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5-30 12:21
[한국사] 단군 이야기의 삼위 태백은 알타이와 태백산을 말한다고 한 북한 학자
 글쓴이 : 풍림화산투
조회 : 1,235  

父知子意, 下視三危太伯, 可以弘益人間, 乃授天符印三箇, 遣往理之.

아버지가 아들의 뜻을 알고 아래로 삼위 태백을 굽어보니 인간에게 널리 이익을 줄만하기에, 천부인 세 개를 주어 보내 그 곳을 다스리게 하였다.

  • 삼국유사

 

북한 역사학자 이지린은 여기에 나오는 삼위 태백에 대해서 아래와 같이 이야기 하였습니다.

 

조선 <고기>에 의하면 단군의 출생지는 삼위태백 ( 三危 太伯) 이다. 이 삼위태백은 한 개의 지명이 아니라 삼위와 태백의 두 개 지명을 결부시킨 것이라고 생각한다.

 

상서 우공편에는 지명 삼위산이 나오고
流共工于幽洲, 放驩兜于崇山, 竄三苗于三危,   于羽山. 四罪而天下咸服. ( 상서 순전 )

 

고힐강은 우공편의 삼위산의 위치를 고증하였다.

삼위산에 대해서 춘추좌전 소공 9년조에 대해서 두예는 삼위산은 괴주에 있는데 지금의 돈황이다 라고 말했다. 지금 감숙성 돈황현 남쪽 당하 곁에 삼위산이 있다.

 

고대의 삼위산은 오늘 중국의 서쪽 맨 끝에 있는 산이라는 것은 확실하나 오늘의 어느 산인가는 불명확하다. 삼위산이 대체로 알타이산과 연결되는 현 중국 서북방의 산인 것은 틀림없다.

 

이지린은 그러나 고조선인들이 알타이에서 왔다고 결론 지을 수는 없다고 하였습니다. 그리고 공을 후세의 연구가들에게 미뤘는데요.

 

알타이와 고조선의 관계를 알고 싶으신 분은 아래의 영상을 클릭하시면 답을 아실 수 있으리라 생각합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8l7BzCXpTg0&t=15s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Attender 19-05-30 12:36
   
알타이 중아아시아 한반도 이주설이군요, 저는 개인적으로 극복되어야 할 학설이라고 봅니다.

제가 어디서 책에서 본게 있어서 이렇게 말을 하는건데요,
"단일기원설" 에서 요즘 학계 트랜드가 "다중독립발생설"과 "구조주의"적으로 학계의 트랜드가 바뀌고 있다고 하네요

예를들어 아프리카 기원설이 모든 인류의 기원설이라고 생각했는데, 요즘은 "지구의 여러지역에서 (시간의 차이는 있지만) 여러 인류가 발생하여 진화해 왔으며, 지금의 인류를 이루게 된거다" 이런 글을 책에서 읽은적이 있어서...아무래도 중앙아시아 이주설은 재고되어야 하는게 아닌가...

개인적으로 생각해 봅니다....
     
풍림화산투 19-05-30 17:19
   
이지린은 고기를 쓴 사람이 삼위태백이 알타이와 태백산을 지칭한 것이라고 결론 내렸을 뿐입니다 .. 알타이 이동설에 대해서는 결론을 내리지 않았습니다. 삼국유사 원문을 잘 읽어보시면 알타이에서 이주해왔다가 아니라 고조선의 시작 자체가 알타이와 태백산 두 곳에서 시작했다. 입니다. 고고학적으로 그 가능성을 찾는 것이 위의 다큐입니다. 다큐 봐주세염 ^^;
야요이 19-05-30 14:48
   
풉 :)
야요이 19-05-30 14:48
   
유전학적으로 고조선과 알타이는 관련 없구요.. 네네 ^^
     
풍림화산투 19-05-30 17:17
   
음 BC2333년 전의 유전자 결과가 나와 있는 것이 있다면 보고 싶습니다
     
미월령 19-05-31 01:04
   
왜넘 ㅅㄲ가 한국인 유전자에 왜 그렇게 관심이 많냐?
늘 하던데로 네놈들 유전자나 날조해라, 왜넘들의 맨 뻐드랑니에 오다리 유전자는 너무 두드러져서 날조도 못하는 거냐? ㅋㅋ 너도 그런거냐?
incombat 19-05-31 17:36
   
명지대 민족문화컨텐츠 개발학과 송준희 교수님은 전공이 고지도라고 합니다. 그 교수님의 유투브에 소개된 강의를 보면 거기에 나온 고지도 중의 하나에 삼위산과 태백산이 나옵니다.

