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5-15 12:34
[한국사] 위서(魏書)에 기록된 요양의 위치
 글쓴이 : 영종햇살
조회 : 441  

중국의 요녕성에 요양이라는 지명이 있는데 역사적으로 중요한 지명입니다.

하지만 중국 사서에  '요양'이 산서성에 있었다는 기록이 있습니다.


1.위서(魏書)에 기록된 요양의 위치.

 https://zh.wikisource.org/wiki/魏書/卷106上#并州


가.위서에 '병주(并州) 낙평군에 요양현과 요양성이 있다'는 기록이 있는데

     이 병주의 위치가 산서성에 있었다는 사실입니다.

나.왜냐하면 병주에는 태원군(太原郡), 상당군(上黨郡), 향군(鄉郡),낙평군(樂平郡),양원군(襄垣郡)5개 군이 있는데, 이 지역은 산서성 중부 지역으로 

 낙평군에 속한 요양(遼陽)당연히 산서성에 있었다고 봐야한다.


다.태원(太原)은 현재 산서성(山西省)의 성도(省都)이며 옛 이름은 

    진양(晉陽)이었다.


라.상당군은 산서성에 있는 심수가 발원하는 곳이니 당연히 산서성에 있는 

   지명이다.

   (수경주 9권: 沁水심수 出上黨涅縣謁戾山, 심수는 상당군 열현 알루산에서

나온다)


마.并州병주漢、晉治晉陽,晉末治臺壁,後治晉陽。皇始元年(북위 396년)平,                   仍置。 

한나라와 진나라 시기에 병주의 치소는 '진양晉陽'이었다.

진(晉)말에는 대벽에 치소를 두었다.

樂平郡낙평군後漢獻帝置,真君九年治太原,孝昌二年復,治沾城。
領縣三 戶一萬八千二百六十七  口六萬八千一百五十九
遼陽요양晉屬,真君九年併鄉,孝昌二年復。有黃澤嶺、
遼陽城요양성   
 요양현에는 황택령과 요양성이 있다.
樂平낙평晉屬,真君九年併沾,[49]孝昌二年復。有象山祠、沾嶺
八賦嶺。
    낙평현에는 상산사, 첨령, 팔부령이 있다.  
石艾석애前漢屬太原,後罷,[50]晉屬。
-----------------------------------------------

宋書卷九十七
列傳第五十七 作者:沈約 南朝梁

(宋書)는 488년남제(南濟) 무제(武帝)의 명을 받아 심약(沈約)이 편찬한 기전체 역사서

https://zh.wikisource.org/wiki/宋書/卷97#東夷

東夷[编辑]

東夷高句驪國,今治漢之遼東郡。동이 고구려국은 현재(5세기) 한의 요동군을 지배하고 있다.

高句驪王高璉,晉安帝義熙九年,遣長史高翼奉表獻赭白馬。고구려왕 고련(장수왕)이 413년

장사 고익을 파견하여 표를 올리고 적토마와 백마를 받쳤다.




송서의 기록에 의하면 5세기경에 고구려가 한나라 시기의 요동군을 지배하고 있다고 나옵니다.

한나라 시기에 요양은 요동군에 소속되어 있었습니다.

즉 5세기에 고구려는 요양이 위치한 산서성 중부 지역을 지배하고 있었다는 사실입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3,935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935 [한국사] [분노주의!!!!!!] 왜구들의 한국 역사인식의 현실......j (2) Attender 06-18 668
3934 [한국사] 1700년대 중국의 가오리빵즈 기록 (16) Irene 06-18 1872
3933 [한국사] "가오리빵즈"의 의미 - 유물, 기록과 추정 (8) 북문 06-17 1594
3932 [한국사] 1961년 북한 환빠 리지린과 중국 고사변학파 고힐강의… (8) 풍림화산투 06-17 1021
3931 [한국사] 살수대첩에 관해서 질문을 드릴까 합니다 (6) Attender 06-17 555
3930 [한국사] 한국 - 중국 - 일본 한자음 [ 사 ] 를 비교해보았습니… (7) 열공화이팅 06-14 1796
3929 [한국사] 자격미달 수원화성이 예외적으로 세계유산이 된 이… (1) 칼스가 06-14 1436
3928 [한국사] 세종이후 조선 농업생산력 (4) 파이브텐 06-14 1046
3927 [한국사] 영어 위키피디아에서 우리나라 곡옥이 일본 마가타… (3) aosldkr 06-13 878
3926 [한국사] 동아게에서 영화 예고편을 말하게 될줄이야 (1) 뚜리뚜바 06-13 479
3925 [한국사] 근세사 에도와 조선의 쌀생산량 말입니다. (32) 아스카라스 06-12 1244
3924 [한국사] 우리 강역사 왜곡의 뿌리 (4) 감방친구 06-12 949
3923 [한국사] 흠정만주원류고의 신라 문제 (4) 감방친구 06-09 1167
3922 [한국사] 식민사학(매국노사학)을 끝장내는 지름길 (14) 감방친구 06-08 1454
3921 [한국사] 유물과 상징 그리고 신화 그 두번째 ( 천부경의 고고… (5) 풍림화산투 06-07 652
3920 [한국사] 충격, 고려장의 기원 알고보니 일본.jpg (7) Attender 06-07 1526
3919 [한국사] "동아시아 침술, 한반도 북부 두만강 유역서 시작됐… (10) Attender 06-07 1438
3918 [한국사] 광개토대왕비문 신묘년조 (2) 파이브텐 06-06 1085
3917 [한국사] 한문 문법도 모르는 정인보 선생의 호태왕 비문 해석 (3) 풍림화산투 06-05 1540
3916 [한국사] 우리나라 유전자 이동경로를 생각해본다면... (34) IZOEN 06-04 1429
3915 [한국사] 야요인의 이동 경로와 쌀 기원 (11) 야요이 06-04 1047
3914 [한국사] 명나라 황제가 좋아한 조선 두부의 아이러니함.jpg (9) Attender 06-01 3118
3913 [한국사] 중국 분열에 대비해야 합니다 (30) 감방친구 05-31 3119
3912 [한국사] 또 터졌다' 충주서 백제 제련로 5기 추가 발견 (7) 뉴딩턴 05-31 3480
3911 [한국사] 의자왕의 어머니는 선화공주일까? 사택왕후일까? (1) 밝은노랑 05-30 1362
3910 [한국사] 단군 이야기의 삼위 태백은 알타이와 태백산을 말한… (7) 풍림화산투 05-30 988
3909 [한국사] 사극드라마 왜곡의 문제점 (5) revneer 05-30 882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