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5-07 12:22
[한국사] 경주 불국사보다 몇백년전에 이미 십자가가 나왔다?
 글쓴이 : 러키가이
조회 : 2,503  



역사가들

DNA 검사 등;;;

각종 연구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러키가이 19-05-07 12:33
   
기타 숭실대박물관 '돌십자가'와 '신라 성모마리아상'
Robin로빈 19-05-07 14:55
   
개독들이 유물 몇개를 확대해석하고 진짜 역사와 가자역사를 섞어놓아 무엇이 진실인지 알  수 없게 만들었구
나 ...혹세무민........오호통재라......
Korisent 19-05-07 17:30
   
ㅋㅋㅋㅋ 개독 정말 걱정입니다.
비좀와라 19-05-07 22:31
   
나도 개신교 신자지만 정말 이건 심하다...

원래 예수가 인도 정확히는 티벳에 와서 수행 하였다고 지금에 나오고 있는 중인데 무슨 도마? 지금도 집단수련 하는 것이 원래 불교의 영향이라는 것은 누구도 인정하는 것인데...

그리고 전에 이곳에서도 쓴 적이 있지만 산해경이나 기타 고대 동북아시아를 기록한 책에 은과 주의 전쟁 후에 은나라 사람들이 티벳으로 이주하고 이들이 다시 인도로 이주해서 불교를 만들었다고 나옴.

지금도 사용되는 티벳의 삼각기를 세라기라고 하는데 이는 주나라에서 은나라 사람들을 감시하기 위해서 어는 곳에 갈 때는 반드시 깃발을 들고 다니게 해서 감시하기 편할려고 만든 것을 아직도 사용하는 것임. 이 삼각기를 유럽에서도 사용하는 것을 볼 때 유럽에도 은나라 사람들이 많이 이주해 갔음을 알 수 있음.

애사당초 은나라와 주나라 사람 모두 다 한반도 / 만주 와 몽골에 살던 빗살무늬 토기인으로 우리의 조상 이거나 방계임. 은주 시대의 청동기는 빗살무늬토기의 청동변형이고 이 청동기 조차도 연해주의 주석이 없으면 만들지 못하고 청동기 발전단계를 삼단계로 나뉜다면 은주 시대의 청동기 마지막 단계로 은주의 사람들은 북쪽에서 내려온 사람들의 후손임.

이 들이 북쪽에서 내려오기 전에 이미 세계관이나 종교관과 기타 모든 것이 발생한 후라 소위 지금 우리가 말하는 중국(이들은 남만계로 묘족과 가까움)과 관계가 없음. 다시 말해서 홍산지역의 하가점층의 사람들의 일부가 내려간 것이라 추측됨.

이 홍산지역의 문화를 우 박사는 중국과 우리의 공통 역사라 하는데 그럼 We are the world니 모든 것이 공통이 것인가? 이게 중국의 논리인데...

그리고 지금도 중국의 천자의 나라라고 하는데 중국의 어떤 설화가 천손설화가 있나? 우리는 단군설화가 천손신화로 우리야 말로 천자의 나라임. 이러니 중뽕이거나 일뽕에 미친 인간들이 단군설화라면 입에 거품 물고 부정하지...

저 은나라 유민들이 티벳과 인도북부로 강제 이주 당하는데 이들을 감시하기 위해 보내진 사람들이 소위 주시자들로 이를 감監이라 부름. 성경에도 아브라함이 세라를 사라로 부르는 대목이 나오는데 이 대목을 지금도 알지 못해 횡설수설 하는데 세라라는 말이 노예라는 말이라는 것을 알면 이해가 되는 것임.

한 마디로 아브라함은 노예였던 아내를 동격으로 올린 것임. 그리고 사랑의 도피행을 하였던 것 같음.

신라를 감방에 있는 나라라 하는데 물론 한자는 틀리지만 한자의 속성이 발음이 같으면 같음 말임. 그러니깐 본시 신라는 은의 유민들이 살었단 국가로 간혹 가다가 주 나라에서 이들을 감시하기 위해서 감시자를 보내 것으로 보임.

