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7-25 20:56
[기타] 삼도(三徒)
 글쓴이 : 관심병자
조회 : 1,177  

『화랑세기』 32세 신공 조에 흠돌이 난을 일으켰을 때 시위 삼도가 적 편에 많이 서 있었다고 한다. 원래 진덕왕 5년(651) 시위부에 삼도가 설치되었다. 그 장은 감이었는데 흠돌난 이후 감을 폐지하고 장군을 두어 시위부의 위상을 높였다.

[네이버 지식백과] 삼도 [三徒] (문화콘텐츠닷컴 (문화원형 용어사전), 2012.)


제주시 이도1동은 탐라국의 시조 삼신인(三神人)인 활을 쏘아 거주할 땅을 일도(一徒)·이도(二徒)·삼도(三徒)로 나누어 정한 데서 유래된 마을이다. 산지천의 가락천변(加樂川邊)에 있는 가령촌(嘉嶺忖)을 중심으로 이도(二徒)라 칭했다. 이 지역은 제주의 탄생을 알리는 모흥굴 삼성신화의 근원지인 삼성혈과 다섯 사람이 옛 현인을 기리는 귤림서원지인 오현단, 그리고 제주성곽이 자리하고 있다.

출처 : 제주의소리(http://www.jejusori.net)

이형상 목사의 『남환박물』(1704)에서 찾을 수 있다. 이형상 목사는 "처음에 고을나·양을나·부을나 형제 3인이 그 땅을 나누어 살았던 곳을 도(徒)라고 한다. … 지금 주성 안에 세 부분으로 나뉘고 있는데 일도(一徒) 이도(二徒) 삼도(三徒)라고 이른다. 도(徒)의 글자는 의심컨대 도(都)의 오기로 보인다."고 밝히고 있다.
http://www.ihalla.com/read.php3?aid=1393945200456335287


‘삼국지 위서(魏書)’는 삼한의 풍속으로 “그들은 서로 부르기를 모두 徒(도)라고 한다(相呼皆爲徒)”라는 구절이 있는데, 이병도 교수는 이 ‘徒’를 ‘두레’의 음과 뜻을 합친 번역이라고 정곡을 찔러 해석했다. 이병도 교수는 또 ‘가락국기’에 나타나는 가라 9干(간) 중에 ‘아도간(我刀干)·여도간(汝刀干)·피도간(彼刀干)·오도간(五刀干)’의 刀(도)도 두레의 음역이라고 해석했으며, 탐라국(제주도)의 高(고)을나(乙那), 良(양)을나, 부(夫)을나가 거주지를 정한 一徒(일도)·二徒·三徒가 ‘두레’의 차음(借音)이라고 설명했다. 참으로 탁월한 해석이라고 본다. ‘아도간’은 ‘우리 두레의 대장’의 뜻이고, 일도(一徒)는 ‘제1두레’의 뜻이다. 이동할 때 두레(共同隊)를 편성하여 이동 정착한 것이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3&oid=020&aid=0000180759

<을불>의 삼도(三徒)라함은 봉상(烽上)의 체포령을 피해

숨어 지내던 <을불>에게 힘이 되어준 군사적 세력들을 말한다.

 즉, 태을(太乙), 엽호(獵戶), 토갈(土鞨)을 말하는데

장차 <을불>이 정변을 성공시키는데 절대적인 역할을 한 세력들이다.

https://elfqkr.tistory.com/642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3,28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284 [기타] 안미경중 약발 떨어진 전략? (4) 냉각수 08-29 1798
3283 [기타] 사모펀드를 보고 생각나는대로 음모론 (4) 관심병자 08-29 1823
3282 [기타] 삼성 실제 토왜가 죽인다. (2) 도다리 08-29 3613
3281 [기타] 과학적 방법론 떡국 08-18 904
3280 [기타] 한국 민족주의에 대해 (2) 관심병자 08-18 1265
3279 [기타] 국민학교 어원 (6) 관심병자 08-17 1487
3278 [기타] 총맞고도 끝까지 외치는 대한독립만세.. (2) 도다리 08-17 1601
3277 [기타] 네셔널리즘(민족주의)의 개념확립 필요성 (7) 떡국 08-13 665
3276 [기타] 2002 월드컵때 붉은악마가 치우천왕이라는거 아셨던… (11) 밤부 08-12 1811
3275 [기타] 한국과 일본 현재상황(짤) (5) 러키가이 08-11 7051
3274 [기타] 한국과 일본 현재상황.jpg (7) 문제적남자 08-10 9626
3273 [기타] 비둘기와 매가 사는 마을 (3) 도밍구 08-10 2573
3272 [기타] 1965 한일 청구권 협정 (전문) 관심병자 08-08 1420
3271 [기타] 한국..Jap에 안보세 걷자. (4) 도다리 08-04 4751
3270 [기타] 적진 안에서 싸우고 있는 한인 병사 문제-독립신문 … 관심병자 08-02 1971
3269 [기타] 병법을 잘구사하는 일본. (13) 냉각수 08-02 3873
3268 [기타] 아베.시진핑..트럼프를 노리다. (2) 도다리 08-02 2379
3267 [기타] (충격)수천년역사상 다시 없을일이 벌어지고 있다. 도다리 08-02 3520
3266 [기타] 만약에 님들이 첫왕조 새워 수도 도읍 한다면 어디지… (16) 뉴딩턴 07-31 2481
3265 [기타] 설연타 (잡설) 관심병자 07-25 1613
3264 [기타] '읍니다'와 '습니다' (3) 감방친구 07-25 2002
3263 [기타] 삼도(三徒) 관심병자 07-25 1178
3262 [기타] 사랑에 빠져 신라왕을 황제로 봉한 중천태왕 (1) 관심병자 07-24 2204
3261 [기타] 신라 역대 임금 40~56 관심병자 07-21 1350
3260 [기타] 신라 역대 임금 29~39 관심병자 07-21 939
3259 [기타] 신라 역대 임금 20~28대 관심병자 07-21 918
3258 [기타] 신라 역대 임금 14~19대 관심병자 07-21 97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