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3-12 10:10
[세계사] 황해평야
 글쓴이 : 점퍼
조회 : 1,194  

아래 소로리볍씨 이야기가 나왔지만... 그당시 황해는육지로 평야로 추정되고 있습니다.
중국의 장강과 황하가 바다로흘러드는 거대한 삼각주로 아주 비옥한 토지로 예상되고 있지요.
소로리볍씨는 이지역에서 순화되어 일부가 한반도로 전래되었지 않을까요?
이 비옥한 토지가 통로로만 이용되었을리는 없다고 봅니다.
적어도 문화 수준의 신석기 문명이 존재했을 가능성이 크지요.
참고로 아즈텍 피라미드 등을 남긴 중남미 문명도 신석기 문명입니다.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탄돌이2 19-03-12 11:00
 
서해평야도 아니고, 황해평야....ㅋ
어쨌든, 반구대 암각화가 님의 추론이 엉터리라고 말하고 있음.

반구대 암각화에 따르면, 신석기 시대에 서해는 여전히 서해였고,
해안선이 내륙 깊숙이 들어와 있어서 서해바다는 지금보다도 더 넓었다는 걸 증명하고 있네요.
이상한 썰썰썰들이나 추정들 함부로 믿지 마시고, 현존하는 암각화를 보세요.
     
신수무량 19-03-12 11:51
 
댓글 다는 자세가 참...몇몇기생하는 모지들과 그 형태가 비슷하군요..
본인의 무식함은 모른체 남 비난하는 자세 아주 좋아요..
소로리 볍씨 연대측정 결과가 1만2000년~1만3000년전인데
그 당시 황해가, 한반도 지형이 어땠을지 지질학적으로 추정하는 지도나 찾아보세요.
반구대 암각화는 신석기~청동기때입니다.
최종빙기에 해당하는 1만년 2000년 전의 한반도 지형은 황해지역은 큰 강이 흐르는 육지로 보는게 정설입니다.
          
탄돌이2 19-03-12 11:56
 
추정하는 지도 추정하는 지도 추정하는 지도 추정하는 지도 추정하는 지도
추정하는 지도 추정하는 지도 추정하는 지도 추정하는 지도 추정하는 지도



반구대 암각화는 실존입니다.


지구적 기후변화 시간에서 몇천년는 1초도 안될 걸요.ㅋ
만약, 신라시대 때 서해가 육지였다고 주장하는 사람이 있다면....
               
포테이토칩 19-03-12 16:50
 
지구과학이랑 싸우실 생각을 하다니.......열심히 하시길 ㅋ
                    
탄돌이2 19-03-12 16:59
 
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썰
     
아비요 19-06-13 14:25
 
반구대 암각화는 울산에 있지요. 남해와 동해 사이쯤 됩니다. 그래서 서해와는 전혀 상관없어요. 그리고 시기도 맞지 않고요.
krrrr 19-03-14 02:53
 
공부좀 하고 나서 토론이란걸 해야지 지구과학에 `지'자도 모르고 무슨 토론을 한다고 1만년전에는 빙하기였고 서해는 수심이 얕은 대륙붕임 그래서 그 당시에는 육지였음 반구대는 울산에 있는건데 여기서 반구대 암각화가 왜 나와 그리고 벼의 원산지가 동남아인것 하고 벼농사가 최초인거 하고 대체 무슨 상관이 있음? 벼농사 이전에는 수렵 채집을 하다가 벼농사가 시작되면서 부터 비로소 농경 정착 문화가 시작된건데 야생벼가 왜 나와
     
탄돌이2 19-03-18 12:53
 
많이 아픈 분
 
 
Total 17,104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915 [세계사] 화석 야생쌀 요리법 탄돌이2 04-02 895
16914 [세계사] 살아있는 화석 야생벼 탄돌이2 04-02 924
16913 [세계사]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쌀에대한 유튜브의 영상 (12) Attender 04-02 1744
16912 [기타] 자꾸 유전자 타령하는 사람 보니까 (9) 벚꽃 04-02 1319
16911 [다문화] 한국인 일본인 중국인 몽골인 동아시아 mtDNA 비교 지… (19) 강원도인 04-02 2485
16910 [한국사] 석중귀 이동경로와 남해부 위치 지도 (1) 감방친구 04-01 1006
16909 [한국사] 947년, 석중귀와 황룡부 (6) 감방친구 04-01 1440
16908 [한국사] 한국인 조상은 동남아인 (34) 강원도인 04-01 3517
16907 [기타] 통설의 지리비정이 쓰레기인 이유 (68) 관심병자 03-31 1786
16906 [한국사] 매일 하루씩 베트콩뽕에 취한 강응우옌님 오늘도 환… (3) 막걸리한잔 03-30 1692
16905 [기타] 황룡사 9층탑에서 엿보는 신라인의 사고 관심병자 03-30 1726
16904 [한국사] 웅녀는 유웅국 공주이고 환웅(비씨3898년)의 왕비다 (20) 강원도인 03-30 1997
16903 [기타] 신라가 양자강에? (대륙신라) (7) 관심병자 03-29 1955
16902 [기타] 일본서기 PDF 파일 구할데 없을까요? (2) 아쿠오 03-29 1087
16901 [다문화] 러시아 여자 비자면제하여 다문화로 (13) 냉각수 03-29 2457
16900 [한국사] 한국인과 베트남은 고대부터 한뿌리 (고조선과 vs Van … (13) 강원도인 03-29 2118
16899 [기타] 잡설들 관심병자 03-29 591
16898 [기타] 환빠란, (17) 탄돌이2 03-29 1114
16897 [기타] 김정민 박사-역사왜곡의 실제 (7) 관심병자 03-29 1324
16896 [대만] 한류 한국은 일만년의 역사를 가진 나라 (2) 관심병자 03-29 1385
16895 [일본] 日임진왜란 출병명령서 발견 "조선, 강하지 않다고 … (4) 스쿨즈건0 03-29 2737
16894 [한국사] 야요이족은 여러 종족의 결합체 (8) 강원도인 03-28 1703
16893 [한국사] 발해 남경 남해부와 947년 석중귀 (6) 감방친구 03-28 1375
16892 [한국사] 맥국 (1) 막걸리한잔 03-27 1252
16891 [한국사] 광개토태왕 비문에 한인과 예인을 언급했자나요. (14) IZOEN 03-26 2350
16890 [한국사] 발해 지배층 민족정체 논쟁을 한방에 불식시킬 자료. (7) 생산적으로 03-26 1618
16889 [한국사] 금사(金史)에서 기술한 말갈 (43) 감방친구 03-26 195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