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6-30 08:15
[한국사] 명성황후의 왜곡과 미화 (3)
 글쓴이 : mymiky
조회 : 681  

1.  《 시아버지와 며느리의 권력투쟁?》

이쯤에서.. 대중들은 시아버지에게 못 되게 굴고..
불효하는 싸가지 없는 명성황후를 떠올리기 쉬움.  드라마에서도 그리 표현되니까..

민비가 유순한 고종에게 배겟머리 송사를 하면서
아버지 빨리 쫒아내라고... 획책하는 악녀의 이미지? 랄까...

대중들이 흔히 알고 있는 이미지를 말해 보자면..

고종은 어릴땐 아버지 말씀 잘 듣는 아이고...
커서는 마누라 말에 꼼짝도 못하는  등.신....  이미지가 있는 것 같음.

명성 황후는 뭔가 (과대 )평가 되면서..
상대적으로 왕으로써 고종은 (과소) 평가 되는 면이 없지 않은데..

조선의 유교의 나라고.. 충보다 효가 먼저인 나라라..

아들과 며느리가 윗사람인 아버지를 공격한다는 것에.. 심리적으로 상당히 부정적임..

근데.. (엄연히 조선의 왕은 흥선대원군이 아닌 고종의 것이고..)

(고종의 법적인 아버지는 흥선대원군이 아니라.. 효명세자의 양자로 들어갔음.)

(고종은 군/ 흥선대원군은 신) 군신관계와 법적인 항렬에 따르면

엄연히 윗사람은 고종이 맞음.. 그래서 대원군도 깨갱한 것임..

물론.. 들어내놓고.. 아버지와 아들이 싸우면.. 왕실 체면이 땅에 떨어지니까

고종은 효자 포지션을 유지하고.. 마치 드센 며느리가 시아버지랑 싸운거마냥
묘사되는 경향이 있음..

권력투쟁은.. 고종과 흥선대원군이 평생 했고..

당연히 명성황후는 지아비을  따르는게 당시 여인의 미덕이라는 것..

녹두꽃에선 막 왕비랑 대원군이 큰소리로 편전에서 싸우는데..
고증이 잘못된거..

둘이 큰소리 치면서 싸운적도 없고.. 애초에 왕비가 편전에 갈일도 없음..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8,05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892 [북한] 북한은 소련의 '꼬봉'이 아니었다. 돌통 05-19 466
17891 [한국사] 고인돌의나라의 근황....ㅇㅁㅇ...;;;.news (1) 소유자™ 05-19 998
17890 [한국사] [충격]일본인 조상은 한국인! B.C 400년경 한국의 일본 … (3) 조지아나 05-19 1302
17889 [한국사] 한국사 내치를 안정시켰던 왕, 밖으로 진출했던 왕 (1) 고구려거련 05-18 571
17888 [북한] 한반도는 왜 분할됐나? 원폭이 한반도의 공산화를 막… 돌통 05-18 500
17887 [북한] 중앙정보국의 비밀공작과 분당파의 미필적 고의 03편 돌통 05-18 303
17886 [한국사] 5.18에 대해 잘 알려지지 않은 이야기 몇가지ㅡ mymiky 05-18 502
17885 [한국사] 일본은 조선의 속국이었다.txt (5) 소유자™ 05-17 1420
17884 [북한] 한반도는왜 분할됐나?원폭이한반도의 공산화를막았… 돌통 05-17 407
17883 [북한] 정치적이지 않고 오직 (진실,사실적인 김일성 인생,… 돌통 05-17 235
17882 [북한] 정치적이지 않고 오직 (진실,사실적인 김일성 인생,… 돌통 05-17 207
17881 [북한] 구소련 비밀문서에서 밝혀진 팩트.한국전쟁의 배경.0… (7) 돌통 05-16 1233
17880 [한국사] 고대 한반도 국가들은 중국의 속국이었다고 힘주어 … (13) 소유자™ 05-15 1762
17879 [한국사] 일본 극우의 역사 부정 속에 탄생한 반일종족주의란 … mymiky 05-15 544
17878 [한국사] 이집트에서 20개가 넘는 관짝이 발굴됨.jpg (1) 소유자™ 05-15 1072
17877 [한국사] 1597년 당시 이순신 장군님의 상황 (3) 고구려거련 05-14 1178
17876 [북한] 구소련 비밀문서에서 확실히 밝혀진 사실들.재미있… 돌통 05-14 1101
17875 [북한] 김정은이 받은 선물 목록을 보니...금술잔,비단,낙타… (1) 돌통 05-14 695
17874 [북한] (하얼빈 특종) 조선족 이민 여사의 증언..12편.(마지막… 돌통 05-14 413
17873 [북한] 중앙정보국의 비밀공작과 분당파의 미필적 고의 02편 돌통 05-14 201
17872 [북한] 중앙정보국의 비밀공작과 분당파의 미필적 고의 01편 돌통 05-12 443
17871 [북한] 정치적이지 않고 오직(진실,사실적인 김일성 인생,역… 돌통 05-12 218
17870 [북한] 이한영의 김정일의 로열패밀리..연구,분석 01편 돌통 05-12 365
17869 [한국사] 여말선초 요동정벌에 대한 개인적 생각 (10) 감방친구 05-11 1080
17868 [한국사] 연개소문이 지혜'와 덕'을 갖췄더라면? (2) 냉각수 05-11 616
17867 [북한] 실제로 1960~70년도~더 나가서 80년대 중반까지 북한 살… (4) 돌통 05-10 1163
17866 [한국사] 조선과 요동이 어쩌고 맨 반복되는 이야기 (25) 감방친구 05-09 131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