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5-08 01:39
[세계사] 동남아 주류 민족은 중국 남부 소수민족 후손입니다
 글쓴이 : Irene
조회 : 1,979  

태족(태국) 월족(베트남) 버마족(미얀마) 라오족
(라오스) 같은 중국 황하 이남에 살던 중국 소수
민족이 현재의 동남아 주류 민족의 조상입니다

이 민족들이 동남아에 정착한건 생각보다 오래
되지 않았습니다

동남아의 원주민은 말레이족 크메르족 같은
말레이계 민족이지만 중국 남부의 소수민족들이
한족에게 흡수당하고 밀려나다가 동남아로
진출하면서 말레이계 민족들을 제압하고 혼혈이
되면서 현재의 동남아 국가를 만들었죠

그리고 동남아가 지금이나 인구가 많지만
임진왜란 당시의 동남아 전체 인구는 일본과
비슷힌 정도였습니다

동남아는 당시까지 아시아에서도 변방이고
오지였죠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무좀발 19-05-08 09:25
   
동남아의 주력은 대홍수시절 곤명, 티벳등 고원지대에서
문명을 지키고 살아 남았던 족속들이
대홍수이후 인도차이나평야/해안 지대로 내려와 문명을 세운것.

간단히 생각해봐도 알수있는것.

우리는 파미르고원.. 천산산맥등에서 살아남은...
Korisent 19-05-08 10:05
   
듕궈족은요?
꼬마러브 19-05-08 16:45
   
사실 베트남의 역사는 우리보다 더 길 수도 있습니다. BC 2900년 경에 반랑국이 세워졌다는 기록이 있는데, 실제로 BC2000년대 초중반 청동기 유적들이 나오거든요.

도리어 베트남을 포함한 동남아에서 중원으로 사람들이 건너갔다고 보는 것이 맞을 겁니다.

태백산맥을 가로질러서 바로 중국 본토로 갈 수는 없으니까요.

역사의 계보를 따지면 동남아 - 한반도, 만주 - 중원 순일 겁니다. (일본 열도는 문명 밖)

후에 이 관계가 정반대로 역전됐다고 볼 수 있죠.

또한 한반도와 만주의 문명을 일으킨 것은 북방에서 넘어온 사람들이 아니라 그 곳의 토착민으로 보는 것이 타당할 겁니다.

이민족들이 토착민을 지배하는 구조는 중원에만 적용됩니다.
윈도우폰 19-05-08 17:33
   
양자강 이남이 중국으로 편입된 것은 한나라 이후로 보는 것이 맞겠지요?  춘추전국시대 양자강 이남 서쪽은 초(楚), 동쪽은 월(越)이었는데 이들은 땅의 경계가 넓었을 뿐이지 한족 중심의 제후국은 아니었습니다. 물론 제후야 주(周) 왕실의 친족이었어도요...

어쨌든 월나라 아래 있어 월남이라고 불리는 비엣족의 본거지는 현 베트남이 아니라 광동성 일대입니다. 여기가 중국에 완전히 편입되는 것은 기원후인 당나라의 안남도호부 설치 시기 때부터 보아야 합니다.

동남아는 동아시아 문화의 변방으로서가 아니라 인도 문화권으로 봐야 하지요. 10세기 전후 크메르만 해도 제국을 형성할 정도로 막강한 국가였으니까요.
Irene 19-05-09 04:36
   
원래 인도 차이나 반도 민족은 크메르족 같은 말레이인종
으로 인도 문명의 영향을 받았죠..
현재의 인도 차이나 반도 민족과 원래 인도 차이나 반도
민족은 다릅니다.
Korisent 19-05-09 17:43
   
결국엔 듕궈똥족이 동남아 조상 인가요?
 
 
Total 18,71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공지] 게시물 제목에 성적,욕설등 기재하지 마세요. (11) 가생이 08-20 11535
18198 [북한] (일제).독립운동이여.!! 07편 돌통 08-24 291
18197 [북한] (심화과정)한반도 현대사 정확한 팩트 08편 돌통 08-24 297
18196 [한국사] 우리 역사의 기원에 대한 대안적 논의 (3) 감방친구 08-24 778
18195 [한국사] 고대 해안선과 만주 내륙의 광대한 습지 감방친구 08-24 863
18194 [한국사] 나의 정체성을 찾기위한 미국 동포들의 열정 스리랑 08-23 458
18193 [한국사] 고조선의 고고학적 검토를 위한 연습 (6) 감방친구 08-23 835
18192 [한국사] 유왕성 유왕역 그리고 한나라 유성현 (4) 삼바 08-23 452
18191 [세계사] 기원전 2,300년 전 유적, 혹 고조선 문명? (7) 마리치 08-23 947
18190 [중국] 중국 한푸 프로젝트 예왕지인 08-23 1040
18189 [세계사] 세계인들이 생각하는 한중일 전통의복 이미지 (1) 예왕지인 08-23 951
18188 [기타] 과학으로 확인하는 내 혈통의 정체!feat.유전자검사 예왕지인 08-23 576
18187 [한국사] 왜의 신라 침략의 목적이 뭔가요? (7) 밑져야본전 08-22 675
18186 [한국사] 임진왜란하고 한국전쟁이 생각보다 닮은점이 많군요 (1) 삐릉 08-22 426
18185 [북한] (이승만시리즈) "비내리는 호남선"과 이승만 돌통 08-22 314
18184 [북한] (심화과정)한반도 현대사 정확한 팩트 07편 돌통 08-22 260
18183 [북한] (일제).독립운동이여.!! 06편 돌통 08-22 251
18182 [북한] 전문가들의 6.25전쟁의 정확한 평가.02편 돌통 08-22 265
18181 [한국사] 한국인의 정신속에 지금도 살아숨쉬는 일본의 잔재 (1) 스리랑 08-22 458
18180 [북한] (심화과정)한반도 현대사 정확한 팩트 06편 돌통 08-21 285
18179 [북한] (심화과정)한반도 현대사 정확한 팩트 05편 돌통 08-21 263
18178 [중국] 중국 역사채널인데.. 한국역사 다뤘는데 뭐라고 하는… (2) 예왕지인 08-21 1233
18177 [북한] 전문가들의 6.25전쟁의 정확한 평가.01편 (2) 돌통 08-21 432
18176 [한국사] 레고랜드 철회 중도유적지 보존 기자회견 커피는발암 08-20 575
18175 [중국] 중국넘들 한복에 대한 열등감이 대단하네 (2) 예왕지인 08-20 1590
18174 [북한] (심화).한반도의 현대사 팩트 04편 돌통 08-19 343
18173 [북한] (심화).한반도의 현대사 03편 돌통 08-19 297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