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7-01 23:00
[한국사] 조선은 지조없는 여자였다...함석헌!
 글쓴이 : 냉각수
조회 : 1,460  

"조선을 늙은 갈보"라고 함석헌이 정의를 내렸다...

이 글귀는 내가 지어낸 이야기가 아니다 뜻으로본 조선역사"에서 나온 이야기다

늙은 조선 아녀자는 젊었을때 아름다웠으며 온 동네방네 젊은 총각들을 홀리며

ㅌㅌ 짓을 많이했다 지조도 없으며 주체성도 없는 존제로 허성세월을 보내다가

나이를 먹었으며 병이들었고 아름다웠던 피부는 주름이 생겼으며 온몸에 두드러기가

난것이다..."국가는 정신의 집합체"라고 독일 '우익 학자'가 한말이 있다

몸이 있으면, 정신이 있는것이다 국가는 추상적이지만 국가는 존재하는 것에서 유'인것이다

하나의 몸체.인민과 권력의 기관인것이다...


조선은 주제도 모르고 늙음 몸뚱이로 젊은 청년들에게 비벼볼려고 했지만 돌아온것은 

침세례와 냉소!비아냥 그리고 강도들......

조선 처녀에게 손을 내밀었던, 면사포를 씌워줄 백마탄 왕자는 조선이란 국가에게

버림받았으며 이미 죽임을 당했다!

더이상 아이를 생산해내지못한다...

아이란 무엇인가?...그것은 '미래'다 다른 주체를 생산해내는 것이며 내일의 태양을

맞이한 신세대들에겐 아무것도 줄것이 없었다.


가족끼리 총질하고, 패륜을 일삼는 국가에겐 '멸망'이라는 것밖에 답이없다.

'동학농민' 운동이 무엇인가?일본을 몰아내고 '조선의 왕실'을 살리자 했다.

'조선의 왕실'을 살리는 것은 오로지 '백성'뿐이라는 기치를 내걸었다...

그러나 일본군과 조선군이 합세해 동학농민군을 학살했으며

조선군들은 자기손에 자기 형제의 피를 받아냈다...이제 피를 받은만큼 쏱아내야 한다..

이세상엔 꽁짜!란없다..


조선은 그 찬란했던 400년 역사 뒤안길로 사라저야 했다...

조선이 일본에게 식민지배를 당한것은 치욕이다!

슬픔과 비탄만인 다시금 우리를 강하게 만든다...극약처방을 받은 조선은

36년동안 지배를 당했다...거기서 나라없는 설움과 노예가 어떤한가?를

배웠다..

한국 전쟁은 그야말로 새로운 시대를 위한 전초전이였으며 한바탕 푸닥거리였다..

하나의 굿판이였다 낡은것을 아예 쏱아내고 저승으로 보내버리는 것~~

낡은 가치관을 태워 날려보내는 것이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mymiky 19-07-01 23:25
   
함석현 선생은

패배주의와 허무주의가 가득했던  시대에
일생을 보낸 사람이라 이런 글을 쓴거죠..

19~20세기의 다사다난함을 보내고..

21세기에는 촛불혁명을 맞아.. 더 좋은 세상을 만들어 나가야죠!
감방친구 19-07-01 23:35
   
이런 이유로 어린 시절 제가 함석헌에게 빠지지 않았던 것이죠
함석헌의 이런 역사인식은 소위 좌파지식인들과 종교인들에게 광범위하고도 깊은 영향을 주었고 뜻하지 않았겠지만 오늘날 저들 스스로 우파라 일컫는 매국매족부일부독재 종교인들과 지식인들의 역사 인식과 그 궤를 같이 하는 것이죠
윈도우폰 19-07-02 10:50
   
