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5-28 19:18
[한국사] 시각화하여 본 4세기~7세기 초, 고구려와 거란, 북위 등의 동북아 정세
 글쓴이 : 감방친구
조회 : 1,932  

※ 이곳에 게시했던 제 연구글을 블로그로 백업해 가는 과정에서 4~7세기 초 동북아 상황을 지도 위에 시각화해 봤습니다. 관련 글은 아래와 같습니다.

중국정사외국전 국역 거란/해 관련 기록 발췌 정리1

중국정사외국전 국역 거란/해 관련 기록 발췌 정리2

중국정사외국적 국역 거란/해 등 관련 주석 발췌 정리

위서와 수서 거란전 다시 보기

3세기~5세기 모용선비와 고구려 중심 동북아 정세


4_moyong_1.png

4_komak_1.png

4_komak_2.png

472_2.png

472_3.png

494.png

505.png

qidan.png


■ 제가 개설한 역사 블로그에도 많이 와주세요. 보는 사람이 있어야 힘이 납니다.


MVKURI_sm.png



가생이닷컴을 명패로 걸고 역사연구를 해 온 사람이 저밖에 없고, 지금도 여전히 그러하다는 것이 몹시 서글프군요.
가생이닷컴 동아게시판을 명패로 삼는 것이 다들 창피하신가요? 
동아게시판이 내실있게 활성화되어서 대한민국의 내로라 하는 역사커뮤니티가 되기를 바랍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하늘나비야 19-05-28 23:24
   
지도로 세력을 그려 주시니 알아 보기가 쉽네요 글로만 보면 옛 지명들이 많아서 어디가 어딘지 저 같은 사람은 잘 구분을 못하는데  올려주셔서 감사 합니다 감방 친구님  ^ ^
     
감방친구 19-05-29 07:55
   
감사합니다 격려가 됩니다 ㅎㅎ
뚜리뚜바 19-05-29 09:41
   
헐... 감방님 뭔가 디자인이 일취월장 인데요? 누구한테 배우고 계신건가요? 색깔이며 글씨 크기며 가독성이 전에 비교할바가 안되네요. 그리고 워터마크는 한글보다 영문이 뭔가 보기로는 훨씬 좋은거 같습니다.
     
감방친구 19-05-29 09:45
   
그런가요? ㅋㅋㅋ
어떻게 하다 보니까 되더라고요
그림판에 기능이 다 있었는데 지금까지 모르고 있다가 이것저것 눌러보니까 저런 게 되더라고요 ㅎㅎ;;;
          
뚜리뚜바 19-05-29 10:35
   
컥... 포토샵이 아니라 그림판을 마스터 하고 계셨군요.. 역시 파고파면 안될게 없다더니 ㄷㄷ 대단하십니다
6시내고환 19-05-29 11:46
   
우와...글로만 보다가 지도로 친절하게 표시해주셔서 이해가 잘 되네요 감사하게 정독하고가요
     
감방친구 19-05-29 20:49
   
예, 고맙습니다 ㅎㅎ
야요이 19-05-29 14:11
   
고조선언어와 삼국어 언어 관해서 지도를 한번 만들어서 올려주시면 어떻겠습니까??
     
mymiky 19-05-29 17:59
   
언어 지도는 어렵죠..

당시.. 언어가 어떤 발음이였는지? 들어본 사람이 없으니
현대인들은 알수 없습니다.

아마도... 교착어에.. 주어+목적어+동사 형태이긴 했겠지만..
incombat 19-05-31 19:16
   
블로그를 개설하셨군요. 축하드립니다.
     
감방친구 19-05-31 21:27
   
고맙습니다 ㅎㅎ
 
 
Total 17,60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175 [기타] 이번 무역분쟁이 딱 임진왜란 날 때였다. (1) 도다리 07-10 2383
17174 [한국사] 사라진 우리의 소.jpg (24) 소유자™ 07-10 3884
17173 [기타] 장차 일본 난민 수용에 대해서 (23) 감방친구 07-10 3127
17172 [한국사] 일본 육군대장을 독살시킨 독립 투사.jpg (6) 소유자™ 07-10 2555
17171 [한국사] 저의 사관인데...어떻게 보시는지 궁금합니다. (21) 북창 07-10 1791
17170 [기타] 아시아 민심의 판도는 일베와 일뽕이 결정 (2) 도다리 07-09 3158
17169 [한국사] 조선 노예제 주장 이영훈 유투브에서 나왔다. (1) 냉각수 07-08 1727
17168 [한국사] 조선시대 노비와 에도시대 왜의 평민 (1) 행복찾기 07-07 2121
17167 [한국사] 조선사회는 전체 인구의 30~40%가 노비였는가? (4) 국산아몬드 07-07 1898
17166 [세계사] 노예의 시초 (17) 상식4 07-06 1784
17165 [한국사] 발해 ㅡ 사서 기록을 통한 홀한성 위치 접근 (9) 감방친구 07-06 1495
17164 [한국사] 변절하고 일본인이 되길 자처한 친일파 10인 (1) BTSv 07-05 2109
17163 [한국사] 발해 ㅡ 혼동강(混同江)과 속말수(粟末水), 그리고 홀… (2) 감방친구 07-05 969
17162 [한국사] 두 곳의 기록중 하나는 착오일 터, 어느 곳이 착오인… (2) 파이브텐 07-05 860
17161 [한국사] 발해 ㅡ 천문령(天門嶺)과 동모산(東牟山) 3 감방친구 07-05 914
17160 [한국사] 일본서기 안의 한국어 어머니 나무 그리고 고고학 (1) 풍림화산투 07-04 1617
17159 [한국사] 발해 ㅡ 천문령(天門嶺)과 동모산(東牟山) 2 감방친구 07-04 1186
17158 [기타] 흔한 어그로에 일일이 어그로 끌려서 화도 못내고 답… (3) 상식4 07-02 1001
17157 [한국사] 노예제 왕국이었던 조선 (42) 멸망의징조 07-02 3244
17156 [한국사] 조선의 칼 문화재 (6) 쿤신햄돌 07-02 2509
17155 [한국사] 근대 서양인 랜도어가 본 조선인의 외모 (3) 쿤신햄돌 07-02 2404
17154 [한국사] 일제강점기 일본인들의 조선인 차별 사례(3) Attender 07-02 762
17153 [한국사] 발해 ㅡ 천문령(天門嶺)과 동모산(東牟山) 1 (1) 감방친구 07-02 1045
17152 [한국사] 辰에 대한 자연적인 추론 (4) Player 07-02 750
17151 [한국사] 차자표기법으로 풀어본 임나와 기타 지명의 위치 추… (12) 솔로몬축구 07-01 956
17150 [한국사] 조선은 지조없는 여자였다...함석헌! (4) 냉각수 07-01 1302
17149 [한국사] 임진왜란 초기 조선이 털린 진짜 이유들 (영상) (8) 무한성장맨 07-01 2155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