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4-05 12:12
[기타] 백제와 신라에 대해 글을 쓸 때
 글쓴이 : 벚꽃
조회 : 1,953  

제일 짜증 나는 부류의 사람들이 있습니다. 삼국 시대의 나라들을 현재 대한민국 지역에 대입시켜 말도 안 되는 비교를 하는 사람들.

어제 잡담 게시판에 대야성 함락 때의 죽죽이라는 신라 인물에 대한 글을 올렸었는데 어떤 분이 영호남 갈등 일으키려는 목적으로 글을 썼냐고 뭐라고 하시더라고요.

참으로 기가 막히고 암에 걸릴 것 같은 상황에서 그분에게 혼자서 상상의 나래를 펼치지 말고 술 드셨으면 곱게 주무시라고 했지만 댓글이 엄청나게 길어질 때까지 저를 몰아세우더라고요.

한 마디로 정치병 말기 환자들이죠. 게다가 역사적 지식수준도 바닥이라 백제를 호남에 비교해서 영호남 갈등을 조장한다고 뭐라고 하질 않나.

얕은 지식으로 과거에 존재했던 조상 나라들을 현대의 정치와 지역에 연관 지어서 사람 암 걸리게 만드는 부류들. 볼 때마다 정말 실시간으로 암세포가 퍼지는 느낌입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패닉호랭이 19-04-05 16:01
   
외교는 원교근공이 기본이죠.
원래 형제간에는 더 치열하게 싸웁니다.
왕자의 난이 괜히 있는게 아니죠...
     
버섹 19-04-05 17:43
   
난독증인가요?
본문을 이해를 못하신듯...
아비요 19-04-05 18:44
   
사실 영호남 말할때 나오는 신라 백제는 신라말기의 후백제와 망하기 직전의 신라를 말하는데..ㅎㅎ 상당수 사람들이 삼국시대 신라백제인줄 알더군요. 그리고 솔직히 과거 그 시절과 지금의 영호남 갈등이 관련이 있을 가능성도 없죠. 고려에서 후백제 때문에 호남 차별한거 정도일까.. 근데 고려는 경상도가 아닌디..
     
벚꽃 19-04-05 19:43
   
제가 잡담 게시판에 올렸던 죽죽 이야기는 삼국 시대에 해당하는데 영호남 갈등 조장 어쩌고 하더군요. 암 걸릴 것 같더라고요 ㅎㅎ

설사 백제가 호남을 위시한 국가였다고 한들 그게 현재의 영호남 갈등과 무슨 관련이 있다고 정치병 환자들은 저렇게 정신병스러운 발언만 해대는지 참.
막걸리한잔 19-04-05 21:38
   
고려가 호남을 차별했다는건 가장 왜곡이 심한겁니다..
기록에 호남이란 말은 단하나도 안나옵니다..
그 근거가 훈요십조에 차현이남 공주강외 라는 부분인데..
차현 이남은 차령이남이고.. 공주강외는 외자는 위라는 뜻으로도 사용됨으로 이남과 그뒤에는 외가 위라는 뜻으로 해석해야 맞는 해석이 됩니다..
그리고 왕건의 역대 최대위기는 바로 충청도의 반란사건을 비롯해서 공주 부여계들과 관계가 좋지 못했었습니다..
당연히 차현이남 공주강외는 차령과 금강 사이를 이르는 말인데 이걸 일제때 호남정벌론으로 일본인들이 이용해서 호남을 약탈한겁니다..
솔로몬축구 19-04-06 00:12
   
영호남 갈등은 모르겠으나 경상도 출신 사람들은 신라에 대한 자부심이 대단해서 나머지 두 나라를 깎아내리는 경향이 있음
김해김씨 영향도 있고 인근 지역 교수들 교사들에게 교육을 받은 영향도 있을거고
너무 뭐라하진 마세요 오랜 경험담임
뭐꼬이떡밥 19-04-06 02:15
   
