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7-25 22:37
[기타] '읍니다'와 '습니다'
 글쓴이 : 감방친구
조회 : 2,392  

보통 인터넷 상에서 상대자의 나이가 많다, 적다를 분별하는 기준 가운데 하나로 삼는 것이 '읍니다'를 쓰느냐의 여부이다

이게 기억이 맞다면 1989년을 전후하여 바뀐 것인데

이 글에서 하고자 하는 말은 세간의, 비교적 어린 사람들의 우스개처럼
'읍니다'가 과연 [음니다]로 발음되느냐 하는 것이다

예) 하였읍니다[하엳음니다]

결론부터 말하자면
이렇게 발음하는 것은 '그르다'

이는 사실 중등교육 과정의 국어문법에서 배우고 가르치는 것으로 적어도 중등교육과정을 이수한 이라면 배우고 익혀서 알고 있어야 하는 것이다.

이를 '음절의 끝소리 규칙'의 예외라고 한다
끝소리를 지닌 음절의 바로 뒤에 오는 낱말이 실제 '뜻'을 지녔느냐 아니면 형식적(문법적) 기능만을 하는 말이나에 따라서 예외가 적용된다

예)
ㅡ 옷 안[ 오단]
ㅡ 옷이[오시]


실제 뜻을 지닌 말이 뒤에 오면
음절의 끝소리규칙의 적용을 받은 뒤에 '연음'되나
실제 뜻을 지니지 않고 형식적 기능을 하는(형식형태소) 말이 뒤에 올 경우에는
음절의 끝소리규칙의 적용을 받지 않고 그대로 연음된다.

따라서

하였읍니다는
[하엳슴니다]로 발음된다

그런데 여기에서 문제가 발생한다.

문법이라는 것은 언어에서 규칙을 찾고 그 규칙을 적용해 가는 것인데

하였읍니다의 경우
ㅡ 음절의 끝소리규칙의 적용을 받고(였 ㅡ>엳)
ㅡ 음절의 끝소리규칙의 예외에 따른 연음도 나타나므로(였읍ㅡ>엳슴)

이를 바로잡을 필요가 생긴 것이다

이리하여 '읍니다'를 폐기하고 '습니다'를 적용한 것이다

하였습니다[하엳슴니다]

이렇게 했을 때에 문법의 규칙이 성립하는 것이다

# 음절의 끝소리 규칙 : 언어의 경제성(말을 쉽고 편하게 하려는 경향)을 추구하는 음성언어의 특성에 따라 우리말에서 그 끝소리를 ㄱ, ㄴ, ㄷ, ㄹ, ㅁ, ㅂ, ㅇ(가느다란 물방울)로 발음하는 현상으로서의 규칙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BTSv 19-07-25 23:49
   
쉬운 예로 먹다의 합니다체는
먹읍니다[머급니다]x
먹습니다[먹씀니다]o
셀틱 19-07-30 01:22
   
1. 얼마전까지 태극기부대 구별할 때 [읍 습] 으로 구별하기도 했었습니다 ㅎㅎ

2.
맛있다
마딛따
마싣따

예전엔 '마딛따' 만 옳은 표현이라 했는데 지금은 둘 다 허용.
구름위하늘 19-08-16 18:00
   
저는 개인적으로 위에 언급된 내용이 참 불편한 점이... 억지로 문법이나 규칙을 "만들어" 내는 것 같기 때문입니다.

ㅡ 옷 안[ 오단]  : 그냥 "옷 안" 으로 발음하면 안돼나요?
ㅡ 옷이[오시]    : 그냥 "옷이"로 발음하면 안돼나요?

저는 옷 안을 의식적으로 [오단]이라고 읽지 않습니다.
제가 [옷안]이라고 읽는 것을 듣는 사람은 [오단]으로 듣는 것인지?

저처럼 "옷 안"을 [오단]이 아니라 [옷안]으로 읽는 것이 그렇게 불편한 것인지,
아니면 대다수의 사람이 정말 [오단]으로 읽기 때문에 정한 것인지 모르겠습니다.
 
 
Total 2,689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689 [기타] 한국은 북방민족인데 왜 자꾸 한국이랑 엮으려고 하… (5) 예왕지인 02:22 113
2688 [기타] 중국인들 무슨 근거로 한국인을 동남아 또는 남중국… (5) 예왕지인 08-08 656
2687 [기타] 한일중몽 상염색체 DNA 혼합물 비교 (해외 자료) (8) 예왕지인 08-05 1069
2686 [기타] 요즘들어 한국인 유전자를 동남아랑 엮으려는 세력… (4) 예왕지인 08-04 703
2685 [기타] 삼국통일 후 신라는 만주를 지배했었다. 우리가 몰랐… (7) 관심병자 08-02 1022
2684 [기타] 미술에 대해서 동서양 기타 제 문명의 비교 Player 07-29 382
2683 [기타] 선비족이란 무엇인가? 고구려와 민족적 친연성 | 역… (4) 관심병자 07-27 848
2682 [기타] 고구려성, 만리장성으로 둔갑하다 (1) 관심병자 07-23 667
2681 [기타] 의자왕 항복의 충격 보고서! 예식진 묘지명 관심병자 07-22 1292
2680 [기타] 조선과 주션이 다르다? (7) 위구르 07-21 790
2679 [기타] 문왕, 고구려 유민 이정기에게 전략물자인 말을 공급… 관심병자 07-17 482
2678 [기타] 가야전 국립중앙박물관 가야본성 전시회 일본서기로… 관심병자 07-14 339
2677 [기타] 고구려 모본왕 때 산서성 태원까지 공격했다는 의미… 관심병자 07-14 379
2676 [기타] 고(故) 백선엽 현충원 안장 청와대 반대 청원 서둘러… (3) 요돌이 07-14 319
2675 [기타] '고려말'로 듣는 소련시절 고려인 강제이주 … (2) 관심병자 07-13 476
2674 [기타] 만주史는 우리 역사? 흠정만주원류고에 기록된 놀라… (24) 관심병자 07-13 718
2673 [기타] KBS역사스페셜 – 잉글리시 조선상륙기 관심병자 07-12 788
2672 [기타] 왜 말갈족의 역사는 우리의 역사 이어야 하는가? (3) 관심병자 07-10 784
2671 [기타] 러시아의 바이칼 소수민족(ft.아리랑 쓰리랑 (2) 관심병자 07-10 595
2670 [기타] 미국이 북한만주역사에 관심갖는이유는? (4) 관심병자 07-10 534
2669 [기타] 수천년 뒤 환단고기 세미나 (11) 좌익효수 07-09 922
2668 [기타] 일본열도 백제와 대륙백제, 반도백제 이야기 (2) 관심병자 07-09 865
2667 [기타] 치우 동이족의 관련성 (23) 관심병자 07-08 911
2666 [기타] 연개소문 (1) 관심병자 07-06 750
2665 [기타] 중국 사서에서 말하고 있는 대륙 신라 이야기 (6) 관심병자 07-06 860
2664 [기타] 고려의 강역은 어디까지일까 강동6주, 동북9성, 철령… (1) 관심병자 07-05 507
2663 [기타] 고조선, 고구려, 백제, 가야, 신라, 고려, 조선, 대한… (1) 관심병자 07-05 43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