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4-05 05:58
[일본] 이순신을 신(神)으로 받든 메이지 일본인들
 글쓴이 : 스쿨즈건0
조회 : 2,140  


이순신을 신(神)으로 받든 메이지 일본인들.







"내가 평생을 두고 경모하는 바다의 장수는 조선의 이순신이다. 세계적 명장인 넬슨도 인격이나 창의적 천재성에서 도저히 이순신 장군에 필적할 수 없다." "후세의 누군가 이순신을 위해 붓을 쥐게 된다면 조선의 운명은 이순신 덕분에 회복될 수 있었음을 기록해야 할 것이다."


충무공 이순신을 마치 신처럼 존경한 이들은 과연 누구일까? 뜻밖으로 들리겠지만 메이지시대 일본의 학자와 관리였다. 그에 대한 찬사가 일본인의 붓끝에서 먼저 나왔다는 사실이 신기하다. 일본군과 악전고투하며 싸우는 이순신을 선조는 오히려 시기하며 죽이려 했다. 이순신은 백의종군이라는 치욕을 감내해야 했고, 죽어서도 온당한 대우를 받지 못했다.



이런 이순신을 일본인들이 먼저 역사적으로 평가하고 책자 등의 기록으로 남겨 이채롭다. 일본의 대표적 전쟁사 연구자였던 사토 데쓰타로(佐藤鐵太郞·1866~1942), 외무성 관리 오다기리 마스노스케의 필명으로 보이는 세키코세이(惜香生), 일본 해군의 교관이자 문필가였던 오가사와라 나가나리(小笠原長生·1867~1958)가 바로 그 주역이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3&oid=001&aid=0010739887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스쿨즈건0 19-04-05 05:58
   
 
 
Total 17,49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981 [한국사] 유튜브에는 이상한사람들이 참 많은거 같습니다;;;; (6) Attender 05-04 1047
16980 [한국사] 한국인과 베트남·대만인 유전적 조상 거의 같다 (13) 야요이 05-04 1480
16979 [한국사] 백제 금동대향로 (1) BTSv 05-03 1537
16978 [세계사] 한국사나 동서고금에 뛰어난 노장, 노병이 누가 있을… (5) 아스카라스 05-03 1094
16977 [한국사] 수메르와 우리나라 - 교착어인 우리 말과 수메르 말, … (6) 야요이 05-03 1570
16976 [다문화] 러시아 다문화로 민족을 개조하자! (16) 냉각수 05-03 1637
16975 [일본] 코벨 2부 , 일본 고대 왕조는 한국 부여 기마족이 수… (11) 풍림화산투 05-02 2060
16974 [한국사] [한국-왜구 역사의 연결고리를 찾아나선 존 카터 코… (7) Attender 05-02 1298
16973 [한국사] 백제 유물을 싹다 쌔벼간 일본놈.jpg (7) Attender 05-02 2712
16972 [한국사] 거란 심주(沈州)의 위치와 이치 문제 (4) 감방친구 05-02 969
16971 [중국] 중국을 듕궉이라 불러야 한다 (20) Korisent 04-30 2340
16970 [한국사] 미실 (3) BTSv 04-30 849
16969 [한국사] 요수(遼水) 연구 요약정리 (1) 감방친구 04-30 814
16968 [일본] 일제가 김해김씨 족보를 두려워한 이유는? (2) 풍림화산투 04-29 2866
16967 [한국사] 연개소문은 양만춘을 정말 죽이려 했을까? (3) 밝은노랑 04-29 1894
16966 [한국사] 요수(遼水) 연구 초(礎) 三 (1) 감방친구 04-29 795
16965 [한국사] 초근대사!!! (6) 피의숙청 04-29 720
16964 [기타] 일제에 의해 조작된 백제의 왕도 '부여' (2) 관심병자 04-28 2051
16963 [한국사] [단독]만주 고구려 성터에서 고구려비석편 발견됐다 (4) Attender 04-28 1650
16962 [한국사] 고대 국어 추정 복원 (16) BTSv 04-26 3052
16961 [일본] 1982년 30년 후의 일본 우경화를 예견했던 한국거주 서… (2) 풍림화산투 04-26 1612
16960 [기타] 명나라 요동총병 이성량(李成梁)의 혈통분석 (9) 관심병자 04-26 1648
16959 [일본] 일본 축구팀이 고구려 깃발을 사용하는 사연 (4) 풍림화산투 04-25 3605
16958 [한국사] 요수(遼水) 연구 초(礎) 二 (1) 감방친구 04-25 857
16957 [한국사] 고려 국조가 중국인? (4) Korisent 04-25 1333
16956 [한국사] 요수(遼水) 연구 초(礎) 一 (1) 감방친구 04-25 822
16955 [기타] 가라테 발차기와 태권도 발차기의 차이 (5) 감방친구 04-24 2372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