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4-30 09:32
[한국사] 요수(遼水) 연구 요약정리
 글쓴이 : 감방친구
조회 : 820  

1. 한서 지리지 & 수경
#대요수는 동남쪽으로 흘러 안시 서쪽에서 남쪽으로 바다로 들어가고 소요수는 요산에서 발원하여 서남쪽으로 흘러 대요수로 들어간다
1)대요수 ㅡ 현 대릉하
2)소요수 ㅡ 현 세하(시허강)

2ㅡ1. 수경주 & 한원 & 통전
#대요수는 서남쪽으로 흘러 안시 서쪽을 지나 바다로 들어가고 소요수는 말갈 서남산(또는 서남쪽 산)에서 발원하여 서남쪽으로 흘러 대요수로 들어간다
1)대요수 ㅡ 현 동요하~요하
2)소요수 ㅡ 현 혼하

2ㅡ2. 한원
#한원은 구체적으로 거란국 황수(현 시라무렌강)을 거명하며 황수와 요수가 만난다고 하여 현 동요하~요하를 요수로 기술하고 있으나 다음의 기술에서 현 요하와 상이한 묘사를 하고 있다
1) 강폭이 100여 보(150m)
ㅡ 현 요하는 강폭이 1km~2km 이상이며 우기 때에는 더 넓어진다
2) 요택이 요수의 양쪽에 있다
ㅡ 현 요하의 주변 늪지는 요하의 서쪽인 현 북진시, 신민시, 태안현 사이에 존재했다
ㅡ 현 요하 동쪽의 늪지는 명ㆍ청 시대에 현 요하, 혼하, 태자하가 자주 범람하며 형성된 것이다

2ㅡ3. 이세적이 648년 퇴각 당시에 건넌 요수
#이세적이 건넌 요수는 폭이 좁고 깊이가 무릎 아래의 작은 하천이었다

2ㅡ종합. 역도원의 수경주 이후에 왜곡된 요수
#역도원이 본래 대요수였던 현 대릉하를 백랑수로 비정하고 동남쪽으로 흐른다고 기술한 수경의 기록을 서남쪽으로 흐른다고 왜곡하면서 이후 사가들이 이를 비판 없이 받아적었다. 이로 인하여 관념상의 요수와 실제 요수에 차이가 생겼다
#즉 6세기 이후 중국지식인들이 수경주의 기록에 충실하면서 현 요하를 요수로 기술하였으나 실제 고구려와의 전쟁 경험으로서 접한 요수는 폭이 좁고 얕은 작은 강이었다
#고구려 서북 국경지대에서 이러한 강에 가까운 하천은 망우하, 세하 등 2곳으로 좁혀 볼 수 있다

3. 무경총요
1)대요수 ㅡ 현 요하
2)소요수 ㅡ 현 세하~대릉하

4. 947년 석중귀의 경로
#석중귀는 현주에서 철주로 이동하며 요수를 건너는데 이 요수는 현 요하로 봄이 합리적이다
#그러나 현 사평시 방면에 있던 황룡부가 최종 목적지이면서 왜 북동쪽인 심주로 가지 않고 동남쪽인 철주를 경유했는지는 따져볼 일이다

5. 요사 & 요사 지리지
1) 요사의 성종 이전의 본기에 등장하는 요하는 현 요하가 아닌 그 서쪽의 다른 강으로 볼 심증적 여지가 있으나 교차 분석이 불가능하다
2) 요사 지리지의 요하는 현 요하이다

6. 1125년 허황종의 경로
#송 선화 7년, 금 태종 즉위를 축하하는 사절단의 일원으로 허황종이 현주(현 북진시)에서 심주(현 심양시)로 이동하며 건넌 요하는 현 요하이다

7. 서긍의 고려도경
#고려도경에서 서긍은 648년 이세적의 요수 관련 기록을 제시하며 요수는 작은 강, 압록강은 큰 강이라고 적고 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아마르칸 19-05-01 18:48
   
좋은 정보네요.
 
 
Total 17,49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037 [다문화] 우리 조상이 베트남인이었다? (19) 야요이 05-26 1551
17036 [일본] 일본인의 기원 (Ethnic Origin of the Japanese) (18) 야요이 05-24 3284
17035 [기타] 태권도 잡설 (3) 감방친구 05-23 1757
17034 [세계사] 삼국 토탈워 리뷰 반응 (8) 야요이 05-23 3044
17033 [한국사] 동아시아사의 대부분은 사실 일본국의 개입이?! (13) 이구순 05-22 2315
17032 [기타] 조선 유학자들은 한사군의 위치를 어떻게 보았을까? (3) 관심병자 05-22 1577
17031 [기타] 박지원의 《열하일기(熱河日記)》를 통해서 본 한사… (1) 관심병자 05-22 959
17030 [한국사] 중국 서안의 거대한 한국 피라미드에 관한 사실 (1) 야요이 05-22 1615
17029 [한국사] 조선이 만주를 지배한 것은 사실일까? (1) 야요이 05-22 1236
17028 [세계사] 홍산문화(紅山文化) 총정리 - 홍산문화 연구사(硏究… (1) 야요이 05-22 719
17027 [한국사] [사이비 유사역사학] 환국(桓國) 의 유적은 없다 (2) 야요이 05-22 622
17026 [세계사] 동북아 역사 컨트리볼 (10) Stormrage 05-21 1156
17025 [일본] 일본인은 절대 알수 없는 " 단어 일본"의 깊은 뜻 (6) 풍림화산투 05-21 2290
17024 [기타] 며칠 전에 역사 블로그를 개설했습니다 (9) 감방친구 05-21 1182
17023 [중국] 중국이라는 나라의 정체성은 코메디 그 자체 (9) wstch 05-21 1857
17022 [세계사] 어디에서 와서 어디로 가는가... (1) 가이눈팅 05-20 850
17021 [세계사] 짱골라가 만든 영화 정복의 신 징기즈칸 ㅋㅋㅋㅋ (10) 야요이 05-19 2688
17020 [기타] 저의 글 올리기에 대해서 양해 부탁드립니다. (3) 풍림화산투 05-18 776
17019 [한국사] 일본의 우경화를 예언했던 서양인 한국 고대사 연구… (2) 풍림화산투 05-18 2514
17018 [한국사] 중국인 천지로 장악된 Historum 사이트 (2) 야요이 05-18 1907
17017 [한국사] 해외중국인들이 혐한을 하는 이유 (6) 야요이 05-18 2488
17016 [한국사] 해외 역사 사이트에서.. 한국을 중국 속국이라 주장… (15) mymiky 05-17 2361
17015 [한국사] 한민족 뿌리는 이주 농사꾼”유전적 연구로 근거 찾… (11) 야요이 05-17 1416
17014 [기타] 일본이 발표한 일본인의 기원 2 (5) 쿤신햄돌 05-16 2869
17013 [기타] 일본이 발표한 일본인의 기원 쿤신햄돌 05-16 2093
17012 [세계사] 한반도 빙하기 인류 동아시아 문명 창조하다 (18) 러키가이 05-16 1807
17011 [일본] 일본 왕실과 귀족이 숟가락을 사용한다는 자료가 있… (43) 아스카라스 05-15 2738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