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5-21 11:41
[기타] 며칠 전에 역사 블로그를 개설했습니다
 글쓴이 : 감방친구
조회 : 1,223  

우선 가생이에 그동안 게시해 온 글을 분류해서 백업하고 있습니다.
백업하는 작업만 해도 보통 일이 아니군요
이제 겨우 10% 남짓 백업을 진행했습니다


블로그 상단과 프로필 이미지도 그림판을 사용하여 가볍게 만들어봤습니다
무쿠리는 예전부터 생각해 온 이름인데 이미 누군가 mukuri 라는 아이디를 사용하고 있더군요
그래서 고구려(뿐만 아니라 부여, 백제, 신라 등) 고유의 조우관을 연상케 하는 V 를 U 대신 넣어서 mvkuri 라고 아이디를 만들었습니다

아래 사진은 조금 전에 배너 삼아 만들어 본 것인데 조금 어색하네요
logo_s_01.png

시대와 주제별로 제가 직접 분석, 고찰해서 쓴 연구물들을 카테고리에 나눠서 게시를 하면 저뿐만 아니라 역사를 탐문하는 분들께도 유용한 자료가 되리라 확신합니다

백업 작업이 완료되면

보다 심화된, 또한 독자친화적인 역사글 쓰기를 블로그를 기반으로 하고자 합니다. 그리고 유튜브 채널을 개설하여 영어권 유저를 대상으로 역사 바로 알리기 운동을 실시할 계획입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감방친구 19-05-21 11:47
   
::The resonance of history
https://blog.naver.com/mvkuri
Attender 19-05-21 11:50
   
감방친구님, 저번에 들렸을때 조언 감사드립니다 ㅎㅎㅎㅎㅎ;
     
감방친구 19-05-21 12:01
   
별말씀을요 ㅎㅎ
뚜리뚜바 19-05-21 12:14
   
오오 괜찮은데요? 깔끔한데? 블로그가 어떤 성격인지 파악이 되는게 우선이니 욕심보다는 이렇게 깔끔하게 가는거 전 좋은거 같습니다 ㅋ

그리고 역사 블로그 특성상 글이 많기 때문에 글 크기나 눈에 피로가 덜한 폰트를 글쓰시면서 실험해보는 것도 좋을거 같습니다.
     
감방친구 19-05-21 23:11
   
고맙습니다
폰트까지는 생각을 못 했네요 ;;
Korisent 19-05-21 18:06
   
상당히 좋네요. 수고하셨습니다.
     
감방친구 19-05-21 23:11
   
고맙습니다 ㅎㅎ
뉴딩턴 19-05-21 20:42
   
고구려 백제와 신라 사신들 양직공도 나오는 사람들 넣으면 어떨까요?
     
감방친구 19-05-21 23:13
   
고구려를 좋아하여 고구려를 가리키는 말인 무쿠리와 조우관을 쓴, 고구려 고분벽화 인물상을 프로필로 삼았습니다
 
 
Total 17,61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127 [세계사] 대동강유역 ~ 세밀 청동공예품 中문명보다 1000년앞서 (7) 러키가이 06-26 1610
17126 [한국사] 발해 ㅡ 구국(舊國)과 고향(故鄉), 계루(桂婁)의 교차… (17) 감방친구 06-26 1137
17125 [기타] 국가기록원이 공개한 6.25 한국전쟁 사진 관심병자 06-25 1390
17124 [한국사] 펌)일제강점기 일본인들의 조선인 차별 사례(2) Attender 06-25 1074
17123 [한국사] 펌) 일제강점기 일본인들의 조선인 차별 사례(1) (1) Attender 06-25 1038
17122 [한국사] 발해 ㅡ 구국(舊國)과 현주(顯州)를 중심하여 본 홀한… (2) 감방친구 06-25 745
17121 [세계사] 100년전 사람들의 생활지혜 18가지 방법....jpg Attender 06-25 1212
17120 [한국사] 조선이 무슨뜻인가요? (59) 이든윤 06-25 2218
17119 [한국사] 발해 ㅡ 서기 926년, 함락 전황(戰況)을 중심으로 본 … (3) 감방친구 06-25 1281
17118 [북한] 김종대 "김정은, 하노이 노딜 후 눈물까지 흘렸다더… (2) 뻥독이 06-24 1256
17117 [일본] 오랫동안 이어져온 일본의 주작들.jpg (2) Attender 06-23 3087
17116 [한국사] 조선시대 실학자가 단것때문에 친구에게 징징댔던 … (3) Attender 06-23 1385
17115 [기타] 국문학사의 대발견을 전공자에게 드립니다. 열공화이팅 06-22 1282
17114 [한국사] 조선시대에도 음식 배달이 있었다!!?? (2) Attender 06-22 1356
17113 [한국사] 펌)조선시대 은 추출법과 일본 이야기.jpg (18) Attender 06-22 1962
17112 [한국사] 가야의 어원에 대한 단상 (9) 백운 06-21 2043
17111 [한국사] 샹그릴라는 아스달(阿斯達)이다. (2) 백운 06-21 1395
17110 [북한] 한 어린 탈북자의 솔직한 이야기, 질문'답 (1) 뻥독이 06-21 2092
17109 [중국] 중국 공산당 한족창녀 위구르남자들에게 수출해 성… (13) 창공 06-20 5313
17108 [기타] IMF 이전의 한국 / IMF음모론 (18) 관심병자 06-19 3190
17107 [한국사] 한국 독립의 힘 (1) 피닉 06-19 1930
17106 [한국사] [분노주의!!!!!!] 왜구들의 한국 역사인식의 현실......j (9) Attender 06-18 3249
17105 [기타] 목숨을 바쳐 왕자를 구한 신라의 충신 박제상 관심병자 06-18 1321
17104 [한국사] 1700년대 중국의 가오리빵즈 기록 (18) Irene 06-18 3898
17103 [한국사] "가오리빵즈"의 의미 - 유물, 기록과 추정 (8) 북문 06-17 2846
17102 [한국사] 1961년 북한 환빠 리지린과 중국 고사변학파 고힐강의… (11) 풍림화산투 06-17 1822
17101 [한국사] 살수대첩에 관해서 질문을 드릴까 합니다 (7) Attender 06-17 1180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