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6-14 00:24
[한국사] 세종이후 조선 농업생산력
 글쓴이 : 파이브텐
조회 : 1,566  

170만결(은결 제외) × 400두(1결당 생산량) × 5.8리터(조선 1두)/180리터(일본 1석) = 대략 2,200만석(일본식 석고 기준)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윈도우폰 19-06-14 00:50
   
1두 = 1 말 = 18리터(일본식) ~ 20리터(미터법)
조선시대 1말(1두)이 5.8리터라는 근기가 뭔가요?

내가 조선시대 때부터 살아올 만큼 나이가 많지 않아서^^ .... 왜 미터법으로 20리터인 한 말이 조선시대 때는 5.8리터였었는지 궁금....그리고 '말'이나 '가마니'는 왜정시대를 거치면서 쓰이게 된 척관법으로 아는데...조선시대 때도 '말' 내지 '두'를 썼었나요???
     
파이브텐 19-06-14 01:06
   
https://m.blog.naver.com/okyes0612/220066608828

영조척으로 1홉이 58ml ,1되는 0.58 리터(580ml), 1두는 5.8리터
촐라롱콘 19-06-14 16:52
   
아래 어떤 분이 임란 당시의 조선의 쌀 또는 곡물생산량에 대해
잘못 알고 계신 부분이 있는 것 같아 언급하고자 합니다........!!!

[[1,200만 석은 조선의 총 생산량이 아니고, 왜구놈들이 수탈해간 농작물 량이란다.
실제로 조선 생산량은 그것을 월등히 넘는거지.]].............??????
.
.
.
1,200만석이란 임란 당시에 일본군이 조선8도 전역을 점령한 이후를 상정한
조세 할당량을 언급하신 것 같은데......

이는 일본군이 실제 수탈한 조세량이 아니라
말 그대로 추상적인 계획에 그친 조세량입니다.

더구나 내용적으로도 실제 해당 도의 생산량과는 전혀 동떨어진 예를 들자면....
 
인구와 생산력이 가장 희박한 축에 속했던 함경도에 할당된 조세량이 200만석을 넘어
경상도, 전라도 다음의 조세량이었다는 부분에서도 현실성이 떨어집니다.

평안도 또한 거의 180만석에 달하는데.... 임란 당시 일본군은 평안도에서는
남쪽 일부지역이라 할 수 있는 평양과 주변 몇몇 고을만을 점령했을 따름인데
어떻게 180만석을 수취할 수 있었는지......???

더구나 임란 당시에 전라도의 경우 일본군은 거의 발을 들여놓지도 못했는데.....
(금산을 통해 무주~전주 인근까지 일시적으로 진출하고,
2차진주성 전투 이후 전라도 서쪽 일부인 구례,광양까지 일시적으로 진출했다가
철수한 적은 있지만....)

또한 일본의 석고 개념은 쌀을 포함한 곡물생산량 뿐만 아니라 모든 농업-상업 생산량을
쌀로 환산해서 계산하는 방식이기 때문에.....
일본의 조선에서의 조세 할당량 1,200만석... 그리고 1,200만석을 통해 유추하여
4:6 또는 5:5를 적용하여 추산한 조선의 생산량 2,400만석~3,000만석 또한 죄다
곡물생산량이라고 단정지을 수 없습니다.
.
.
.
또한 결정적으로 임란 당시 일본군이 작성한 조선8도에 대한 조세할당량 자체가
부정확한 지식을 근거로 작성되었기 때문에.... 신뢰도가 확연히 떨어집니다....!!!

제가 보기에는 그냥 해당 도의 기후, 인구, 농경지의 규모나 비옥도는 거의 고려하지 않고
해당 도의 면적만을 고려하여 작성된 듯 합니다.
     
해충퇴치 19-06-15 22:08
   
일본 자료는 신뢰성이 전무하다는 말씀이신것 같은데 본문하고는 아무 상관없는 내용 같은데요? 본문글은 당시 조선에 등록된 결수랑 결당 생산량으로 전체 생산량을 구한건데요. 신뢰성 없는 일본측 자료는 어디에도 안들어갔네요.
 
 
Total 17,49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494 [일본] 【동경 올림픽 똥물문제】오다이바 해변공원의 수질… (3) 독산 07:33 437
17493 [세계사] 온돌 발견 (1) 계륵계륵 00:16 1084
17492 [일본] 일본 국회에 평화의 소녀상을 세우자 (1) mymiky 12-05 455
17491 [일본] 수요집회 옆 매국단체 "소녀상은 우상숭배" (3) mymiky 12-05 770
17490 [기타] "여보"의 뜻 (13) 탄돌이2 12-05 1310
17489 [한국사] 조선,동아일보의 친일논조에는 반민족 100년의 역사… mymiky 12-04 747
17488 [북한] 그러고 보니, 북한의 "주체사상" 이 뭔데..도대체.. 돌통 12-03 455
17487 [한국사] 일본인은 절대 알 수 없는 일왕가 조상신 천조대신 … (3) 풍림화산투 12-02 2284
17486 [북한] (일제강점기)때 남과북의 독립투쟁을 알았을때.!! 돌통 12-02 396
17485 [북한] 북한의 역사. 8월종파사건 이란.?? 돌통 12-02 262
17484 [북한] " 일루미나티 " 라는 거대한 세력이 과연 존재할까.?? (2) 돌통 12-02 845
17483 [북한] 김 주석의 이력서 관련, 나머지 내용 정리... 돌통 12-02 248
17482 [북한] 김일성이 소련의 붉은군대시절 이력서. 드디어 공개. (1) 돌통 12-02 474
17481 [한국사] 중국인이 그린 고구려 중갑기병.jpg (3) 소유자™ 12-01 1795
17480 [한국사] 조선시대 관리들의 관복 색깔...jpg (3) 소유자™ 12-01 943
17479 [중국] 중국역사는 중국의 역사가 아니지 않나요?? (3) someak 12-01 632
17478 [한국사] 석촌동 고분군서 화장된 유골 첫 발견 뉴딩턴 11-30 934
17477 [한국사] 러시아 연해주 향토 박문관에서 만난 발해 mymiky 11-29 980
17476 [한국사] 헤이그 특사 이위종 증손녀, 율리아 인터뷰 mymiky 11-29 770
17475 [한국사] 1500간 도굴되지 않은 비화가야의 최고권력자 무덤 에롱이 11-28 1175
17474 [북한] 2019, 북한 주민들의 사회인식은 어떨까? ② 돌통 11-27 749
17473 [북한] 2019년 북한주민들의 사회인식은.?? 돌통 11-27 394
17472 [일본] 일제패망후 일본으로 귀환한 일본인들의 삶.jpg (3) 소유자™ 11-27 2125
17471 [한국사] 本의 왕국 가야 열도에서 日本을 수립하다. 풍림화산투 11-27 1155
17470 [한국사] 최근 짓는 우리나라 신세대 한옥에 대해서 불만인점 (10) 홀마홀트 11-25 2792
17469 [한국사] 경복궁 향원정 독특한 온돌발견......? (2) 소유자™ 11-25 1461
17468 [북한] 북한과 관련하여 가짜뉴스. 그 진실은.? (1) 돌통 11-24 75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