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7-19 22:35
[한국사] 관동 대지진 관련 궁금한 것이 있습니다.
 글쓴이 : 밑져야본전
조회 : 1,337  

수 많은 조선인들이 일본에서 학살을 당했는데..

그 당시 1920년대 초, 일본에 그만큼의 조선인들이 거주한 이유들이 무엇인가요?

정신대나 노동재원으로 강제로 끌려간 사람들인가요?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해충퇴치 19-07-19 23:05
   
돈벌러 갔거나 유학생이었겠죠.
mymiky 19-07-19 23:33
   
일제시대 조선인 노동자가 일본노동자 월급의 3분의 1의 가격이였다고 하더군요.

조선인 노동력도 싸고. 조선 쌀도 싸고...

일하다가 다치거나 ... 사고나서 죽어도.. 책임 안져도 되고..
일꾼은 조선에서 또 데려다가 쓰면 되니까요..

조선에서 일자리는 한정적이였기 때문에
당시. 일본은 한창 산업국가로 크고 있을 때고.. 도쿄나 오사카나 일본의 대도시 생활에
환상을 가진 사람들이 더 나은 미래를 꿈꾸며 가기도 했어요.. 조선보다는 좋겠지 하면서요..

7080 시절에 아메리카 드림이 유행했듯.. 당시엔 재팬 드림이 있을때니까요..

식민지의 사람들이  지배국으로 가는 건..  제국주의 시절에 빈번하게 일어나는 일이예요.
반대로. 일본에서 조선으로 건너오는 경우도 있구요..
 제국의 특징이 다양성이니까ㅡ (원하든.. 안 원하든지 상관없이..섞이게 됨.)

영국.프랑스에 흑인들 많은 이유도... 아프리카 식민지배 흔적이구요.
새벽감성 19-07-20 10:12
   
이미 그 전부터도 많이 끌려갔었잖아요.
임진왜란 때도 많은 기술자들이 끌려갔었고.
     
mymiky 19-07-20 12:04
   
임진왜란은 너무 멀리 올라간 것 같은데요;;; 200여년의 시차가 있는데..
왜란때 끌려갔던 포로는 이미 오래전에 일본인이 되었죠ㅡ

실제로.. 박무덕(도고 시게노리)이라는  외무대신이 .. 왜란때 끌려간 조선 도공의 후손입니다.
그렇다고. 시게노리가 조선인의 정체성을 가지고 있지도 않았으며..

마찬가지로.. 아베도 조상이 조선 혈통 운운 하지만
결국엔 일본인일 뿐이죠..
동방 19-07-21 09:12
   
{2020도쿄올림픽 불참 선언} 청와대 국민청원 동참 바랍니다. 역사 왜곡, 독도 영유권 주장, 위안부 불인정, 강제 노역 피해 배상 무시 그리고 뜬금없는 경제보복에 이어 방사능 은폐까지 일사불란하게 진행되고 있습니다. 우리 어린 선수들에게 방사능 피폭을 선물하렵니까? 방사능 오염된 고등어, 대구, 꽁치를 계속 드시고 싶습니까? 일본 여행할 때 어느 지역을 가든 후쿠시마산 쌀이 섞인 밥을 드시길 원합니까? `돈 많은 북한`, `21세기 군국주의 국가` 일본은 2020도쿄올림픽 모토로 `중흥`을 삼고 군국주의의 화려한 부활을 꿈꾸고 있습니다. 속은 시커먼 자들이 겉만 그럴듯하게 꾸미려는 상징 대회가 올림픽입니다. 가장 먼저 불참을 선언하여 아베의 심장에 비수를 꽂읍시다.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581483  [동의] 눌러주시고 [공유]도 부탁합니다.
동방 19-07-21 09:12
   
소련에 속지말고 미국은  믿지마라 일본은 일어선다 조선아 조심해라!
 
 
Total 17,49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224 [일본] 만철은 왜 도서관을 운영했나? <2> mymiky 07-25 1671
17223 [기타] 설연타 (잡설) 관심병자 07-25 1739
17222 [일본] 만철은 왜 도서관을 운영했나?<1> mymiky 07-25 1495
17221 [기타] '읍니다'와 '습니다' (3) 감방친구 07-25 2150
17220 [기타] 삼도(三徒) 관심병자 07-25 1257
17219 [한국사] 마한 심장부의 생뚱맞은 백제 고분의 주인공은?? (1) mymiky 07-25 1635
17218 [한국사] 세종은 신미의 존재 몰랐다… ‘나랏말싸미’ 역사 … (7) 섬나라호빗 07-25 2342
17217 [일본] 일본회의 무리들 빵구쟁이 07-24 1934
17216 [세계사] 민족반역자의 3인 3색 mymiky 07-24 1546
17215 [일본] 아베의 종교적 믿음 ㅡ 일본회의는? mymiky 07-24 1311
17214 [한국사] 한글 창제의 비밀 : 훈민정음은 세종 혼자 만들었다(f… (1) 소유자™ 07-24 1582
17213 [기타] 사랑에 빠져 신라왕을 황제로 봉한 중천태왕 (1) 관심병자 07-24 2358
17212 [한국사] 2016년 한글박물관 "파스파 문자" 관련 설명 대목 (2) hojai 07-23 1997
17211 [한국사] 한글은 세종과 집현전만의 작품인가? (10) mymiky 07-23 1769
17210 [한국사] 치우천왕 이야기 (3) 치우천황님 07-23 1889
17209 [한국사] 역사판의 3대 불량품(不良品) (7) 감방친구 07-23 2247
17208 [일본] 주권이 국민에게 있다는게 이상하다... (2) 아베조까 07-22 2260
17207 [기타] 신라 역대 임금 40~56 관심병자 07-21 1491
17206 [기타] 신라 역대 임금 29~39 관심병자 07-21 1036
17205 [기타] 신라 역대 임금 20~28대 관심병자 07-21 1005
17204 [기타] 신라 역대 임금 14~19대 관심병자 07-21 1077
17203 [기타] 일본, 미국 등에 칼을 꽂으려 하는가? 도다리 07-21 1103
17202 [기타] 신라 역대 임금 7~13대 관심병자 07-21 843
17201 [기타] 신라 역대 임금 1~6대 관심병자 07-21 1104
17200 [한국사] 英 역사교육사이트 "발해 명칭 'Pohai'->'B… (8) 소유자™ 07-21 1748
17199 [기타] 한자어 관련하여 문의드립니다. (32) 브로리 07-21 1067
17198 [한국사] 한글은 세종대왕의 독자적 작품이 아닌 파스파 문자… (15) 멸망의징조 07-21 1923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