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7-15 18:05
[기타] 정한론과 문정부의 침착함
 글쓴이 : 도다리
조회 : 2,250  

현재 진행형인 왜란에 대한 
문재인정부의 대응을
한마디로 표현하면 
냉정한 계산에 의한 적절한 침착함이다.
 


이대로 진행된다면

.일본의 최대 자산인 
 한국내 친일파 즉 토왜세력들의 존재가
 명백하게 드러나 처참하게 쇄락케 될 것이고

.한국은 부품.소재에서 자체생산체제를 가지게 될 것이고 

.일본으로의 관광이나 우호적 교류는 영구적으로 대폭 축소될 것  이고

.일본의 국제적이미지가 실체 그대로 드러나 국력쇄락의
 한 원인이 될 것이고

.이후 한반도(남북한)와 동아시아에서 심한 고립을 자초하게 되 었으며

.일본내부에서의 비난(무역,관광 등의 대외적 요소, 연금 등
 대내적 요소)

.환율.자동차.관광.농업 등..어느 한 곳에서만 
 미일무역협상에서 터져도 현재의 일본에게 치명적인데
 그 결정적인 밀어부칠 명분을 트럼프에게 주었다는 것
.
.

왜놈들과  토왜들도 그걸 알기에
자꾸 문정부를 자극하고  얼론을 통해 날조된 기사를 퍼트리는 것 아닌가.


어차피 
일본은 한국의 의도와는 무관하게

결국은 
한국을 고꾸려트려야 자신들이 살 수 있다고 보기에
절대 진정한 우호라든지 평화 공존의 개념 자체가
유전자에 절대 없다고 보면 된다.

절대 믿으면 안된다.


심지어 토착왜구가 집권을 한다고해도 그건 마찬가지다.
한반도에 대한 그들의 인식은
유전자에 저장된 "정한론"이기 때문이다.


지난 역사는 차치하고 근래만 봐도 금방 알 수 있다.

미국만 없었다면 지금쯤 또 다시 한반도는
지금처럼 무역왜란이 아닌  무력에 의한 전면전을 벌이고
있을 것이다.

지금 일본은 위기이기 때문이다.

항상 일본에는 대항적이고 강한 자세로 나가야 한다.
그래야 산다.
얼마나 더 속아야 안단 말인가.

그런 일본을 믿자거나 이웃으로 인정하자거나 말하는 것들은
토왜다.



일본을 알면 알수록 절대 믿어서는 안된다는 사실만
확신하게 된다.

본질에 대한 판단에 따른 것이든
현재 진행형인 상황에 의한 것이든
현재의 한국정부의 태도는 가장 적절한 대응이다.

일본에 대한 대응은

꾸준하고 실질적인 대안의 탐색과 확보
실력의 확충
토왜척살
그게 다 다.

그러면 일본과 평화공존할 수 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탄돌이2 19-07-16 17:58
   
동방 19-07-17 23:14
   
역사 날조, 독도 영유권 주장, 징용 피해자 보상 책임 없다, 위안부 합의 끝났다, 뜬금없는 경제 보복 한 마디로 철천지 원수입니다. 방숭이들보다 더 나쁜 놈들이 저들 편드는 토착왜구놈들이죠. 자국민들에게도 방사능 피폭으로 인한 피해를 철저히 숨기고 있는 아베 정권 한 술 더 떠서 2020도쿄올림픽을 떠벌리며 개최하려고 하니 어처구니 없을 뿐입니다. 더군다나 피폭 지역의 한복판인 후쿠시마에서 경기도 한다죠?  후쿠시마산 수산물 우리에게 강매하려다 얼마 전 실패로 돌아갔죠. 정말 악마 같은 놈들입니다. 지금 2020도쿄올림픽 불참 선언 청와대 청원이 진행 중입니다. 시간들 내주셔서 많이들 동참 바랍니다. 우리의 어린 선수들을 방사능에 마구 노출시킬 수는 없습니다.  2020도쿄올림픽 불참 선언 청와대 청원 동의 바랍니다.  '공유'도 부탁드립니다.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581483
MaxiRobes 19-07-18 13:53
   
내년 총선이 빨리 왔으면......
 
 
Total 18,15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962 [북한] 내가 아는 만큼(북한 역사 스토리) 03편. 돌통 06-15 279
17961 [북한] 내가 아는 만큼(북한 역사 스토리) 02편. 돌통 06-15 210
17960 [북한] 내가 아는 만큼(북한 역사 스토리) 01편. 돌통 06-15 336
17959 [한국사] 동암리에서 발굴된 고구려인 복장 복원 (5) 고구려거련 06-13 2022
17958 [북한] 1947년 미국 기자가 본 김일성 위원장의 모습은? (2) 돌통 06-13 940
17957 [한국사] 백제의 마지막 공주, 부여태비 ssak 06-13 1353
17956 [중국] 중국인들이 좋아하는 황제는 누구일까요? (5) 고구려거련 06-12 1178
17955 [한국사] 왜인들은 왜 이토록 집요하게 신라를 침략한 것인가… (5) 밑져야본전 06-12 1256
17954 [북한] 6,25 관련 새로운 김일성 명령서.. 돌통 06-12 379
17953 [북한] 북한은 왜 독립을 쟁취했다고 하는 이유는? 07편.마지… 돌통 06-11 411
17952 [한국사] 조선시대에 신분에 따른 법은 어땠을까요? 아스카라스 06-10 558
17951 [한국사] 정대협 공동대표를 지낸 신혜수 유엔 인권정책센터 … (1) mymiky 06-10 449
17950 [북한] 북한은 광복을 '쟁취'했다고 하는 이유는.? 06… 돌통 06-09 342
17949 [북한] 북한은 광복을 '쟁취'했다는 이유는.? 05편. 돌통 06-07 548
17948 [베트남] 이건 뭔데 조회수가 플러그 06-07 672
17947 [북한] 북한은 이상한게 (6) 플러그 06-07 1132
17946 [북한] 북한은 8월 종파사건 이전까지 플러그 06-07 346
17945 [일본] 일본은 자민당 경선에서 승리하는 사람이 총리가 되… 플러그 06-07 494
17944 [베트남] 베트남이 제 2의 삼성공화국이라고 불릴만큼 베트남 … (5) 플러그 06-07 1167
17943 [베트남] 베트남의 혐한은 어디서 기인하는걸까요? (5) 플러그 06-07 1016
17942 [세계사] 기원전 400년경 한국이 일본을 점령했던 셈, 협야후 … (3) 고구려거련 06-06 1153
17941 [북한] 북한은 광복을 '쟁취'했다는 이유는.? 04편. 돌통 06-06 264
17940 [한국사] 일본군 위안부의 참상 (사진 주의) mymiky 06-06 720
17939 [한국사] 히데요시가 쓰던, 곤룡포?????????? (5) 소유자™ 06-05 1972
17938 [한국사] 구한말 식사량 (7) 고구려거련 06-05 1730
17937 [북한] 북한은 광복을 '쟁취'했다고 하는 이유가.? 03… 돌통 06-04 425
17936 [한국사] 한반도의 역사를 외국어로 소개한 짧은 영상입니다 (4) 뮤젤 06-04 854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