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7-01 18:09
[한국사] 임진왜란 초기 조선이 털린 진짜 이유들 (영상)
 글쓴이 : 무한성장맨
조회 : 2,289  


한국, 일본, 동아시아사적 관점에서 분석한 영상입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냉각수 19-07-01 22:26
   
선악의 관점에 벗어나보면??일본은 덩치와 내적 에너지가 커지는 만큼 분열의 씨앗을 안고있었으며
그것을 교묘하게 외부세계로 돌렸다는 것과...........
조선은 사회.문화 경제가 정체화되고 내적으로 분열이되고 그것이 안으로 응축되면서 안에서 정쟁과
당파의 의한 살인이 계속되어 국력이 쇠잔해젔다는 것이 차이겠군요.
아차산의별 19-07-02 22:09
   
당시
한일간의  수군전력은

오늘날로 치면
조선이  이즈스함으로  싸우는데
일본은  포항급  초계함으로  싸우는격이었다
     
구름위하늘 19-07-04 14:45
   
이지스함이 보통 8000톤~1만톤 내외이고
포항급 초계함이 보통 1200톤 내외라는 것을 생각한다면 1/6수준의 차이 입니다.

자료마다 차이가 있지만,
당시 양국의 주력함선인 판옥선과 세키부내의 차이는 그정도로 차이나지 않습니다.
정확한 자료는 없지만 판옥선은 대략 120~200명 탑승에 280톤 수준이라고 하고
세키부네는 70~100명 탑승 입니다. (갭 차이가 많이 있는 것은 부실한 자료도 원인이지만,
판옥선이나 세키부네나 표준이 없이 시기에 따라서 크기 달리하여 건조했기 때문임)
즉, 1/2 이나 1/3 정도 차이 입니다.

참고로 일본 지휘함으로 사용되는 안택선은 숫자는 작지만 판옥선과 같은 크기 였습니다.

즉, 양국의 해전은 대형 vs 중형 다수의 싸움이지
대형 vs 소형 쪽수의 싸움이 아니였습니다.
아차산의별 19-07-02 22:15
   
조선수군이  보여준 해전은
초기 근대함포해전을  보여준반면

일본수군은  중세시대  백병전해전에서 벗어나지못한것이었다

즉  1세기의  전력차가나는  해전이었다
아차산의별 19-07-02 22:20
   
조선수군이 5세대 스텔스 전투기로 싸웠다면
일본수군은  3.5세대  전투기로  싸운격

그결과가
이순신장군께  26대0 으로 박살나 바다에수몰당했습니다

원균이  이 망할넘은  5세대스텔스기를  갖고서도
졌으니
그 무능함이  하늘을 ....
     
무한성장맨 19-07-03 10:25
   
무능한 지휘관이 적군보다 더 무섭다는 것을 몸소 보여주셨죠
구름위하늘 19-07-04 14:18
   
조금 보충하면
두 나라의 범선의 차이는 한체급 차이가 있기는 했습니다만,
그 차이를 3.5세대 전투기와 5세대 스텔스 전투기의 차이라고 할 수는 없습니다.

범선의 형태는 서로  다른 평저선과 침저선이였지만
체급이 다를 뿐이지 같은 세대의 범선이였습니다.

비유하면 오히려 전투기와 공격기의 차이 쯤으로 생각되네요.
일본이 추구하는 해상백병전이 말이 되는 것이 일본함선의 속도가 판옥선보다 빨랐습니다.
그리고, 조총도 대포도 쏘면 맞는 그런 명중율이 아니라서 실제 포격전을 한다고 피해를 주기가 힘들었습니다.
일본 입장에서는 운만 좋으면 쉽게 추적이 가능하고, 근접전투가 가능한거죠.

이순신 장군의 지휘와 전략 그리고 병사들의 숙련도가 뛰어나서 이긴거지
판옥선과 거북선이 압도적 전력 차이가 있어서 이긴 것이 아니라고 생각됩니다.
구름위하늘 19-07-04 15:05
   
쓸데없이 양국의 함선 비교를 하는 이유는
간혹 원균명장론이나 이순신과대평가론을 주장하는 분들이 주로 하는 주장이
"두 나라의 함선 차이가 심각하게 차이가 있어서 정상적인 경우라면 우리 수군이 이겼을 것"이라서 입니다.

