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3-08 12:03
[한국사] 고구려 광개토왕비와 베트남 도황묘비는 형제?
 글쓴이 : 강원도인
조회 : 1,932  

5세기 고구려 광개토왕비와 베트남에 있는 황묘비는 형제 관계였다?

최근 신라, 백제의 목간(나무쪽 문서)들을 다수 발굴, 분석해 주목받아온 한국목간학회(회장 이성시 일본 와세다대 교수)가 동국역사문화연구소와 함께 21일 마련하는 공동학술발표회의 논의 내용 중 하나다. 동국대 다향관에서 열리는 발표회는 이제껏 학계에서 눈여겨보지 않았던 한국, 중국, 베트남, 일본 등 동아시아권 비석들 모양에 얽힌 양식적 인연을 주제로 다룬다.

가장 눈길을 모으는 베트남 황묘비와 광개토왕비의 관계는 베트남 하노이 국립대학의 연구자 팜레후이가 근래 조사한 성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그는 ‘베트남 고비의 형태와 형식에 대한 검토’라는 발제문을 통해 최근 현지에서 발견된 중국 동진시대의 석비인 도황묘비(陶璜廟碑, 314년 건립)가 만주 지안의 고구려비와 형태상 유사할 뿐 아니라 ‘敎(교)’라는 표현을 사용한다는 점을 주목한다. 후대 세워진 광개토왕비나 신라의 영일냉수리비, 울진봉평비, 단양적성비 등의 한반도 초기 비석에 사용된 ‘敎’의 의미를 이해하는 데 참고가 된다는 논지다. 중국 대륙에서 비롯된 한자 비석 문화가 남방의 베트남과 동방의 한반도에서 어떻게 서로 공유되면서 지역성에 맞게 변천해갔는지를 고찰했다는 점에서 눈길을 모은다.

일본 연구자인 마에자와 가즈유키 전 요코하마 역사박물관학예실장의 발표도 흥미롭다. 그는 일본 최고의 비석으로 세계기록유산 등록을 추진중인 군마현 다카사키시의 야마노우에비, 가루이자와비, 다코비가 고신라 비석의 영향을 직접적으로 받은 유물임을 논증한다. 고대 신라 유민들이 정착한 곳으로, 지금도 신라계 유물이 다수 출토되는 군마현 지역에 세워졌고, 형태상으로도 단양적성비, 창녕비, 남산신성비 등의 신라 비석들과 비슷하며, 새겨진 한문도 신라식 한문인 변격한문이라는 점 등이 근거다. 이밖에 중국과 고구려, 신라의 초기 비석 형태와 형식을 재검토하는 김병준(서울대)·엄기표(단국대) 교수와 고광의 동북아재단 연구원의 발표, 토론이 이어진다. 발표회는 이날 오후 1시부터 시작된다. 

원문보기: 
http://www.hani.co.kr/arti/culture/culture_general/791394.html#csidx7164980d5d8fd95b4458072e9765d51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포테이토칩 19-03-08 16:52
   
이 분 전부터 꾸준히 우리나라 사람들과 동남아시아계 사람들이랑 엮네요?
말하고 싶으신 내용이 뭡니까??
Korisent 19-03-08 19:58
   
일본인 같은데. ㅋㅋ
뱅기랑 19-03-09 05:21
   
뭐지 ~,.~
 
 
Total 17,40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212 [한국사] 2016년 한글박물관 "파스파 문자" 관련 설명 대목 (2) hojai 07-23 1953
17211 [한국사] 한글은 세종과 집현전만의 작품인가? (10) mymiky 07-23 1728
17210 [한국사] 치우천왕 이야기 (3) 치우천황님 07-23 1847
17209 [한국사] 역사판의 3대 불량품(不良品) (7) 감방친구 07-23 2196
17208 [일본] 주권이 국민에게 있다는게 이상하다... (2) 아베조까 07-22 2226
17207 [기타] 신라 역대 임금 40~56 관심병자 07-21 1428
17206 [기타] 신라 역대 임금 29~39 관심병자 07-21 998
17205 [기타] 신라 역대 임금 20~28대 관심병자 07-21 974
17204 [기타] 신라 역대 임금 14~19대 관심병자 07-21 1035
17203 [기타] 일본, 미국 등에 칼을 꽂으려 하는가? 도다리 07-21 1075
17202 [기타] 신라 역대 임금 7~13대 관심병자 07-21 816
17201 [기타] 신라 역대 임금 1~6대 관심병자 07-21 1075
17200 [한국사] 英 역사교육사이트 "발해 명칭 'Pohai'->'B… (8) 소유자™ 07-21 1679
17199 [기타] 한자어 관련하여 문의드립니다. (32) 브로리 07-21 1026
17198 [한국사] 한글은 세종대왕의 독자적 작품이 아닌 파스파 문자… (15) 멸망의징조 07-21 1865
17197 [기타] 토착왜구들의 몸부림... (4) 도다리 07-20 2273
17196 [한국사] 관동 대지진 관련 궁금한 것이 있습니다. (6) 밑져야본전 07-19 1310
17195 [중국] 중국의 반도체 굴기 역사 (6) 진실게임 07-19 2858
17194 [기타] 아베가 존경한다는 요시다쇼인 이사람의 생각이 참 . (3) 피닉 07-19 2244
17193 [한국사] 수경주(水經注)를 중심한 어이진(禦夷鎮) 고찰 (7) 감방친구 07-18 1399
17192 [기타] (격) 한국문패 곧 왜넘이름으로 바뀐다. (1) 도다리 07-18 2529
17191 [기타] 과거 일본 위안부 사죄 (27) 관심병자 07-16 3509
17190 [한국사] 일본은 한반도를 714번 침략하였다. (30) samanto.. 07-16 3418
17189 [한국사] 무역 분쟁의 본질 일본 고대사 그리고 5세기 마한 (1) 풍림화산투 07-16 1763
17188 [한국사] 민족반역자들을 정리하지 못해 발생하는 후유증 (6) 스리랑 07-15 1704
17187 [기타] 정한론과 문정부의 침착함 (3) 도다리 07-15 2074
17186 [기타] 제 글이 왜 삭제됐죠? (10) 감방친구 07-15 1356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