. 지금 … (3) 스리랑 10-03 473
18381 [기타] 일본이 팔아먹은 한국영토 빼앗길까 전전긍긍 거짓… (2) 관심병자 10-03 1688
18380 [기타] 요나라 왕실은 고구려의 후예일까? 왕성인 야율은 본… (7) 관심병자 10-03 1575
18379 [북한] 6.25의 역사..스탈린의 음모..01편 돌통 10-02 325
18378 [한국사] 일본인들은 임진왜란을 왜 자기들이 이긴 전투라고 … (7) 심문선 10-01 1786
18377 [기타] [동아플래시100]탕! 일본 육군대장 다나카 저격한 한… ssak 09-30 721
18376 [한국사] 고조선과 택견 (2) 감방친구 09-30 1120
18375 [한국사] 고고학 분야에 관심을 가져보세요 (2) 감방친구 09-30 58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