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6-06 17:40
[한국사] 광개토대왕비문 신묘년조
 글쓴이 : 파이브텐
조회 : 1,392  

百殘新羅 舊是屬民 由來朝貢 而 倭以 辛卯年來 ㅁㅁ 破百殘ㅁㅁㅁ羅 以爲臣民
以六年丙申 王 躬率水軍 討利殘國 軍ㅁ

조작 의심이 있는 '래도해파' 부분의 글자 중 앞의 래를 앞 문장 신묘년에 붙이고 도해 두 글자는
띄어쓰기 후 일단 지우며 파는 백잔ㅁㅁㅁ라의 동사로 쓰면서 해석하면 도해라는 부분에 무슨 글이
들어가는 것이 가장 자연스러울까 생각해 봤습니다.

"백잔 신라는 옛부터 속민으로 대대로 조공하여 왔는데 왜가 신묘년에 와서 ㅁㅁ하고 백잔ㅁㅁㅁ라를 파하여
신민으로 삼았다. 이에 영락 육년에 왕이 친히 수군을 이끌고 잔국을 토벌해 이겼다."  정도로
해석할 수 있을 텐데 왜가 '도해' 했으면 군사를 이끌고 와서 백잔 ㅁㅁ ㅁ라와 전쟁을 하고 복속시켜야 하나
그런 기록이 한중일 삼국 사서에 전혀 없으니 이를 배제하면 남는 것은 상징적으로 복속할 수밖에 없는
큰 정치적 사건밖에 답이 없습니다.

왜가 백잔 임나 신라를 파하여 신민으로 삼을 상징적이고 큰 정치적 사건이고
고구려가 전쟁을 해서 백잔과 신라의 영유권을 되찾아야 할 사건이란 대체 뭘까요?
물론 당시 왜는 일본 열도에 존재하는 정치세력은 아니었을 거고 이 사건으로 광개토대왕이
왜가 아니라 잔국을 토벌하는 걸 보면 왜가 열도에 있지 않은 건 당연하고요.

제가 보기에는 신묘년에 누군가 삼한왕이 될 적법한 자격을 갖추고 대왕이 되어 삼한을
복속시킨 것으로 봅니다. 백잔과 신라나 임나 가라출신도 아니고 그 삼한왕이
영산강 세력의 나중에 왜라고 불리던 출신이 아닐까 싶습니다.

그래서 만약에 래도해파 부분이 조작되었다면 '도해' 자리에 '자립'이 있었을 듯 하네요.
왜가 굳이 도해할 필요가 없고 당시 열도 세력이 삼한왕을 차지할 일도 없으니까요.
일본서기에는 천황에게 삼한을 줬다고 되어있기는 합니다만
그건 응신과 인덕등의 광개토대왕 패전 세력이 일본열도로 망명하여 새 근거지를 만든 때문이고.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아마르칸 19-06-07 12:30
   
     
풍림화산투 19-06-07 23:16
   
실제 일본서기에는 신묘년에 백제의 왕을 아신왕으로 교체시킨 세력들이 기록되어있습니다. 신찬성씨록에서 그들을 백제계로 분류할 수 있고 중국 북사에는 백제인이 통치하던 열도 신라가 백제를 공격하고 가야의 속국이 되는 것으로 나오죠. 사실 광개토대왕비문이 아니더라도 어떤 정치적 변화들이 있었는지는 자료들이 충분히 있습니다.
 
 
Total 17,58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151 [한국사] 차자표기법으로 풀어본 임나와 기타 지명의 위치 추… (12) 솔로몬축구 07-01 951
17150 [한국사] 조선은 지조없는 여자였다...함석헌! (4) 냉각수 07-01 1298
17149 [한국사] 임진왜란 초기 조선이 털린 진짜 이유들 (영상) (8) 무한성장맨 07-01 2153
17148 [한국사] 대한제국 유물 (4) 쿤신햄돌 07-01 1214
17147 [한국사] 고종이나 민비나 도진 개진 (6) 건달프 07-01 963
17146 [일본] 포경재개를 빌미로 전세계적인 토쿄올림픽 보이콧 … (4) 윈도우폰 07-01 1977
17145 [한국사] 배운 사람들이 국왕과 정부에 건의 비판 토의한 나라… (19) 아스카라스 06-30 1351
17144 [한국사] 아래글에 대한, 명성황후에 대한 개인적 생각 (5) 새벽감성 06-30 948
17143 [한국사] 명성황후의 왜곡과 미화 (7) (6) mymiky 06-30 1109
17142 [한국사] 명성황후의 왜곡과 미화 (6) mymiky 06-30 619
17141 [한국사] 명성황후의 왜곡과 미화 (5) mymiky 06-30 578
17140 [한국사] 명성황후의 왜곡과 미화 (4) mymiky 06-30 557
17139 [한국사] 명성황후의 왜곡과 미화 (3) mymiky 06-30 593
17138 [한국사] 명성황후의 왜곡과 미화 (2) mymiky 06-30 628
17137 [한국사] 명성황후의 왜곡과 미화 (1) mymiky 06-30 868
17136 [한국사] 진한(辰韓) 세력의 이동 (6) 감방친구 06-30 1136
17135 [한국사] 비파형 동검과 같은 유물에 대한 기본적인 접근 (1) Player 06-29 719
17134 [기타] 주로 실증 역사를 주장하는 사람들의 특징 (3) Player 06-29 657
17133 [한국사] 남해군, 청동기시대 비파형동검 출토....jpg (30) Attender 06-29 1664
17132 [기타] 美는 日을 믿지 않는다. 중.일 협력의 의미. (6) 도다리 06-29 2542
17131 [기타] 도와주세요!! (1) 새벽감성 06-28 899
17130 [일본] 한국어로 된 칼 쿠사나기 쯔루기를 받아야 비로소 천… (7) 풍림화산투 06-28 2873
17129 [세계사] 욱일기는 전범기이다 (8) 길에박힌돌 06-27 1421
17128 [한국사] 수로왕의 부인 허황옥이 인도에서 왔다는 이야기는 … (23) 풍림화산투 06-26 2961
17127 [세계사] 대동강유역 ~ 세밀 청동공예품 中문명보다 1000년앞서 (7) 러키가이 06-26 1592
17126 [한국사] 발해 ㅡ 구국(舊國)과 고향(故鄉), 계루(桂婁)의 교차… (17) 감방친구 06-26 1125
17125 [기타] 국가기록원이 공개한 6.25 한국전쟁 사진 관심병자 06-25 1385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