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7-13 10:29
[기타] 아베와 똥구녕 맞췄던 정치.기업가들..
 글쓴이 : 도다리
조회 : 3,678  


 아무리 일본우익넘들이 꼴통이라도
한국내에 자신들과 호흡을 맞추어 줄 세력들과
똥구녕은 미리 맞추어 놓고 
한국 때리기를 시작하여야 한다는 것 정도는 알고 있다.

물론
이번 왜란으로인하여 드러날 것의 대부분은 드러났다.
누가 매국세력인지
이유가 뭔지...다 드러났다.

왜넘들에게 국가기밀이나  날조사실을 제공하며
제발 한국 망해라..그래야 우리가 산다고 기원하고 행동했던
너희 언론, 정당이라는 이름의 수구보수세력 혹은 매국노들..

또한
요상한 행보를 보인 모...인사 등

너희들이 깨닫지 못하고 있는 것이 있다.

이미 사실상 수구보수언론은 영향력을 잃었으며
정당 역시 미래가 없다는 것이다.
너희들이 부르짓었던 너희들의 존립기반인
냉전도 끝났고   
패권국의 전략도 한차원 업그레이드되었다.
꿈에서 깨어나라.


도대체 왜 친일 친우익은 명백한 반미라는 걸 아직도 모르는 것이며
도대체 왜 조막만한 현재의 이익을 위해  장대하고 찬란한 미래를 포기하려고 하는
미련하고 분노스러운 짓을 하고 있다는 걸 스스로 깨닫지 못하는가.


앞으로 일어날 거대한 변화의 바람을 거부하려는가.
아니면 당당하게 일원으로 참여하려는가.

21세기 생존과 발전 여부는
바로 지금 이순간에 결정된다.
판단을 잘 하여야 한다.
알듯이..
판단하고 결정할 시간적인 여유가 많은 것도 아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도다리 19-07-13 12:29
   
너희들이 잘하는 것..
줄 잘서라는 말..

시간이 많지는 않다는 것.

이번 변화는 항구적.영속적인 것이니만큼
기왕 배신하고 들어 오려면
확실히 다들 믿을 수  있을 정도로
쇼라도 하고 들어 와라.
니들 정체는 이미 다 알고 있으니..
강호한비광 19-07-13 13:24
   
옛날 국치는, 그때 나라를 다스렸던 정치인들의 부정부패와
자신만의 영달을 위해 나라를 팔아먹은 거지요.

일제 청산을 안한 지금.. 똑같은 무리들이 그와 같은 짓을 서슴치 않고 하려고 하지요.
역사를 알면 절대 되풀이 되지 않는다 했습니다.
우리가 치욕의 그 역사를 생생히 기억하기에 지금의 깨어있는 행동을 하고 있다고 확신합니다.
이젠 행동으로 보여줘야 합니다.
폭력이나 비열한 짓이 아닌 투표로!!
일단 국회부터 제대로 된 일군으로 채워넣읍시다.
적어도 법을 제대로 만들줄 아는 국회의원을 채워 넣어야 합니다.
주어진 일인 법을 만들고 고치는건 뒷전이고, 현 정권과대립각과 깍아 내리기에만 혈안이 되어있는
골빈당과 골빈 정치인 말고요.
내년 투표부터 실천에 옮깁시다!!!!
다크고스트 19-07-13 20:07
   
황교안 보면 한국정치인인지 일본정치인인지 구분이 안감
귤쟁반 19-07-15 04:21
   
아베가 계속 집권하길 바라는 마음으로, 토왜도 전향은 말아주었으면 합니다
 
 
Total 18,17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982 [한국사] 화교출신 625 영웅들 mymiky 06-25 582
17981 [북한] 내가 아는 만큼(북한 역사 스토리) 09편.. 돌통 06-25 164
17980 [북한] 내가 아는 만큼(북한 역사 스토리) 08편.. 돌통 06-24 187
17979 [북한] 내가 아는 만큼(북한 역사 스토리) 07편.. 돌통 06-24 176
17978 [기타] 일본넷우익&토왜의 가생이 동아게 접근 루틴 (3) 감방친구 06-23 791
17977 [한국사] 진주성 북장대 지붕에서 고종 1년 상량문 발견 mymiky 06-23 549
17976 [일본] 일본 두조상 유전자 (13) 블루클레스 06-23 1252
17975 [북한] '북한 핵 공격으로 300만 명 사망'시뮬레이션&#… (3) 돌통 06-23 890
17974 [북한] 김일성의 항일투쟁중 올기강 전투.. 돌통 06-23 317
17973 [북한] 김일성은 '가짜'도, '원흉'도 아니다.? (2) 돌통 06-22 549
17972 [한국사] 50년대 일본 관리들이 몰려와 ㅡ독도는 일본땅 표지… mymiky 06-21 1006
17971 [한국사] 위키백과 사서원문 조작 현장 (8) 감방친구 06-21 576
17970 [한국사] 우리의 가야에 대해 연구가 많이 진행되어야할 것 같… (1) oksoc 06-21 454
17969 [중국] 중국 역사 정리, 중국 지도 아는척하기 (1) ssak 06-20 950
17968 [한국사] 맹수들의 천국이였던 한반도 (2) mymiky 06-20 1649
17967 [북한] 내가 아는 만큼(북한 역사 스토리) 06편.북한은 친일… 돌통 06-19 283
17966 [일본] 청구권 유효하다ㅡ 징용판결 비난에 맞선 일본의 팩… (1) mymiky 06-18 659
17965 [한국사] 고구려성, 만리장성으로 둔갑하다 ssak 06-18 854
17964 [북한] 내가 아는만큼(북한 역사 스토리) 05편. 돌통 06-17 254
17963 [북한] 내가 아는 만큼(북한 역사 스토리) 04편. 돌통 06-16 309
17962 [북한] 내가 아는 만큼(북한 역사 스토리) 03편. 돌통 06-15 289
17961 [북한] 내가 아는 만큼(북한 역사 스토리) 02편. 돌통 06-15 220
17960 [북한] 내가 아는 만큼(북한 역사 스토리) 01편. 돌통 06-15 341
17959 [한국사] 동암리에서 발굴된 고구려인 복장 복원 (5) 고구려거련 06-13 2038
17958 [북한] 1947년 미국 기자가 본 김일성 위원장의 모습은? (2) 돌통 06-13 953
17957 [한국사] 백제의 마지막 공주, 부여태비 ssak 06-13 1364
17956 [중국] 중국인들이 좋아하는 황제는 누구일까요? (5) 고구려거련 06-12 1189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