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5-15 21:21
[기타] 역사에 만약은 없는데 정말 이러면 어찌 되었을까요?
 글쓴이 : 아돌프
조회 : 1,075  



일본이 세계 2차 대전때 미국을 공격 안하고 만주랑 중국만 먹는다고 했다면

우리의 역사는 어찌 되었을까요?


어찌보면 일본 놈들이 미국을 공격해 주는 바람에 우리도 독립했는데


만약에 끝까지 해방 안되고 ㅡㅡ 일본 손아귀 있었다면

우리는 오키나와처럼 언어도 글짜도 문화도 다 살아지고

오키나와처럼 되었을까요?


정말 생각만해도 끔찍한데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요요마 19-05-15 22:36
   
그런 섬뜩하고 안좋은 상상보다 이런 상상은 어떨까요?

'임진왜란 때 이순신 장군이 돌아가시지 않았고
 승전 이후에 백성들이 모두 들고 일어나서
 무능한 선조와 당쟁을 일삼던 썩은 관리들을 죄다 응징하여
 
 선조는 형식상의 국왕으로, 이순신은 영의정이자 나라의 모든 권력을 쥐는
 총리와 같은 신분으로 입헌군주제의 형태로 임진왜란 이후의 조선이
 발전해 왔다면~~' 

이라는 상상은 어떨까요?

유럽과 미국의 무역상들을 받아들여 서구의 신문물을 일본보다 더 빨리 접하고
우리것으로 받아들이며 익혀

제도는 유교 사상의 흔적은 남았으되 영국이나 프랑스 정도의 민주주의가
뿌리내리며 신분제도가 혁파되었다면,

그리고 서구의 기술과 우리의 기술이 합쳐진
뛰어난 군사장비들(예; 거북선 + 서구문명의 기술  = '획기적으로 발전된 거북선?) 을
갖춰서 감히 일본 나부랑이나 짱개(중국) 그리고 로스케(러시아) 따위가
넘볼수 없는 탄탄한 국력을 가진 아시아 최강의 국가로 거듭났다면,

그랬다면......

 위의 원문에서했던 섬뜩하고 안좋은 상상보다는 조금이라도 더 나은 상상일듯 하네요.

태클은 아니고요
굳이 상상으로라도 쪽바리 쓰레기들 따위에게 나라와 국민이 유린당하는 것은
정말 싫군요.
쿤신햄돌 19-05-15 22:49
   
그대로 갔으면 지금의 일본이 없었겠죠
광복군이 전쟁준비 중이여서
어떻게 되고 그런게 없음
감방친구 19-05-15 23:13
   
저는 세조의 쿠테타가 없었다면ㅡ
이거를 가정하면 흥미롭더군요
쉿뜨 19-05-16 10:52
   
태평양전쟁은 없다치더라도...

유럽전쟁은 있어서...


예측하기 쉽지 않습니다.

진주만이 없었다면, 일본과 미국의 관계는 적당한 선에서 타협했을 가능성이 매우 높습니다. 진주만 전 까지는 미,일이 그렇게 나쁜 관계도 아니었고요.


소련 때문에 일본이 중국을 다 먹기는 쉬운일이 아니었을 거라고 보고...

유럽 전쟁 이후에 미국은 몰라도 소련은 왔을 가능성이 높죠.


소련 vs 미일 연합군 전쟁이 있을 가능성도 조금 있다고 보고요. 전쟁이 아니면 유럽전쟁에 지친 소련이나 미국이 중국하고 한반도 일부를 양보 하는 선에서 타협을 했을 가능성도 있죠.

확실한건 이후에 독립하든 독립하지 않던 식민지 역사는 길어졌을 가능성이 높고, 독립했다 하더라도 일본 영향력이 아주 많이 남았을 겁니다.

대만이 50년인가 그렇죠?

이건 태어나서 일본인 죽을 때도 일본인으로 죽었을 가능성이 상당히 높다는 겁니다. 인생을 대만인으로 산게 아니라 일본인으로 산거죠.

이거보다 길었을지 모르고, 독립 후에도 굉장한 어려움으로 남았을 겁니다.


그리고 종국에는 소련, 중국 vs 미국, 일본 사이에서의 완충지대로 존재했을 가능성도 있고요.
 
 
Total 19,45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40915
2176 [기타] 몽골기병 전술 (1) 관심병자 07-16 1091
2175 [한국사] 중화인민공화국의 관점으로 보는 요서(遼西)의 위치. 현조 09-09 1091
2174 [한국사] 낙랑군 치소와 고려 서경 (6) 감방친구 02-17 1091
2173 [한국사] 대한민국의 정통성이란 (17) 코스모르 04-13 1091
2172 [한국사] 21세기 대한민국에서 출간금지 조치가 말이 됩니까 (2) 감방친구 09-09 1091
2171 [기타] 지금 동아게에서 어그로 끄는 인간의 블로그 근황.jpg (2) 워해머 10-18 1091
2170 [한국사] 임진왜란의 엄청난 은인이였던, 조선덕후 명나라 황… (23) 예왕지인 11-07 1091
2169 [한국사] 고구려가 유주를 점령했던적도 있지않나요? (6) Marauder 06-01 1090
2168 [한국사] 우리가 일제가 채워놓은 족쇄를 벗어나지 못하는 이… 스리랑 06-07 1090
2167 [한국사] 노론·친일파 세상과 박노자, 한겨레 (6) 마누시아 06-25 1090
2166 [기타] 주류 사학에서 내놓았던 무리수 (5) 관심병자 12-24 1090
2165 [한국사] 고건무가 연개소문만 못한 이유 (5) 위구르 03-15 1090
2164 [기타] 한고제 어진 (1) 존테러 04-09 1090
2163 [한국사] 중국 네티즌 "중추절에 웬 송편?" 한국애니메이션에 … (6) 감방친구 03-12 1090
2162 [한국사] 그냥 지우겠습니다... (4) Marauder 06-02 1089
2161 [한국사] 우리나라 고대건축에 대해서 알고싶으시다면.. (1) 월하정인 03-25 1089
2160 [한국사] 아,창원에서 과거 가야의전성기유적이 발굴됨.news 곧은옷깃 09-28 1089
2159 [한국사] 주몽의 어원 고찰: 추모는 단군과 어원이 같다. (2) 보리스진 12-11 1089
2158 [한국사] 대한은 성상제[HOLLY GOD]의 나라다. 대왕대비, 대비, 왕… (2) 텬도대한 06-13 1088
2157 [기타] 밑에 사진 답공개 고프다 08-19 1088
2156 [한국사] 1000 vs 18000 (3) 레스토랑스 11-04 1088
2155 [한국사] 류큐 (9) history2 02-22 1088
2154 [한국사] 신라는 삼국을 통일했다고 보기 어렵지 않나요? (27) 쇠고기 03-31 1088
2153 [북한] 김정은이 받은 선물 목록을 보니...금술잔,비단,낙타… (1) 돌통 05-14 1088
2152 [북한] 김일성은 '가짜'도, '원흉'도 아니다.? (2) 돌통 06-22 1088
2151 [한국사] 조선시대 맛 칼럼니스트 설민석 05-26 1087
2150 [기타] 솔직히 예전에는 재야사학=환단고기빠 인줄 알았어… (4) 탈레스 06-21 1087
 <  641  642  643  644  645  646  647  648  649  65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