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7-25 20:56
[기타] 삼도(三徒)
 글쓴이 : 관심병자
조회 : 1,250  

『화랑세기』 32세 신공 조에 흠돌이 난을 일으켰을 때 시위 삼도가 적 편에 많이 서 있었다고 한다. 원래 진덕왕 5년(651) 시위부에 삼도가 설치되었다. 그 장은 감이었는데 흠돌난 이후 감을 폐지하고 장군을 두어 시위부의 위상을 높였다.

[네이버 지식백과] 삼도 [三徒] (문화콘텐츠닷컴 (문화원형 용어사전), 2012.)


제주시 이도1동은 탐라국의 시조 삼신인(三神人)인 활을 쏘아 거주할 땅을 일도(一徒)·이도(二徒)·삼도(三徒)로 나누어 정한 데서 유래된 마을이다. 산지천의 가락천변(加樂川邊)에 있는 가령촌(嘉嶺忖)을 중심으로 이도(二徒)라 칭했다. 이 지역은 제주의 탄생을 알리는 모흥굴 삼성신화의 근원지인 삼성혈과 다섯 사람이 옛 현인을 기리는 귤림서원지인 오현단, 그리고 제주성곽이 자리하고 있다.

출처 : 제주의소리(http://www.jejusori.net)

이형상 목사의 『남환박물』(1704)에서 찾을 수 있다. 이형상 목사는 "처음에 고을나·양을나·부을나 형제 3인이 그 땅을 나누어 살았던 곳을 도(徒)라고 한다. … 지금 주성 안에 세 부분으로 나뉘고 있는데 일도(一徒) 이도(二徒) 삼도(三徒)라고 이른다. 도(徒)의 글자는 의심컨대 도(都)의 오기로 보인다."고 밝히고 있다.
http://www.ihalla.com/read.php3?aid=1393945200456335287


‘삼국지 위서(魏書)’는 삼한의 풍속으로 “그들은 서로 부르기를 모두 徒(도)라고 한다(相呼皆爲徒)”라는 구절이 있는데, 이병도 교수는 이 ‘徒’를 ‘두레’의 음과 뜻을 합친 번역이라고 정곡을 찔러 해석했다. 이병도 교수는 또 ‘가락국기’에 나타나는 가라 9干(간) 중에 ‘아도간(我刀干)·여도간(汝刀干)·피도간(彼刀干)·오도간(五刀干)’의 刀(도)도 두레의 음역이라고 해석했으며, 탐라국(제주도)의 高(고)을나(乙那), 良(양)을나, 부(夫)을나가 거주지를 정한 一徒(일도)·二徒·三徒가 ‘두레’의 차음(借音)이라고 설명했다. 참으로 탁월한 해석이라고 본다. ‘아도간’은 ‘우리 두레의 대장’의 뜻이고, 일도(一徒)는 ‘제1두레’의 뜻이다. 이동할 때 두레(共同隊)를 편성하여 이동 정착한 것이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3&oid=020&aid=0000180759

<을불>의 삼도(三徒)라함은 봉상(烽上)의 체포령을 피해

숨어 지내던 <을불>에게 힘이 되어준 군사적 세력들을 말한다.

 즉, 태을(太乙), 엽호(獵戶), 토갈(土鞨)을 말하는데

장차 <을불>이 정변을 성공시키는데 절대적인 역할을 한 세력들이다.

https://elfqkr.tistory.com/642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3,21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214 [기타] 회색늑대, 이리, 늑대의 관계와 한국늑대의 정체 관심병자 11-15 810
3213 [기타] 중국서 흑사병 발견...치사율은? (1) 관심병자 11-13 1101
3212 [기타] 멕시코 원주민 말과 한국어의 유사성 (10) 관심병자 10-18 3543
3211 [기타] 한국어와 똑닮은 언어가 인도에?! 김치랑 막걸리도 … (6) 관심병자 10-18 3047
3210 [기타] [영상] 한일 갈등의 뿌리 1편 - 굴욕적 한일협정 드라소울 10-02 1586
3209 [기타] 고구려의 자랑! 개마무사 (1) 관심병자 09-29 3486
3208 [기타] 영화 '장사리 : 잊혀진 영웅들' 배경지식 총정… (1) 관심병자 09-29 1611
3207 [기타] 안미경중 약발 떨어진 전략? (4) 냉각수 08-29 1977
3206 [기타] 사모펀드를 보고 생각나는대로 음모론 (4) 관심병자 08-29 1980
3205 [기타] 삼성 실제 토왜가 죽인다. (2) 도다리 08-29 3862
3204 [기타] 과학적 방법론 떡국 08-18 1011
3203 [기타] 한국 민족주의에 대해 (2) 관심병자 08-18 1378
3202 [기타] 국민학교 어원 (6) 관심병자 08-17 1666
3201 [기타] 총맞고도 끝까지 외치는 대한독립만세.. (2) 도다리 08-17 1730
3200 [기타] 네셔널리즘(민족주의)의 개념확립 필요성 (7) 떡국 08-13 779
3199 [기타] 2002 월드컵때 붉은악마가 치우천왕이라는거 아셨던… (11) 밤부 08-12 1993
3198 [기타] 한국과 일본 현재상황(짤) (5) 러키가이 08-11 7267
3197 [기타] 한국과 일본 현재상황.jpg (7) 문제적남자 08-10 9849
3196 [기타] 비둘기와 매가 사는 마을 (3) 도밍구 08-10 2724
3195 [기타] 1965 한일 청구권 협정 (전문) 관심병자 08-08 1561
3194 [기타] 한국..Jap에 안보세 걷자. (4) 도다리 08-04 4893
3193 [기타] 적진 안에서 싸우고 있는 한인 병사 문제-독립신문 … 관심병자 08-02 2092
3192 [기타] 병법을 잘구사하는 일본. (13) 냉각수 08-02 4022
3191 [기타] 아베.시진핑..트럼프를 노리다. (2) 도다리 08-02 2485
3190 [기타] (충격)수천년역사상 다시 없을일이 벌어지고 있다. 도다리 08-02 3672
3189 [기타] 만약에 님들이 첫왕조 새워 수도 도읍 한다면 어디지… (16) 뉴딩턴 07-31 2594
3188 [기타] 설연타 (잡설) 관심병자 07-25 172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