우리 고대사 환국, 치우 등을 설명한 강의니까 찾아보세요.
 
 
Total 4,07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071 [한국사] 고려거란전쟁(여요전쟁) 총정리 영상 깊이와 재미는 … (2) 무한성장맨 10-15 1632
4070 [한국사] 저열한 머리를 가진 분 오랫만에 와서 똥글 투척하고… (1) 하늘치 10-13 1147
4069 [한국사] 이토 히로부미의 마지막 한마디 "어리석도다!" (9) 멸망의징조 10-13 2087
4068 [한국사] 침미다례 규슈설 (1) 솔로몬축구 10-12 1367
4067 [한국사] [한글날 특집]세종vs집현전 학사들. 이 영상으로 더 … (2) 카라스 10-09 1559
4066 [한국사] 한글날 기념. 신미대사는 과연 한글창제에 관여했을… (4) 멸망의징조 10-09 1479
4065 [한국사] 가야의 5세기 이후의 군사 (2) 발해국 10-08 1790
4064 [한국사] 한국어 백제-고려-현대어 수사 비교 발해국 10-08 1315
4063 [한국사] 2차대전 이후 대한민국 임시정부를 국가로 승인한 나… (3) 발해국 10-07 2044
4062 [한국사] 강제징용 연구가 정혜경 박사가 보는 반일종족주의 (1) mymiky 10-02 1381
4061 [한국사] 반일 종족주의는 최신 연구 성과를 외면한, 일베류 … mymiky 10-02 1317
4060 [한국사] 충남대 허수열 명예교수 ㅡ 이영훈의 경제 통계는 모… (3) mymiky 09-28 1335
4059 [한국사] 반일 종족주의를 비판하는 일본학자 (1) mymiky 09-28 1243
4058 [한국사] 신라는 고구려의 속국이었다? BTSv 09-28 1456
4057 [한국사] 조선인 강제징용자 1만명 미쓰비시 사보 공개 mymiky 09-23 2112
4056 [한국사] 완장을 찬 청년들이 농민구타... 경찰들은 테러단과 … mymiky 09-23 1730
4055 [한국사] 싱가폴 전 대통령ㅡ 리콴유가 쓴 일제강점기 시절의 … (1) mymiky 09-22 2013
4054 [한국사] 세계가 먼저 알아본 <한국의 서원> 9곳! mymiky 09-22 2076
4053 [한국사] 청나라의 역사적 정통성은 중국이 아니라 신라에 있… (11) 조지아나 09-20 3410
4052 [한국사] (끌고 갈땐 일본인)''' 보상땐 (조선인이라… mymiky 09-19 1981
4051 [한국사] 질문) 이두, 구결, 향찰의 차이가 뭔가요 (5) 쿤신햄돌 09-18 1562
4050 [한국사] 고구려 서쪽 강역 고찰의 완료 보고 (10) 감방친구 09-13 3646
4049 [한국사] 조선시대 자동물시계 ‘흠경각옥루’ 580여년 만에 … (1) 소유자™ 09-10 3207
4048 [한국사] 후지코시 근로 정신대, 조선 소녀 1090명이 끌려갔다. (1) mymiky 09-10 2945
4047 [한국사] 부여 화지산 유적서 목탄으로 보강한 구조물이 확인… 소유자™ 09-09 2629
4046 [한국사] 우리가 알고있던 가야역사의 내용이 변할지도 모르… (1) 소유자™ 09-06 2962
4045 [한국사] 광개토대왕릉 유물 (6) 떡국 09-04 5368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