함석헌 옹? 고 함석헌 목사?...뭐가 되었든...이 분 강연을 들었던 적 있었는데...그 분 저서인 '뜻으로 본 한국역사' 였나?... 하여간...듣다 보니 결국 그 뜻이란게... 하나님의 뜻 ㅠ.ㅠ 내가 비록 개신교도가 아니어서 그런건지는 모르겠지만 그래도 캐톨릭 수사님에게 불교의 선을 배우던 시기였는데 ...어쨌든 하님 뜻으로 몰아가는 결론에 김이 확 빠졌던 기억 ...그 분 관점이라면 조선의 그러한 모습도 결국 하나님의 뜻...다행히 그 하나님이 애국가에 등장하시는 하느님이 아닌 듯 해서 그나마 다행^^
Korisent 19-07-02 11:08
   
ㅉㅉㅉ
 
 
Total 18,69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0440
18371 [한국사] 일본인들은 임진왜란을 왜 자기들이 이긴 전투라고 … (7) 심문선 10-01 1868
18370 [기타] [동아플래시100]탕! 일본 육군대장 다나카 저격한 한… ssak 09-30 800
18369 [한국사] 고조선과 택견 (2) 감방친구 09-30 1219
18368 [한국사] 고고학 분야에 관심을 가져보세요 (2) 감방친구 09-30 661
18367 [한국사] 미국의 실트윗에 우리나라의옷인 한복이 올라왔네요… (1) 곧은옷깃 09-30 1157
18366 [한국사] 추천영화 [고려 아리랑 :천산의 디바] 2016년작 (3) mymiky 09-28 682
18365 [기타] 조선족이 싫으면 쫓아내면 되지 굳이 인터넷에서 공… (98) LOTTO 09-28 1523
18364 [한국사] 지금 중국의 상태를 한 마디로 말하면 (32) 감방친구 09-28 1513
18363 [한국사] 중국과 수교 후에 조선족 사회에 들어간 지원이 상당… (36) 감방친구 09-28 1052
18362 [한국사] 아,창원에서 과거 가야의전성기유적이 발굴됨.news 곧은옷깃 09-28 769
18361 [한국사] 부채춤을 조선족들이 자기들 민족춤이라고 하면 이… (42) 곧은옷깃 09-28 865
18360 [한국사] 일본은 100년의 적, 중국은 1000년의 적이라는 말 근거… (6) 녹내장 09-28 896
18359 [한국사] 우리나라 최초의 청동기시대가 그래서 언제부터인가… (3) 아스카라스 09-26 1262
18358 [한국사] 한반도사람이 중국하고 국경을 맞댄적은 있지만 한… (1) 녹내장 09-26 975
18357 [기타] 일본이 가장 싫어하는 서양학자가 폭로한 4세기 일본… (1) 관심병자 09-26 1829
18356 [기타] 고조선, 고구려, 백제, 가야, 신라, 고려, 조선, 대한… 관심병자 09-26 717
18355 [한국사] 요택 : 소택지(늪&습지)에 대한 전향적 이해 감방친구 09-26 542
18354 [기타] 고선지가 탈라스에서 패한 진짜 이유│당나라 군VS이… 관심병자 09-26 824
18353 [기타] <의문제기>후한서와 삼국지 동이전은 "낙랑군 재… (17) LOTTO 09-25 969
18352 [북한] 과연 구소련은 언제 북한 지도자로 택한걸까?? 사료 돌통 09-25 400
18351 [한국사] 대한민국 교육부 (15) 스리랑 09-25 537
18350 [한국사] [한복관련]"전통은 변하는것"-채금석 교수님 (1) 곧은옷깃 09-25 658
18349 [한국사] 한족이 우리 혈통에 어떻게 유입됐고 얼마나 유의미… (9) 감방친구 09-25 836
18348 [한국사] 한국인 기원 쉽게 말하다면 (4) 뉴딩턴 09-25 756
18347 [한국사] 캄차카 반도와 선사 한국인의 근친성 (9) 감방친구 09-25 960
18346 [한국사] 한족이 한반도로 유입되기는 쉽지않습니다. (2) 녹내장 09-25 546
18345 [한국사] 러시아 극동 캄차가반도 관한 영상인데. (6) 예왕지인 09-25 600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