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뮤니티
스포츠
토론장


HOME > 커뮤니티 > 동아시아 게시판
 
작성일 : 19-03-08 12:03
[한국사] 고구려 광개토왕비와 베트남 도황묘비는 형제?
 글쓴이 : 강원도인
조회 : 1,831  

5세기 고구려 광개토왕비와 베트남에 있는 황묘비는 형제 관계였다?

최근 신라, 백제의 목간(나무쪽 문서)들을 다수 발굴, 분석해 주목받아온 한국목간학회(회장 이성시 일본 와세다대 교수)가 동국역사문화연구소와 함께 21일 마련하는 공동학술발표회의 논의 내용 중 하나다. 동국대 다향관에서 열리는 발표회는 이제껏 학계에서 눈여겨보지 않았던 한국, 중국, 베트남, 일본 등 동아시아권 비석들 모양에 얽힌 양식적 인연을 주제로 다룬다.

가장 눈길을 모으는 베트남 황묘비와 광개토왕비의 관계는 베트남 하노이 국립대학의 연구자 팜레후이가 근래 조사한 성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그는 ‘베트남 고비의 형태와 형식에 대한 검토’라는 발제문을 통해 최근 현지에서 발견된 중국 동진시대의 석비인 도황묘비(陶璜廟碑, 314년 건립)가 만주 지안의 고구려비와 형태상 유사할 뿐 아니라 ‘敎(교)’라는 표현을 사용한다는 점을 주목한다. 후대 세워진 광개토왕비나 신라의 영일냉수리비, 울진봉평비, 단양적성비 등의 한반도 초기 비석에 사용된 ‘敎’의 의미를 이해하는 데 참고가 된다는 논지다. 중국 대륙에서 비롯된 한자 비석 문화가 남방의 베트남과 동방의 한반도에서 어떻게 서로 공유되면서 지역성에 맞게 변천해갔는지를 고찰했다는 점에서 눈길을 모은다.

일본 연구자인 마에자와 가즈유키 전 요코하마 역사박물관학예실장의 발표도 흥미롭다. 그는 일본 최고의 비석으로 세계기록유산 등록을 추진중인 군마현 다카사키시의 야마노우에비, 가루이자와비, 다코비가 고신라 비석의 영향을 직접적으로 받은 유물임을 논증한다. 고대 신라 유민들이 정착한 곳으로, 지금도 신라계 유물이 다수 출토되는 군마현 지역에 세워졌고, 형태상으로도 단양적성비, 창녕비, 남산신성비 등의 신라 비석들과 비슷하며, 새겨진 한문도 신라식 한문인 변격한문이라는 점 등이 근거다. 이밖에 중국과 고구려, 신라의 초기 비석 형태와 형식을 재검토하는 김병준(서울대)·엄기표(단국대) 교수와 고광의 동북아재단 연구원의 발표, 토론이 이어진다. 발표회는 이날 오후 1시부터 시작된다. 

원문보기: 
http://www.hani.co.kr/arti/culture/culture_general/791394.html#csidx7164980d5d8fd95b4458072e9765d51 

출처 : 해외 네티즌 반응 - 가생이닷컴https://www.gasengi.com




가생이닷컴 운영원칙
알림:공격적인 댓글이나 욕설, 인종차별적인 글, 무분별한 특정국가 비난글등 절대 삼가 바랍니다.
포테이토칩 19-03-08 16:52
 
이 분 전부터 꾸준히 우리나라 사람들과 동남아시아계 사람들이랑 엮네요?
말하고 싶으신 내용이 뭡니까??
Korisent 19-03-08 19:58
 
일본인 같은데. ㅋㅋ
뱅기랑 19-03-09 05:21
 
뭐지 ~,.~
 
 
Total 17,107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918 [한국사] 유전자로 민족을 구분하는 짓은 의미가 없습니다 (22) 감방친구 04-03 1670
16917 [한국사] 바람이 알려주는 방위(方位)의 이름 (2) 백운 04-03 1096
16916 [한국사] "신라왕족은 어린 멧돼지를 즐겨 먹었다" (1) 스쿨즈건0 04-03 1845
16915 [세계사] 화석 야생쌀 요리법 탄돌이2 04-02 896
16914 [세계사] 살아있는 화석 야생벼 탄돌이2 04-02 926
16913 [세계사]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쌀에대한 유튜브의 영상 (12) Attender 04-02 1745
16912 [기타] 자꾸 유전자 타령하는 사람 보니까 (9) 벚꽃 04-02 1319
16911 [다문화] 한국인 일본인 중국인 몽골인 동아시아 mtDNA 비교 지… (19) 강원도인 04-02 2486
16910 [한국사] 석중귀 이동경로와 남해부 위치 지도 (1) 감방친구 04-01 1009
16909 [한국사] 947년, 석중귀와 황룡부 (6) 감방친구 04-01 1443
16908 [한국사] 한국인 조상은 동남아인 (34) 강원도인 04-01 3520
16907 [기타] 통설의 지리비정이 쓰레기인 이유 (68) 관심병자 03-31 1787
16906 [한국사] 매일 하루씩 베트콩뽕에 취한 강응우옌님 오늘도 환… (3) 막걸리한잔 03-30 1693
16905 [기타] 황룡사 9층탑에서 엿보는 신라인의 사고 관심병자 03-30 1727
16904 [한국사] 웅녀는 유웅국 공주이고 환웅(비씨3898년)의 왕비다 (20) 강원도인 03-30 2008
16903 [기타] 신라가 양자강에? (대륙신라) (7) 관심병자 03-29 1956
16902 [기타] 일본서기 PDF 파일 구할데 없을까요? (2) 아쿠오 03-29 1089
16901 [다문화] 러시아 여자 비자면제하여 다문화로 (13) 냉각수 03-29 2458
16900 [한국사] 한국인과 베트남은 고대부터 한뿌리 (고조선과 vs Van … (13) 강원도인 03-29 2119
16899 [기타] 잡설들 관심병자 03-29 591
16898 [기타] 환빠란, (17) 탄돌이2 03-29 1119
16897 [기타] 김정민 박사-역사왜곡의 실제 (7) 관심병자 03-29 1324
16896 [대만] 한류 한국은 일만년의 역사를 가진 나라 (2) 관심병자 03-29 1386
16895 [일본] 日임진왜란 출병명령서 발견 "조선, 강하지 않다고 … (4) 스쿨즈건0 03-29 2748
16894 [한국사] 야요이족은 여러 종족의 결합체 (8) 강원도인 03-28 1703
16893 [한국사] 발해 남경 남해부와 947년 석중귀 (6) 감방친구 03-28 1379
16892 [한국사] 맥국 (1) 막걸리한잔 03-27 1253
 1  2  3  4  5  6  7  8  9  10  >