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3-30 18:52
[기타] 황룡사 9층탑에서 엿보는 신라인의 사고
 글쓴이 : 관심병자
조회 : 1,807  

『삼국유사』 「탑상」을 보면, 선덕왕이 주변의 이민족에게 신령의 힘으로 항복을 받는다는 취지로 황룡사에 구층탑을 건립하였다고 한다. 이때 제1층은 일본, 제2층은 중국, 제3층은 오월(), 제4층은 탁라( ; 탐라), 제5층은 응유()5), 제6층은 말갈, 제7층은 단국( ; 거란), 제8층은 여적( ; 여진), 제9층은 예맥()이라 하였다. 탑의 각 층이 주변 이민족을 상징하도록 의미를 부여한 것이다.

[네이버 지식백과] 탑의 층수 - 우주 원리에 응하는 길상의 수 (사찰 장식 그 빛나는 상징의 세계, 2000. 5. 01.)


이탑의 각층의 의미를 하늘과 가까운 위부터 나열하면


--가장위가 예맥이다.

즉, 신라는 그들이 예맥이라 생각한 것이다.

하늘과 가장가까운 다른 세력의 가장위에 자리잡게 하는것은 당연히 신라인일것.


--그리고 그 다음이 여적(여진)이다.

이들을 신라인 다음으로 한것은 이들이 신라인의 기원이된 고조선 진한, 만주쪽 동향사람 이기 때문일것이다.

일단 그시대에 여진이라는 부족은 없었다.

여기서 여진이란 진한 잔존세력이지만 고구려 같은 세력에 속하지 않은 작은 무리를 말하는것이 아닐까.


--다음이 거란이다.

거란은 고조선계 이긴 하지만,(8조범금 등등)

지리적이나 문화적으로 가까웠을 고구려나 백제보다 위에 놓은건 당시 신라의 상황을 반영한것이다.

고구려, 백제는 가까이서 영토를 뺏고뺏기는 적이고, 거란은 멀리있어서 위협이 되지않는 세력이다.


--다음이 말갈이다.

말갈은 고구려를 말한다.

지리적으로 떨어져있던 거란이나 여진은 신라에게 위협이 되지않지만 대국이고 국경을 맡대고있던 고구려 말갈은 신라에게 위협이 된것이 당연.


--다음이 응유 백제다.

마한왕이 있을때부터 신라는 마한과 삐딱선을 타고있었고,

백제가 마한을 차지하고 나서는 백제와 신라는 무력충돌을 했었다.

지금의 남북한 상황 같은것.

신라에게는 같은 고조선계중 가장 적대적이었던 세력.


--다음이 탐라(제주)다.

탐라는 신라의 속국이었다가 백제의 속국이었다가 했던 작은 세력이다.

지금의 제주도이고 그리 위협적이지 않고 당시의 불편한 해상교통으로는 누가차지하든 그리 힘을쓸수있는 세력은 아니었을것이다.


--다음이 오월이다.

개인적으로 가장 수수께끼같은 세력이다.


<당(唐)의 광화(光化) 3년이자 신라(新羅) 효공왕(孝恭王) 4년(서기 900년)이다. 사신(使臣)을 보내 오월(吳越)에 조회(朝會)하였다. 오월왕(吳越王)이 보빙(報聘)하고 이내 검교태보(檢校太保)를 더하고 나머지는 옛과 같이 하였다.

唐光化三年 新羅孝恭王四年也 遣使朝吳越 吳越王報聘 仍加檢校太保 餘如故>

 

<정명(貞明) 4년(서기 918년) 무인(戊寅 )....... 가을 8월 ......  사신(使臣)을 보내 오월(吳越)에 들여보내 말을 진상(進上)하니 오월왕(吳越王)이 보빙(報聘)하고 더해 중대부(中大夫)를 제수하고 나머지는 옛과 같이 하였다.

貞明四年戊寅 ....... 秋八月 ......  遣使入吳越進馬 吳越王報聘 加授中大夫 餘如故>


이 두 기사 외에 천성(天成) 2년과 차3년 즉 927년과 928년에 견훤과 왕건간의 서신에도 오월왕의 양국분쟁에 대한 중재의 기사가 실려 있다. 

 


견훤이 오월에 입조했고,

옛과 같이 하였다는것은 이때가 처음 있는 일이 아니란 얘기로 들린다.

왕건과 견훤의 분쟁에 오월이 중재했다고도 하며,

신라에서도 탑의 의미를 부여하며 중원과 별개로 중원보다 높은 위치로 해놨다.