경상도 사람 신라천년 어쩌고 지꺼리는 거 들으면 개똥같은 소리 그만 지꺼리라고 소리치고 싶어 미치겠음.
아스카라스 19-05-03 16:03
   
심지어 전라도는 백제의 주요지역이 아니었고, 백제 초기까지 마한의 땅 아니었나요? 백제가 지금의 전라도, 그 당시 마한땅을 먹고자 해도 마한인들이나 마한왕이 워낙 강경해서 애를 먹었었다던데.
마한이 삼한시대의 짱이었죠? 진한 변한이 마한에 조공하고, 신라는 초기에 마한이 조공하러 오라고 했고.
백제는 경기 충청의 나라였어요. 싸움을 붙일라면 충청도랑 경상도를 붙여야지 무슨 전라도가 백제땅이었다면서
 
 
Total 17,51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997 [기타] 시티팝과 고려인 (8) 감방친구 05-12 2119
16996 [기타] 한국어 생태계에서 만연하는 일본어 직역체 문제의 … (16) 감방친구 05-10 2798
16995 [기타] 흑치국과 주유국 무언가를 암시하는 힌트 나라 위치 … (2) 뉴딩턴 05-09 1775
16994 [기타] 임진왜란보다 참혹했던 사건 조선 경신 대기근 관심병자 05-09 2803
16993 [일본] 존 카터 코벨 3부 진실게임 북한학자 김석형과 존 카… (5) 풍림화산투 05-08 1727
16992 [기타] 어스 (6) 유일구화 05-08 1113
16991 [세계사] 동남아 주류 민족은 중국 남부 소수민족 후손입니다 (6) Irene 05-08 1771
16990 [한국사] 경주 불국사보다 몇백년전에 이미 십자가가 나왔다? (4) 러키가이 05-07 2678
16989 [한국사] 경주 불국사에 십자가가 나왔다? (17) 풍림화산투 05-06 3490
16988 [한국사] 한국인의 조상이 베트남인이라는 주장에 대한 반론 (14) 백운 05-06 3278
16987 [기타] 한국인의 조상은 동남아에서 왔다. (1) 상식4 05-05 1435
16986 [한국사] “한국인 조상 동남아서 왔다” (2009년도 기사) (19) 야요이 05-05 2397
16985 [한국사] 옛날 한국인 얼굴.한국인 조상은 동남아인 (10) 야요이 05-05 2146
16984 [한국사] <훈민정음> 창제원리 ㅡ 이런 사람도 다 있네 (4) 감방친구 05-04 1526
16983 [한국사] 대륙 신라 = 초기 신라 인종은 중국 양자강 중국 남부… (16) 야요이 05-04 1873
16982 [한국사] 악마의 동굴인과 한국인, 그리고 베트남인 (6) 감방친구 05-04 1891
16981 [한국사] 유튜브에는 이상한사람들이 참 많은거 같습니다;;;; (6) Attender 05-04 1062
16980 [한국사] 한국인과 베트남·대만인 유전적 조상 거의 같다 (13) 야요이 05-04 1488
16979 [한국사] 백제 금동대향로 (1) BTSv 05-03 1538
16978 [세계사] 한국사나 동서고금에 뛰어난 노장, 노병이 누가 있을… (5) 아스카라스 05-03 1097
16977 [한국사] 수메르와 우리나라 - 교착어인 우리 말과 수메르 말, … (6) 야요이 05-03 1573
16976 [다문화] 러시아 다문화로 민족을 개조하자! (16) 냉각수 05-03 1641
16975 [일본] 코벨 2부 , 일본 고대 왕조는 한국 부여 기마족이 수… (11) 풍림화산투 05-02 2066
16974 [한국사] [한국-왜구 역사의 연결고리를 찾아나선 존 카터 코… (7) Attender 05-02 1313
16973 [한국사] 백제 유물을 싹다 쌔벼간 일본놈.jpg (7) Attender 05-02 2724
16972 [한국사] 거란 심주(沈州)의 위치와 이치 문제 (4) 감방친구 05-02 976
16971 [중국] 중국을 듕궉이라 불러야 한다 (20) Korisent 04-30 2345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