원균이 아니라 정상적인 수군 장수였다면 해전에서 당연히 이겼을 것이라고 생각하는 분과
이순신의 무패 전승의 기록은 판옥선과 거북선이 일본 함선의 차이 때문이라고 생각하시는 분에게
조금은 균형을 맞추어서 당시 상황을 보도록 하기 위함입니다.
 
 
Total 18,698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0937
18374 [기타] 일본이 팔아먹은 한국영토 빼앗길까 전전긍긍 거짓… (2) 관심병자 10-03 1794
18373 [기타] 요나라 왕실은 고구려의 후예일까? 왕성인 야율은 본… (7) 관심병자 10-03 1670
18372 [북한] 6.25의 역사..스탈린의 음모..01편 돌통 10-02 393
18371 [한국사] 일본인들은 임진왜란을 왜 자기들이 이긴 전투라고 … (7) 심문선 10-01 1872
18370 [기타] [동아플래시100]탕! 일본 육군대장 다나카 저격한 한… ssak 09-30 806
18369 [한국사] 고조선과 택견 (2) 감방친구 09-30 1225
18368 [한국사] 고고학 분야에 관심을 가져보세요 (2) 감방친구 09-30 665
18367 [한국사] 미국의 실트윗에 우리나라의옷인 한복이 올라왔네요… (1) 곧은옷깃 09-30 1164
18366 [한국사] 추천영화 [고려 아리랑 :천산의 디바] 2016년작 (3) mymiky 09-28 684
18365 [기타] 조선족이 싫으면 쫓아내면 되지 굳이 인터넷에서 공… (98) LOTTO 09-28 1525
18364 [한국사] 지금 중국의 상태를 한 마디로 말하면 (32) 감방친구 09-28 1516
18363 [한국사] 중국과 수교 후에 조선족 사회에 들어간 지원이 상당… (36) 감방친구 09-28 1054
18362 [한국사] 아,창원에서 과거 가야의전성기유적이 발굴됨.news 곧은옷깃 09-28 770
18361 [한국사] 부채춤을 조선족들이 자기들 민족춤이라고 하면 이… (42) 곧은옷깃 09-28 868
18360 [한국사] 일본은 100년의 적, 중국은 1000년의 적이라는 말 근거… (6) 녹내장 09-28 900
18359 [한국사] 우리나라 최초의 청동기시대가 그래서 언제부터인가… (3) 아스카라스 09-26 1265
18358 [한국사] 한반도사람이 중국하고 국경을 맞댄적은 있지만 한… (1) 녹내장 09-26 978
18357 [기타] 일본이 가장 싫어하는 서양학자가 폭로한 4세기 일본… (1) 관심병자 09-26 1837
18356 [기타] 고조선, 고구려, 백제, 가야, 신라, 고려, 조선, 대한… 관심병자 09-26 718
18355 [한국사] 요택 : 소택지(늪&습지)에 대한 전향적 이해 감방친구 09-26 544
18354 [기타] 고선지가 탈라스에서 패한 진짜 이유│당나라 군VS이… 관심병자 09-26 827
18353 [기타] <의문제기>후한서와 삼국지 동이전은 "낙랑군 재… (17) LOTTO 09-25 970
18352 [북한] 과연 구소련은 언제 북한 지도자로 택한걸까?? 사료 돌통 09-25 400
18351 [한국사] 대한민국 교육부 (15) 스리랑 09-25 541
18350 [한국사] [한복관련]"전통은 변하는것"-채금석 교수님 (1) 곧은옷깃 09-25 664
18349 [한국사] 한족이 우리 혈통에 어떻게 유입됐고 얼마나 유의미… (9) 감방친구 09-25 839
18348 [한국사] 한국인 기원 쉽게 말하다면 (4) 뉴딩턴 09-25 760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