그리고 위에서 말했듯이 은이나 주 모두 고조전의 속방국임.

결론 부처종족인 샤카족이 스키타이 계고 이들이 은나라 사람들의 후손으로 고조선계 인데 이 들이 후일에 고조선의 문화를 계승하여 불교를 만듬. 그리고 불교는 지금의 뱅골지방의 평등사상을 받아들여 지금의 인도의 힌두교 사상과도 조금 다름. 힌두교 사상은 유전자 K 집단의 사상임.

하여간 이러간 역사적인 유대 관계 속에 가야와 기독교의 연관 관계가 있는 것이지 무슨 도마?
 
 
Total 3,94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946 [한국사] 펌)일제강점기 일본인들의 조선인 차별 사례(2) Attender 06-25 235
3945 [한국사] 펌) 일제강점기 일본인들의 조선인 차별 사례(1) (1) Attender 06-25 208
3944 [한국사] 구국(舊國)과 현주(顯州)를 중심하여 본 발해 홀한성… (2) 감방친구 06-25 128
3943 [한국사] 조선이 무슨뜻인가요? (51) 이든윤 06-25 987
3942 [한국사] 서기 926년, 함락 전황(戰況)을 중심으로 본 발해 홀한… (3) 감방친구 06-25 591
3941 [한국사] 조선시대 실학자가 단것때문에 친구에게 징징댔던 … (3) Attender 06-23 834
3940 [한국사] 조선시대에도 음식 배달이 있었다!!?? (2) Attender 06-22 904
3939 [한국사] 펌)조선시대 은 추출법과 일본 이야기.jpg (18) Attender 06-22 1344
3938 [한국사] 가야의 어원에 대한 단상 (9) 백운 06-21 1326
3937 [한국사] 샹그릴라는 아스달(阿斯達)이다. (2) 백운 06-21 854
3936 [한국사] 한국 독립의 힘 (1) 피닉 06-19 1521
3935 [한국사] [분노주의!!!!!!] 왜구들의 한국 역사인식의 현실......j (9) Attender 06-18 2605
3934 [한국사] 1700년대 중국의 가오리빵즈 기록 (18) Irene 06-18 3081
3933 [한국사] "가오리빵즈"의 의미 - 유물, 기록과 추정 (8) 북문 06-17 2223
3932 [한국사] 1961년 북한 환빠 리지린과 중국 고사변학파 고힐강의… (11) 풍림화산투 06-17 1339
3931 [한국사] 살수대첩에 관해서 질문을 드릴까 합니다 (7) Attender 06-17 837
3930 [한국사] 한국 - 중국 - 일본 한자음 [ 사 ] 를 비교해보았습니… (7) 열공화이팅 06-14 2000
3929 [한국사] 자격미달 수원화성이 예외적으로 세계유산이 된 이… (1) 칼스가 06-14 1706
3928 [한국사] 세종이후 조선 농업생산력 (4) 파이브텐 06-14 1244
3927 [한국사] 영어 위키피디아에서 우리나라 곡옥이 일본 마가타… (3) aosldkr 06-13 1091
3926 [한국사] 동아게에서 영화 예고편을 말하게 될줄이야 (1) 뚜리뚜바 06-13 604
3925 [한국사] 근세사 에도와 조선의 쌀생산량 말입니다. (32) 아스카라스 06-12 1384
3924 [한국사] 우리 강역사 왜곡의 뿌리 (4) 감방친구 06-12 1068
3923 [한국사] 흠정만주원류고의 신라 문제 (4) 감방친구 06-09 1229
3922 [한국사] 식민사학(매국노사학)을 끝장내는 지름길 (14) 감방친구 06-08 1505
3921 [한국사] 유물과 상징 그리고 신화 그 두번째 ( 천부경의 고고… (5) 풍림화산투 06-07 685
3920 [한국사] 충격, 고려장의 기원 알고보니 일본.jpg (7) Attender 06-07 1577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