멸망한 백제나 혹은 고조선과 어떤 관련이 있는게 아닐까 의심된다.


--다음이 중원이다.

중원은 못믿을 세력이라는것.

고구려, 백제는 전쟁을 하긴 했어도 같은 고조선 뿌리에서 나왔고,

중원은 당장 해가되진 않지만 본향인 고조선을 침략한 조상대의 원수인것이다.

그렇기 때문에 신라의 탑에선 거의 바닥위에 위치해놓은것.


--마지막으로 일본(왜)

신라에게 직접적으로 해를 끼친 세력이다.

백제가 신라와 전쟁을 하며 왜를 끌여들여,

나중에는 신라가 고구려에 지원요청을 할만큼(광개토대왕비) 신라를 괴롭힌 세력이다.

백제는 적이지만 현재처럼 국경을 병사들을 철저히 나눈게 아니니 사람끼리의 왕래는 있었을것이고,

어느정도 선이라는게 지켜졌겠지만,

바다건너 조그만 사람들이 뜬금없이 몰려와 살인을 저지르고 다니니 얄미울수 밖에.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Total 17,306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036 [일본] 일본인의 기원 (Ethnic Origin of the Japanese) (18) 야요이 05-24 3083
17035 [기타] 태권도 잡설 (3) 감방친구 05-23 1663
17034 [세계사] 삼국 토탈워 리뷰 반응 (8) 야요이 05-23 2923
17033 [한국사] 동아시아사의 대부분은 사실 일본국의 개입이?! (13) 이구순 05-22 2232
17032 [기타] 조선 유학자들은 한사군의 위치를 어떻게 보았을까? (3) 관심병자 05-22 1475
17031 [기타] 박지원의 《열하일기(熱河日記)》를 통해서 본 한사… (1) 관심병자 05-22 863
17030 [한국사] 중국 서안의 거대한 한국 피라미드에 관한 사실 (1) 야요이 05-22 1562
17029 [한국사] 조선이 만주를 지배한 것은 사실일까? (1) 야요이 05-22 1167
17028 [세계사] 홍산문화(紅山文化) 총정리 - 홍산문화 연구사(硏究… (1) 야요이 05-22 664
17027 [한국사] [사이비 유사역사학] 환국(桓國) 의 유적은 없다 (2) 야요이 05-22 579
17026 [세계사] 동북아 역사 컨트리볼 (10) Stormrage 05-21 1098
17025 [일본] 일본인은 절대 알수 없는 " 단어 일본"의 깊은 뜻 (6) 풍림화산투 05-21 2188
17024 [기타] 며칠 전에 역사 블로그를 개설했습니다 (9) 감방친구 05-21 1060
17023 [중국] 중국이라는 나라의 정체성은 코메디 그 자체 (9) wstch 05-21 1774
17022 [세계사] 어디에서 와서 어디로 가는가... (1) 가이눈팅 05-20 788
17021 [세계사] 짱골라가 만든 영화 정복의 신 징기즈칸 ㅋㅋㅋㅋ (10) 야요이 05-19 2597
17020 [기타] 저의 글 올리기에 대해서 양해 부탁드립니다. (3) 풍림화산투 05-18 719
17019 [한국사] 일본의 우경화를 예언했던 서양인 한국 고대사 연구… (2) 풍림화산투 05-18 2445
17018 [한국사] 중국인 천지로 장악된 Historum 사이트 (2) 야요이 05-18 1860
17017 [한국사] 해외중국인들이 혐한을 하는 이유 (6) 야요이 05-18 2409
17016 [한국사] 해외 역사 사이트에서.. 한국을 중국 속국이라 주장… (15) mymiky 05-17 2302
17015 [한국사] 한민족 뿌리는 이주 농사꾼”유전적 연구로 근거 찾… (11) 야요이 05-17 1346
17014 [기타] 일본이 발표한 일본인의 기원 2 (5) 쿤신햄돌 05-16 2785
17013 [기타] 일본이 발표한 일본인의 기원 쿤신햄돌 05-16 1992
17012 [세계사] 한반도 빙하기 인류 동아시아 문명 창조하다 (18) 러키가이 05-16 1681
17011 [일본] 일본 왕실과 귀족이 숟가락을 사용한다는 자료가 있… (43) 아스카라스 05-15 2662
17010 [기타] 역사에 만약은 없는데 정말 이러면 어찌 되었을까요? (4) 아돌프 05-15 79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